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게시글 중 US-open에 대한 관람기를 올려주셔서 저도 MLB 관람기까지는 아니고 그냥 심심하실때 한번 보시라고 올려봅니다.


미국들어오기 전 가고 싶었던 곳 중 하나가 바로 메이저 리그 야구 경기 보는것이었어요.

예전에 미국에 올일이 있을때마다 꼭 그 도시에 있는 일정 체크하며 자주 보곤 했는데요.


이번에는 같이 야구 좋아하는 아들과 처음으로 보는거라.

아들이나 저나 야구는 개인적으로 영혼이었거든요. ㅎ

아들과 케치볼을 얼마나 했으면 제 어깨 근육이 뭉쳐서 아직도.ㅠㅠ


어쨋든 시작해보겠습니다.


저희가 미국에 입국했을 당시에는 아직 시즌 개막전이고, 그래서  들뜬 마음에 시범경기라도 보자 해서 Ticketmaster를 통해 예약을 했어요.

경기 2달전에 했으니 참으로 설레였던 시기였죠.


그런데 경기를 불과 한달 남겨놓고 날짜가 언제였드라? 하며 다시 열어보는 순간,


@.@


경기 장소가 ..장소가..

이게 경기장소가 제대로 티켓에 나와있지 않습니다.

예매할때 저는 당연히 아틀란타 Suntrust Park까지는 아니더라도 아틀란타 인근 야구장에서 할 줄 알았어요.


아래 티켓 자세히 보면 바코드 밑에 Walt Disney World라고 보이시나요?

(장소는 여기 https://www.google.com/maps/place/Champion+Stadium/@28.336874,-81.5580608,17z/data=!3m1!4b1!4m5!3m4!1s0x88dd7f2129a52baf:0x3d39b609e4e723fd!8m2!3d28.3368693!4d-81.5558668)


ticket.jpg


아니 어떻게 아무리 시범경기라고 메이저리그 야구경기를 디즈니랜드에서 한단 말입니까.

다시 사이트 가서 확인해본 결과, 메이저 리그 대다수 팀들은 겨울 전지훈련을 따뜻한 플로리다에서 많이 하다보니, 그쪽 동네 야구장에서 주로 합니다.


미국 현지 사는 사람들이야 당연하다고 볼 수 있으나 이제 막 미국 입국한 신출내기 입장에서는 어리둥절 @.@


플로리다까지 우리집에서 470마일 걸립니다.


야구경기 보러 그 먼거리를.

그래서 사실 가는김에 플로리다도 둘러보고 하려 했지만


그래서 우리나라처럼 취소가 되겠다 싶어  Ticketmaster 사이트에 가봤어요.


그런데 왠걸.


취소가 안됩니다.

메이저 리그 경기는 취소가 안되네요.


장당 60불인데.


그래서 알아봤습니다.


방법은 있었는데요.


바로 이 Stub-Hub라는 티켓 사이트가 있는데, 이곳은 각종 공연 티켓을 구매할 수 도 있고, 또 판매를 할수도 있었는데요.

(사이트 : https://www.stubhub.co.uk/sell/sth/dashboard)


여기서 제 티켓을 판매할 수 있습니다.

가격은 적정 금액인데, 일종의 배띵도 할 수 있는.

그러니까 만약에 제가 월드 스리즈 티켓을 가지고 있다면 원래 가격보다 더 높게 팔수도 있겠죠. ㅎ


stubhub.jpg


하지만 제가 가지고 있는 티켓은 고작 정규시즌 경기도 아닌, 시범경기.

그것도 플로리다. ㅠㅠ


결국 장당 45불 주고 2장해서 30불 손해보고 그래도 잘 팔았습니다.


혹시 티켓 가지고 계시는데 사정에 의거 못가실때, 지인께 선물하기는 아깝고 팔고 싶다면 위 사이트를 이용하면 될듯 합니다.


자..


그럼 드디어 방문한 진짜 정규시즌 메이저 리그 관람기 입니다.


애틀란타 시내에서 살짝 외곽에 있는 SunTrust Park.

SunTrust 은행에서 투자하여 만든 야구장이죠.

주차장도 급이 있어 경기장 가까운데는 좀 비싸고 좀 거리가 있는데는 쌉니다.


어쨋든 처음 가는거라 그래도 내야석 좋은자리라고 찾아갔는데.


IMG_1958.jpg


흠..비라도오면 지붕이 있어 좋겠지만 그게 아니라면 저 큰 경기장을 굽어보지는 못할 망정, 좀 답답하기도 하고, 머 하나 쳤다하면 왜이리 일어나는지 아들은 거의 경기내내 일어서 있었죠. ㅎ


야구 안 좋아하시는 분도 게시니 야구 이야기는 그만하고 이제부터 퀴즈를 합니다.


Q 1. 다음 사진 중 야구공이 보이십니까?

안보이시면 피곤한 눈을 좀 식히셨다가 다시 보시고,

보이신다면 과연 공을 잡았을까요? 안 잡았을까요?

정답은 2번 문제로.


DSC_2568.jpg















A 1. 네..관중석에서 공을 잡지 못했습니다.

저 상태에서 외야수는 공을 잡아봐야 어차피 홈런이라 다시 관중석에게 서비스로 던져주었답니다.


DSC_2570.jpg















Q 2 .다음 사진 중 야구공이 보이십니까?

