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일어나 밖을 보니 일기 예보처럼 날이 매우 화창하다. 상쾌한 기분으로 한컷을.

561.JPG


그리고 망원렌즈로 오늘 머물 숙소인 팔라죠호텔을 줌업해 찍었다. 찍힌 층수에 오늘 머문 룸도 있다.

그리고 벨라지오호텔 분수쇼를 연출하는 도구들도 선명하게 보인다.

562.JPG


563.JPG

체크 아웃 후 간 곳은 다운타운 옆에 있는 컨테이너 파크였다. 가는데 입구 부변을 경찰이 통제하였다.

다른 쪽으로 해서 가려고 하니 블럭마다 다 통제를 하였다.

그래서 공원에서 좀 떨어진 곳에 주차를 하고 걸어 갔다. 통제 이유는 집회때문이었다.

멀리 집회하는 모습을 보면서 입구로 들어 갔다.

564.JPG


565.JPG


입장료는 없었는데 생각보다 공원 규모는 작았다. 이곳의 건물은 다 컨테이너로 구성되었다.

566.JPG


567.JPG


568.JPG


569.JPG


그리고 아이들이 놀 수 있는 놀이터와 공연장도 나름대로 꾸면 놓았다.

570.JPG


571.JPG


또 여러 조형물과 우리 나라에서도 많이 본 자물쇠조형물도 있었다.

572.JPG


573.JPG


대충 구경을 하고 공원을 나오는데 집회를 끝난 시민들이 가두 행진을 프리몬트 스트릿 방면으로 하였다.

574.JPG


575.JPG


576.JPG


30여분 정도 집회 행렬이 행진을 하였는데 구호를 보니 여권 신장과 간간이 반 트럼프 구호가 보였다.

재미있는 것은 여권 신장이 주된 목적인데 남자들도 적지 않게 보인 다는 것이다.

이 행렬에 우리집 여자들도 동참..

577.JPG


프리몬트 입구에서 좌회전 하는 사람들이 환호성을 지른다.

왜 그런가 하고 봤더니 피켓을 들고 있는 이 여성을 보고 환호한 것이다.

누구일까?  그 때 주변 사람들에게 물어 보지를 못해 아직도 모른다.

578.JPG


식사를 위해 들린 다운타운. 여러 번 와서인지 지민이가 무표정이다.

하와이에 많이 있는 ABC 마트 등 대충 둘러본 후 재작년 식사를 하였던 프리몬트호텔 뷔페로 직행. ㅋ

579.JPG


580.JPG


581.JPG


재작년처럼 오늘도 토요일이라 샴페인 뷔페.

그런데 손님들이 많아서인지 서비스가 제대로 이루어 지지 않아 재작년과 같은 감흥은 없었다.

582.JPG


http://blog.naver.com/mysiyj/220313697911


식사 후 나와 주차장으로 가다 보니 자선 사업을 위한 공연이 보인다.

시간상 구경은 몬하고 인근 아울렛으로 직행. 대학생이 되는 지민이 소품들을 샀다.

여기서 가장 득템을 한 곳은 saks fifth avenue outlet.

저렴한 가격으로 베르사체 등 고가의 메이커를 싸게 살수 있다.

583.JPG


584.JPG


여기에는 동아시아계 사람들이 참 많다.

그래서인지 우리나라, 중국인, 일본인들을 유혹하는 문구들이 여럿 보인다.

585.JPG


586.JPG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Zion 국립공원 도로 일부 폐쇄소식 [5] 아이리스 2019.03.06 454 1
공지 홀스슈벤드 주차 관련 최신 정보[Horseshoe Bend parking] [6] 아이리스 2019.01.30 1092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3] 아이리스 2016.12.02 359329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7] 아이리스 2016.07.06 569331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64258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71671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21788 2
7919 안녕하세요. 이 코스가 가능할까요?? [2] 고구마냠 2017.02.15 1174 0
7918 렌트카 타이어에 펑크가 났습니다 [21] 녹용맛 2017.02.15 2101 0
7917 미동부 -2 [3] 상선약수 2017.02.14 1478 0
7916 부모님, 유아와 함께하는 그랜드 서클 5박 6일 일정부탁드려요~~ [2] 파파게나 2017.02.14 1373 0
7915 아이와 함께하는 서부 여행 일정 문의 [2] 가족여행자 2017.02.13 1378 0
7914 5월 초 블루릿지 파크웨이의 풍경은 어떤가요? [6] 서부의꿈 2017.02.13 1458 0
7913 미국서부 가족여행 일정 재문의 [2] 리키가이 2017.02.13 1215 0
7912 일주일 서부여행 관련해서 질문이요~ [2] sueee 2017.02.13 1265 0
7911 그랜드서클 여행계획입니다! [2] msm8099 2017.02.13 2096 0
7910 올랜도 여행 문의드립니다. [3] 두빵 2017.02.12 1452 0
7909 샌프란-시애틀-밴프-옐로스톤 일정 문의 드립니다 [5] yong 2017.02.12 1468 0
7908 2017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 16일차 : 씨푸드시티 마켓, 팔라죠, 베네치안호텔 file 테너민 2017.02.12 2488 0
» 2017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 16일차 : 콘테이너파크, 다운타운 file 테너민 2017.02.12 2270 0
7906 2017 지민이의 미서부 여행 - 15일차 : 크리스탈 쇼핑몰, 스트립 file 테너민 2017.02.12 2215 0
7905 캐나다 서부 로드트립 문의드려요!!^^ [4] 죠제 2017.02.11 1711 0
7904 여행일정 중 조언을 받고 싶은 부분이 있습니다. [3] 지친철새 2017.02.11 1571 0
7903 미국 서부 가족여행 일정 문의드립니다. [3] 리키가이 2017.02.10 1369 0
7902 3월말 라스베가스와 그랜드캐년 서클 여행 문의 [9] 후니끈 2017.02.10 1720 0
7901 알라모 렌트카 신용카드 사용 문의 [1] 보통사람 2017.02.10 1680 0
7900 2017 지민이의 미서부여행 - 15일차 hot & juicy, 브다라호텔 file 테너민 2017.02.09 1395 0
7899 2017 지민이의 미서부여행 - 15일차 Valley of Fire file 테너민 2017.02.09 1662 0
7898 그랜드서클 2박3일 일정문의 [1] 야호빵먹쟈 2017.02.08 1234 0
7897 여행일정 질문 드립니다! (세부일정이 아닌 큰 질문입니다) [6] 쥬마뻴꾸숑 2017.02.08 1314 0
7896 미국 77일간의 자동차 여행 일정(도움이 많이 필요해요) [6] file 둘현맘 2017.02.08 1873 0
7895 날짜를 하루 착각했더니 전체일정이 틀어지게 생겼네요 ㅠ [5] VeejayShin 2017.02.08 1576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