전복을 넣은 라면으로 아침식사를 하고 우리는 아쉬운 마음으로 체크 아웃을 하였다.

전반적으로 트럼프 호텔 직원들의 서비스가 마음에 들었다.

오늘은 데쓰 밸리 가는 날. 출발하기에 앞서 먼저플래닛 헐리우드 호텔에 들렸다.

이 호텔은 스트립에 입구가 있는 호텔과 달리 측면에 입구가 있고 로비도 지상 1층이 아닌 지하였다. 

 

발레파킹을 한 후 로비에서 1층으로 올라가니 다른 호텔과 마찬가지로 카지노를 통하여야만 하였다.

카지노를 지나 상가에서 잠시 한컷. 이 호텔은 예전 이름이 알라딘이었다. 그래서 아직 예전 호텔의 모습이 보인다.

 429.JPG

 

상가 중심부에는 천정에서 시간마다 천둥이 치는 미니 호수가 있다.

그리고 한국인이 운영하는 스시부페인 토다이가 있는데 오늘은 패스..

430.JPG 

431.JPG  

 

 식구들이 넋을 잃고 무엇인가를 쳐다보고 있다. 무엇을 보고 있을까?

432.JPG

 

 랍스터 미 식당이었다.

이 식당은 아침 10시에 문을 여는데 우리가 빨리가서 기다리고 있던 것이다.

433.JPG

 

 여기서 우리는 LOBSICLE 두개를 샀다.

434.JPG

 

그리고 original maine style 샌드위치 라지를 샀다.

계산을 하니 55불... 결코 싼 가격이 아니다. 계산 후 사이드 메뉴를 보았는데 이것이 더 땡겼다.


435.JPG

436.JPG

 

그 다음에 많은 사람들이 극찬했던 얼샌드위치에 갔다.

여기서 많은 이들이 강추하는 참치샌드위치, 하와이안 바비큐샌드위치, 오리지날 샌드위치를 샀다.

가격은 23불.  그런데 데쓰밸리 가는 중에 먹어본 결과 얼 샌드위치가 더맛있었고

그 중에서도 바비큐 샌드위치가 제일 맛있었다.

437.JPG 

438.JPG 

439.JPG

나오다가 슬롯머신을 보니 욕구가 생겨서 다시 한번^^  또 40불을 땄다.

이번 여행에서는 500불 이상을 땄다. 이제 라스베가스와 이별!!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0년도 " 미국자동차여행 회원 누구나 참석할 수 있는 B B Q Party " 공지사항 [4] 1빈잔1 2019.06.13 53627 3
공지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주차관련 정보(4월 13일 오픈예정) [9] 아이리스 2019.01.30 56050 2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59994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5] 아이리스 2016.12.02 421801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627643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52336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529370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79933 2
5331 오랜만에 글을 적어봅니다. 이번 여행은 저 스스로 찾아보겠습니다만......^^;; [2] 달랑박 2014.05.13 1966 0
5330 라스베가스에서 옐로스톤까지 일정 문의드려요 [3] 아곰이 2014.05.12 1990 0
5329 2차 미국 서부 여행 일정 문의 [2] 태발이 2014.05.11 2220 0
5328 6월 미서부 여행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2] 인생무상 2014.05.11 1953 0
5327 미서부여행 일정 한번 봐 주세요 [2] 산자 2014.05.11 2088 0
5326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7일차(2014. 1.20) - 세콰이어캐년 file 테너민 2014.05.10 5952 0
5325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7일차(2014. 1.20) - 데쓰밸리2일차 file 테너민 2014.05.10 4050 0
5324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6일차(2014. 1.19) - 데쓰밸리(아티스트드라이브, 골든캐년, 퍼니스 크릭 랜치) file 테너민 2014.05.10 3665 0
5323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6일차(2014. 1.19) - 데쓰밸리(단테스 뷰, 지브리스키 포인트, 데빌스 골프, 배드 워터) file 테너민 2014.05.10 4168 0
»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6일차(2014. 1.19) - 플래닛 헐리웃 호텔(얼 샌드위치, 랍스터 미) file 테너민 2014.05.10 6563 0
5321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5일차(2014. 1.18) - 밸리 어브 파이어, 야경 구경 file 테너민 2014.05.10 4170 0
5320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5일차(2014. 1.18) - 시저스 팰리스 file 테너민 2014.05.10 4761 0
5319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4일차(2014. 1.17) - 트럼프호텔 file 테너민 2014.05.10 4671 0
5318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4일차(2014. 1.17) - 윈호텔 뷔페 file 테너민 2014.05.10 5412 0
5317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4일차(2014. 1.17) - 후버댐, 미드호 등 file 테너민 2014.05.10 5555 0
5316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4일차(2014. 1.17) - 그랜드캐년 일출 file 테너민 2014.05.10 4805 0
5315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3일차(2014. 1.17) - 그랜드캐년 오후, 선더버드 랏지 [1] file 테너민 2014.05.10 5344 0
5314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3일차(2014. 1.17) - 그랜드캐년 오전 file 테너민 2014.05.10 4600 0
5313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2일차(2014. 1.16) - 파웰호수 뷰 포인트 및 호스 슈 포인트 file 테너민 2014.05.10 6916 0
5312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2일차(2014. 1.16) - 파웰호수, 글랜캐년댐 [1] file 테너민 2014.05.10 4693 0
5311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1일차(2014. 1.15) - 웨이브 워시를 착각하다 [1] file 테너민 2014.05.10 3900 0
5310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1일차(2014. 1.15) - 웨이브 길을 잘못들다 [1] file 테너민 2014.05.10 3793 0
5309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0일차(2014. 1.14) - 자이언캐년 file 테너민 2014.05.10 5177 0
5308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10일차(2014. 1.14) -브라이스캐년 file 테너민 2014.05.10 4101 0
5307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9일차(2014. 1.13) - 12번도로, 브라이스캐년 file 테너민 2014.05.10 4887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