안보이시면 피곤한 눈을 좀 식히셨다가 다시 보시고,

보이신다면 과연 공을 잡았을까요? 안 잡았을까요?

죄송합니다. 이 문제 풀다보면 아마도 여러분들의 동공에 피곤함을 느끼실 수 있을겁니다. 위로 아래로, 좌로 우로~~


DSC_2889.jpg


A 2. 줄무늬 티셔츠를 찾아보세요.


















Q 3. 다음 사진 중 야구공이 보이십니까?

안보이시면 피곤한 눈을 좀 식히셨다가 다시 보시고,

보이신다면 과연 공을 잡았을까요? 안 잡았을까요?


DSC_3186.jpg











A 3. 아직 공중에 떠 있습니다.











수고많으셨습니다.

그리고

죄송합니다.




위 문제들의 공통점은 '떠 있는 공' 이었는데요.

야구라는 경기는 공이 떠 있을 경우는 경기가 진행중인 형태라 보다 실삼나게 소개하고 싶어 주제를 그리로 잡았습니다. ㅎ



이번엔 선수들의 즉, SFO Giants와 Atl. Braves의 경기 중 다른 '떠 있는 공' 사진 몇컷 소개할게요.




- 떠 있는 공 1


DSC_2659.jpg



- 떠 있는 공 2


DSC_2883.jpg





- 떠 있는 공 3


DSC_3031.jpg







- 떠 있는 공 4


DSC_3212.jpg
















- 떠 있는 공 5


DSC_3205.jpg




- 떠 있는 공 6


DSC_3293.jpg









이렇게 포수가 투수쪽으로 가서 이야기할때 무슨 이야기 하는지 참 궁금합니다.


DSC_2689.jpg



결국 우리가 처음으로 갔던 경기에서 우리 동네팀인 아틀란타가 졌습니다.


청산님, 세라님 사시는 동네 팀에게요.


축하드립니다.



DSC_3330.jpg



야구장 온 기념으로 아이들에게 음료수라 생각하며 사주었는데,



아이들이 먹다가 갑자기



우엑~



ㅠㅠ.



DSC_2797.jpg


알콜

그리고

21세 이상


힘겨웠던 메이저 리그 야구 경기 관람기였습니다. ㅎ


감사합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3] 아이리스 2016.12.02 341447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6] 아이리스 2016.07.06 556027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48714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57843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07411 2
9587 70일간의 북미여행- 오르락 내리락 켄터키주 updatefile 곰돌이 2018.09.20 37 0
9586 Moab 과 Colorado Glenwood hot springs 일정 문의. 추수감사절기간. yoyo 2018.09.20 31 0
9585 Canyonlands NP 4x4 : Potash Road file 눈먼닭 2018.09.20 51 1
9584 12월 California → Oregon → Washington 주 여행 (20박 21일) 일정 문의 file misagie 2018.09.19 61 0
9583 라스베가스+그랜드서클 일정문의 [3] 김혜리 2018.09.18 122 0
9582 10월말 샌프란 in- LA out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4] 콩순 2018.09.17 89 0
9581 2박3일 올림픽공원 or 레이니어 국립공원 여행일정 문의드립니다. [3] Giffordju 2018.09.17 106 0
9580 10월 3일 ~ 5일 LA - 요세미티 - 샌프란시스코 일정 문의 드립니다 [2] 똘이 2018.09.17 47 0
9579 으아...요세미티 폭포가 싹 말라버렸나 봅니다. [3] file 린군 2018.09.17 152 0
9578 9/22 - 9/27 샌프란에서 LA까지 해안도로 타고 여행일정 문의드립니다. [1] genikyu 2018.09.17 64 0
9577 Canyonlands NP 4x4 : White Rim Road(2) [9] file 눈먼닭 2018.09.17 134 2
9576 Canyonlands NP 4x4 : White Rim Road(1) [20] file 눈먼닭 2018.09.16 211 2
9575 70일간의 북미여행-준비 없이 출발하기 (웨스트 버지니아) [6] 곰돌이 2018.09.15 151 0
9574 11월 2박3일 그랜드캐년 렌트카 투어 일정 문의 드립니다. [1] 성공코치 2018.09.15 98 0
9573 샌프란-라스베가스-엘에이 일정 문의드립니다. [4] 두기두기바 2018.09.14 102 0
9572 Redwood National State Park 일정 문의입니다 [7] 버섯똘이 2018.09.14 133 1
9571 보물찾기(2) [4] file 눈먼닭 2018.09.14 144 0
9570 요즘 콜로라도 캠핑 상황 궁금. Misty 2018.09.13 138 0
9569 보물찾기 [18] file 눈먼닭 2018.09.13 219 0
» MLB 야구 관람기 [SFO Giants & ATL Braves] [16] file misagie 2018.09.12 145 1
9567 안녕하세요 다시보자입니다. US Open 관람기 [10] file 다시보자 2018.09.11 133 1
9566 캐나다 벤프,제스퍼 일정 부탁드립니다. [4] 떠나고싶어라 2018.09.11 138 0
9565 그랜드티턴-옐로스톤-러쉬모어 [5] angrymom 2018.09.11 126 0
9564 안녕하세요!! 밴쿠버에서출발해서 미서부 로드트립 15일 일정좀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4] foreveryoung 2018.09.11 120 0
9563 미국 Round Road Trip 후기 25 - St. Louis → Nashville → Georgia State [16] file misagie 2018.09.10 186 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