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너제이에서 옥스나드까지 네비를 찍으니 320마일. 5시 이전에는 옥스나드에 들어갈 수 있다.

하지만 우리는 1번 국도를 이용할 계획이라 여유없이 친구집에서 11시 30분 경 나왔다.

 

101번 도로를 타고 몬테레이까지 와서 여기부터는 1번 국도를 이용하였다.

맨 먼저 본 곳은 1932년 축조한 록키 크릭 브릿지. 잘안보면 빅서로 착각할 수 있다.

바다는 약한 안개가 꼈고 절벽은 우리나라와 다른 매력을 뽐낸다.

648.JPG 

649.JPG 

650.JPG 

651.JPG

 

남으로 더 내려가니 록키 크릭과 마찬가지로 1932년 축조된 빅서가 보인다. 

깍아지른듯한 절벽위에 놓여진 이 지형은 남성적인 매력을 자아낸다.

652.JPG 

653.JPG 

654.JPG 

655.JPG

 

빅서 지역은 절벽만 있는 것이 아니라 울창한 삼림도 있다.

오늘이 일요일이라서 그런지 트레일 및 캠핑을 나온 차들이 관광지마다 그득하다.

 656.JPG

 

한참을 내려오니 윌로우 크릭 뷰 포인트가 보인다.

이곳은 다른 지역보다 다리, 절벽 등 볼만한 것이 많이 보인다.

657.JPG 

658.JPG 

659.JPG 

660.JPG 

661.JPG 

662.JPG

 

절벽 지역을 나오니 소를 방목하는 목장이 이어져 보인다.

그 광경을 보면서 내려가다 산 시에몬 지역에 오니 뷰 포인트가 보이고 차가 많이 보인다.

그래서 우리도 내려서 이곳을 보았다. 이곳은 물개표범 서식지이다.

그래서 끼룩 끼룩 울음소리가 여기 저기서 들린다.

663.JPG

 

차를 주차하고 왼편으로 이동하니 야생 다람쥐가 보인다,

보기에는 귀엽지만 상당히 난폭하다고 한다. 그런데 실험할수도 없고..

664.JPG

 

왼편으로 더 가니 물개표범 군락지가 보인다. 개중에는 사랑을 나누는 놈도 보인다!!

665.JPG 

666.JPG

 

6년전 하루를 머문 모로 베리를 지나 산 루이스 오비스포에서 우리는 네비가 원하는 최단거리를 탔다.

이렇게 내려가다가는 9시 전에 숙소에 갈 수없었기 때문이다.

몬트레이 휴게소서 산 쿠키를 먹으면서 우리는 101번 도로를 탔다.

그런데 네비는 로스 올리보스라는 곳에서 지방도 154번을 타라고 한다.

지도를 보니 6년전 숄뱅을 보고 지났던 카츄마호수 옆길이다.

달리 모험할 생각도 없어 이 길을 타면서 본 호수가 완전히 메말랐다.

 

옥스나드에 도착하니 7시가 넘었다. 4시간 30분 걸리는 거리를 7시간 30분에 온 것이다.

그렇지만 그만큼 본 풍경이 많기에 만족..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0년도 " B B Q Party " 공지사항 ( 무료 1 일 숙박 가능 함 ) [6] 1빈잔1 2019.06.13 432 2
공지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주차관련 정보(4월 13일 오픈예정) [8] 아이리스 2019.01.30 2879 2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5690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5] 아이리스 2016.12.02 365197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572961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69108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75509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25988 2
5365 Rent Car Insurance [2] file withblueman 2014.05.20 4926 0
5364 이것저것 문의드리겠습니다. [2] 인생무상 2014.05.19 2532 0
5363 서부 렌트카 승용차하고 suv하고 어떤게 더 나을까요?? [1] 돌롱 2014.05.19 7810 0
5362 2014, 5월 4인가족 그랜드써클 여행 후기(팁)3 [2] kaji 2014.05.19 2624 2
5361 2014, 5월 4인가족 그랜드써클 여행 후기(팁)2 [3] kaji 2014.05.19 3646 2
5360 2014, 5월 4인가족 그랜드써클 여행 후기(팁)1 [2] kaji 2014.05.18 3959 2
5359 글레이셔와 옐로스톤 [8] 워킹맨 2014.05.17 3944 0
5358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2일차(2014. 1.25) - 기내식, 하네다공항 file 테너민 2014.05.17 3867 0
5357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2일차(2014. 1.25) - 홀 푸드 마켓, 아메바 뮤직, 칼 라운지 file 테너민 2014.05.17 5765 0
5356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2일차(2014. 1.25) - 까마릴로아울렛, 청운 뷔페 file 테너민 2014.05.17 4344 0
5355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1일차(2014. 1.24) - 옥스나드 한국 횟집 file 테너민 2014.05.17 6102 0
»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1일차(2014. 1.24) - 태평양 1번 도로 file 테너민 2014.05.17 5055 0
5353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1일차(2014. 1.24) - 모텔 및 공항 file 테너민 2014.05.17 2807 0
5352 2014 대륙횡단 여행 (프롤로그) [7] 윰스 2014.05.17 3398 0
5351 여행 Route 만들 수 있는 유용한 지도(Furkot) [3] file leecho 2014.05.17 6587 1
5350 본 사이트 유용하게 이용하기(효과적인 정보 검색방법+여행자료만들기) [4] leecho 2014.05.16 8711 2
5349 7/1~7/15 서부여행 일정 [4] 동성맘 2014.05.16 2725 0
5348 렌트카 관련 질문 드립니다. [1] 구구구 2014.05.15 3625 0
5347 미국 여행 일정 문의드립니다. [2] 젤리 2014.05.14 2248 0
5346 국제면허 자동차 보험 (타인 차량) [2] J.J. 2014.05.14 9070 0
5345 미국 서부 캠핑 여행 동반자 구합니다.(글이 문제가 된다면 삭제할께요) file 캠핑가요 2014.05.14 6122 0
5344 아이리스님.. 자이언근처 숙소 문의드립니다. [1] 나는나다 2014.05.14 2101 0
5343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0일차(2014. 1.23) - 트윈픽스 file 테너민 2014.05.13 5594 0
5342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0일차(2014. 1.23) - 페리빌딩, 슈 비에르만공원 file 테너민 2014.05.13 5991 0
5341 2014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20일차(2014. 1.23) - 포인트 로보스, 산왕반점 file 테너민 2014.05.13 6587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