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일정 및 Q&A 긴급히 의견 구합니다.

2018.07.10 14:16

JJ 조회 수:223

안녕하세요.

오늘 (7/9) 부터 7/15까지 RV 여행을 계획해서 현재 LV에 와 있습니다.

지난번에 아이리스님게 피드백을 받고 일정을 수정 했었는데요, 죄송하게도 여행 출발전까지 바쁘다는 핑계로 여행 계획을 다시 share 하진 못하였습니다.

RV여행이라면서 왜 아직 캠핑장으로 떠나지 않고 LV에 있는 것이 의아하실텐데요, 오늘 픽업하기로 한 RV가 고장났었습니다.

rvshare 라는 웹사이트에서 몇달전부터 예약을 하고, 시간에 맞추어 픽업을 하러 갔으나 RV의 generator가 고장나서 더운 여름 뒤쪽 에어컨 없이 여행을 해야만 하는 상황이었습니다.

물론 저희는 아이들도 있어 안 됐다고 했고, 현재는 서로가 각자 반씩 부담하여 호텔에 와 있는 상황입니다.

그들도 개인의 rv를 빌려주는 입장이라 차량 정비 수준이 부족했을 수 있긴 하나, 주요 부품이 고장난 상태를 저희가 가기전까지 확인을 못 했다는 것이 잘 이해가 되질 않았습니다. 그래도 서로 니탓내탓해봐야 어차피 휴가를 망치는 건 저희쪽이라 최대한 서로가 이해할 수 있는 차원에서 방법을 찾고 있습니다.

현재까지의 결론은 내일 아침 rvshare에서 다른 rent 가능한 차량을 최대한 빨리 구해 내일부터라도 출발할 수 있도록 최대한 협조해 주겠다는 것이고, 추가 비용은 어차피 rvshare 정책에 따러 저희도 따로 알아봐야할 문제인 것 같습니다.

현재 제가 드리고 싶은 질문은 혹시 내일 오전 혹은 오후라도 RV가 구해진다면 괜찮겠지만, 그렇지 못한 경우, 저의 어른 4명 + 어린이 3명 + 2살배기 + 1살배기 그룹은 아무 호텔 예약 없이 LV에 떨어진 상태가 됩니다. 나름 호텔 멤버쉽카드나 딜들을 통해 LV내 호텔에서 여기저기 다니는 정도는 가능하겠으나, 8일간의 휴가를 그렇게 쓸 수는 없고, 어떻게라도 Grand Circle 일부라도 다른 방식으로 돌아보고 싶은데요, 이런 급한 상황에 그랜드 서클 주변 호텔이나 9명이 탈 수 있는 Van 혹은 2그룹으로 나눠 탈 수 있는 minivan 이나 SUV 정도를 적당한 가격에 구할 수 있는 팁이 있으시면 공유 부탁드립니다. (아이들의 carseat은 모두 준비되어 있습니다.)

오늘 RV 픽업전 설렌 마음에 마트에 들러 샀던 식재료들이 더위에 썪어가는 만큼 마음도 타 들어가네요.

(_ _)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캘리포니아 1번 해안도로 여행 계획하시는 분들께[7월 18일 조기개통예정] [12] 아이리스 2017.03.06 249046 1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3] 아이리스 2016.12.02 334788 3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6] 아이리스 2016.07.06 549566 3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42126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51913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01074 1
9387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2탄 [4] file 애슐리 2018.07.12 134 0
9386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1탄 [1] file 애슐리 2018.07.12 140 0
9385 ZION National PARK 관련 질문합니다 [12] welcomesj 2018.07.12 163 0
9384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10-12 file cyoo02 2018.07.12 47 0
9383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7-9 file cyoo02 2018.07.12 54 0
9382 캐나다 동부(오타와, 퀘벡시티), 미국 동부(보스턴,뉴욕), 나이아가라 폭포 여행기 [3] file jooniyah 2018.07.11 109 0
9381 캐나다 국립공원 여행기 - 밴프, 제스퍼, 요호 맛보기 [4] file jooniyah 2018.07.11 154 0
9380 시애틀 - 캐나다 로키에 Yellowstone 추가 어떨까요? [2] lockwood 2018.07.11 95 0
» 긴급히 의견 구합니다. [11] JJ 2018.07.10 223 0
9378 갑자기 떠나게된 40일간의 미국여행 --- 몇가지 조언부탁 --- [12] file 막켄나의황금 2018.07.10 274 0
9377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 6 file cyoo02 2018.07.10 72 1
9376 샌프란시스코 가는 길 여정 도시 질문 좋은아빠2 2018.07.09 85 0
9375 NORTH RIM [2] 똑띠기 2018.07.09 135 0
9374 미국 서부 여행 일정 검토 부탁드립니다. [2] 붕붕이아빠 2018.07.09 96 0
9373 미 서부 모기 문제. [5] 푸름보석 2018.07.09 188 0
9372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4-5 [2] file cyoo02 2018.07.09 102 1
9371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 3 [4] file cyoo02 2018.07.09 89 1
9370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1-2 [6] file cyoo02 2018.07.08 147 1
9369 미국여행 두번째 (2019) : 03. 경로 (비행기 vs. 자동차) [14] file 불라아빠 2018.07.07 237 0
9368 5일간의 짧은 북서부 여행 후기- Horse Camp Trail @ Mt. Shasta [7] file ontime 2018.07.07 133 1
9367 8월초에 달라스에서 출발해서 서부여행을 가고자 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 모세 2018.07.07 90 0
9366 세콰이어 킹스캐년 진입순서 문의 [2] 황여사 2018.07.07 112 0
9365 귀국 보고 [15] 환상여행 2018.07.06 275 1
9364 통관 [6] file 푸름보석 2018.07.06 179 0
9363 road trip L.A. CA to St. Joseph, MO [6] yipi 2018.07.06 116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