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 5 ~ Day 8: Houston, TX

 

이동 경로: New Orleans, LA -> Houston, TX(350 mile)

숙소: Sheraton Houston West ($65)

 

[Museum]

뉴올리언즈에서 오크 앨리 플랜테이션을 보고 휴스턴으로 향했다. 플랜테이션을 보는데 시간을 지체하여 휴스턴에 도착한 시간은 저녁 7. 도착날이 목요일이라 Meseum of Fine Arts, Houston이 무료인 날이라 피곤함을 무릅쓰고 호텔 대신 박물관으로 향하였다. MFA Houston은 기본적인 유럽 미술 작품들도 많았지만, 남미, 아프리카, 아시아, 인도 등의 조각품과 미술품 컬렉션이 아주 훌륭하여 깜짝 놀랐다. 보관 상태도 너무 좋아 가품이 아닌가 의심이 갈 정도..

 

그 외에도 휴스턴에서는 다양한 뮤지엄을 찾아 다녔다. 나는 사실 봐도 잘 모르나, 아내가 워낙에 뮤지엄 가는 것을 좋아해 따라다니다 보니 이제 나도 조금 관심이 생기는 것 같다. 휴스턴의 뮤지엄 디스트릭트에는 여러 뮤지엄들이 모여있고, 무료인 곳도 많다. 우리는 둘째날 Rothko Chapel, Houston Center of Photography, Menil Collection 등 뮤지엄을 무료로 구경하고, 셋째날에는 Contemporary Art Museum, Jung Collection 등을 봤고, 그 다음날에는 Rienzi MFA Houston을 둘러 보았다. Rienzi만 유료 (Groupon에서 50% 할인하여 $4/1)이고, 나머지는 다 무료로 봤다. 작은 크기의 뮤지엄들이 많았지만 재밌는 특별전(마를린 먼로 의상 및 사진, 르네 마그리트 특별전 등)을 많이 하고 있어 다 가볼만 한 곳이었다.

 

IMG_4248.JPG

> Menil Collection: 마그리트 작품이 특히 인상적임


[Hotel]

숙소는 북서쪽에 위치한 쉐라톤에서 3일 머물렀다. 프라이스라인 비딩으로 1박 당 세금 포함 65불에 주차, WiFi 등은 무료였는데 나쁘지 않은 딜이라 생각된다. , 휴스턴의 경우 외곽 도로인 Sam Houston Tollway는 구간마다 톨비를 내야 하는 곳인데, 호텔을 가기 위해서는 이 도로를 꼭 이용해야 해서 톨비가 좀 나왔다.

 

[Space Center]

많은 사람들이 찾는 Space Center HoustonGalvaston 가는 길에 잠시 들렀다. 트램을 타고 과거 우주선 발사에 실제 사용했던 제어실을 보는 것은 흥미로웠으나, 나머지 전시들은 아이들의 눈높이에 더 맞춰진 것 같아 약간 실망할 수도 있다. 하지만 한 번은 가볼만 한 곳.

 

IMG_4255.JPG

> Space center의 mission control center



[Galvaston]

휴스턴에서 한 시간 반 정도 남쪽으로 내려가면 과거 스페인 식민지 시절 뉴올리언즈만큼 무역의 중심으로 번화했던 갤버스턴을 갈 수 있다. 지금은 낚시 좋아하는 사람들이 오는 작은 해변 관광 마을이지만.. 이 곳에 잠시 살고 있는 고등학교 동기를 만나 해변가의 시푸드 레스토랑에서 저녁을 먹고 집에 들러 차를 한 잔 하고 올라왔다.

 

여름이면 해변에 해초가 많이 몰려와 냄새가 나서 딱히 좋아 보이진 않았다. 그 와중에도 서양 애들은 뭔가 줍고 수영하고 하긴 하던데.. 조금만 옆으로 가서 걸프만의 다른 좋은 해변을 가는게 훨씬 나을 듯.

 

IMG_4272.JPG

> 갤버스턴 해변의 해초들



[Carnival]

Memorial Day를 기념하여 휴스턴의 Discovery Green 공원에서 카니발이 열렸다. Samba 그룹과 뉴올리언즈 재즈 밴드 등이 와서 신나게 공연하고 춤추고.. 더운 여름에 그늘 하나 없는 땡볕에 앉아 공연을 보느라 거의 탈진했지만, 아마추어스러우면서도 같이 웃고 즐길 수 있어서 쉽게 자리를 뜨지 못했다. 오후 내내 축제에서 이것 저것 사서 먹고 공연을 즐기다 호텔로 들어오며 휴스턴의 3일 일정을 마쳤다


IMG_4292.JPG

> 디스커버리 그린 공원의 카니발 무대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올해 캘리포니아 1번국도 해안도로 여행 계획하시는 분들께 [8] 아이리스 2017.03.06 123116 1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18] 아이리스 2016.12.02 179121 2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6] 아이리스 2016.07.06 338705 3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9] 아이리스 2016.02.16 313143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1] 아이리스 2015.01.31 323481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394936 1
5417 미국서부2주일정 확인부탁드립니다. [2] 수국 2014.06.04 1847 0
5416 2014 대륙횡단 여행 06 (Carlsbad & White Sands) [4] file 윰스 2014.06.03 6713 0
5415 그랜드 서클 2박 3일 일정 질문드립니다~^^ [1] NEO 2014.06.02 1955 0
5414 LA에서 요세미티 세콰이어 5박 6일 일정 문의드려요 [4] 빵순 2014.06.02 3446 0
5413 미국 자동차 일주 여행을 계획 중입니다. 일정 함 봐주세요 [4] 은찬아빠 2014.06.01 6857 0
5412 cody에서 질문드립니다 [1] 브라우니 2014.06.01 1363 0
5411 요세미티를 지나 센프란시스코로 둘러 보려 합니다. [11] ak1204 2014.06.01 3648 0
5410 미국 캐나다 50일여행을 계획하고 있읍니다 [2] 승강정 2014.05.31 5049 0
5409 2014 대륙횡단 여행 05 (San Antonio & Austin) [4] file 윰스 2014.05.31 6400 0
5408 7월에 그랜드서클과 옐로스톤 여행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일정 검토부탁드려요. [2] Ben 2014.05.30 2796 0
5407 비자가 5개월정도 남았는데 국제운전면허증 발급 가능한가요?(캐나다에서) [2] JJaJan 2014.05.29 1774 0
5406 라스베가스에서의 일정(?) [4] 여행좋아 2014.05.29 1889 0
5405 앤터로프 캐년과 모뉴먼트 밸리 가이드 투어 예약관련 [2] 인생무상 2014.05.29 8718 0
5404 무사히 신혼여행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2] ilovemycat 2014.05.28 1653 0
» 2014 대륙횡단 여행 04 (Houston) [4] file 윰스 2014.05.28 5590 0
5402 피닉스 IN / LA OUT 9박 10일 일정 문의 드립니다. (4인 + 아기 1인) [1] 만두박사 2014.05.28 1690 0
5401 문의드립니다..(5월 30일 출발 그랜드써클) [4] pypu 2014.05.27 1865 0
5400 2014 대륙횡단 여행 03 (New Orleans - part 2) [4] file 윰스 2014.05.27 6437 0
5399 7월의 플로리다 여행 문의 [2] 뎌삘 2014.05.27 3410 0
5398 LA 렌트카 질문입니다. [2] 바꾸버레 2014.05.27 2052 0
5397 서부여행 10월에, 날씨가 적합한가요? [2] 회색연가 2014.05.26 5527 0
5396 미국자동차여행시 보험 [2] file 재간둥이 2014.05.26 6939 0
5395 시애틀/오레건 여행 일정 문의 dune 2014.05.26 1520 0
5394 알라스카 여행 예약 관련 문의 [1] dune 2014.05.26 1562 0
5393 미서부 여행한지 이제 딱 1년이 지났네요^^ [2] 꽈뜨로 2014.05.26 1851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