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 4 (Mt. Helens Visitor Center, Johnston Ridge Observatory, Rainier NP enterance)


일정

8:20 (출발) - 6:30 (숙소 도착)

Portland -> Mt. Helens Visitor Center -> Johnston Ridge Observatory -> Rainier NP

오늘은 약간 이동거리도 짧고 조금 쉬어가는 일정으로 진행하였습니다.
아침을 숙소에서 먹고, Mt. Helens visitor center로 이동하였습니다.
여기는 state park여서 입장료가 있었구요, Junior booklet을 끝낸 후 badge를 받고 
4_2.jpg


밖으로 나가니, 여기 ranger 분이 Mt. Helens에 대해서 설명을 해 주는 시간이였습니다. 

1980대까지 앞에 큰 호수가 있고, 여름이면 YMCA 등에서 summer camp를 하던 아름다운 산이였는데.. 
1980년 화산폭발이 있어나서 지금의 모습을 가지게 되었다는 내용이였는데...
역대 ranger 분 중 가장 재미 있었습니다. 일어나서 지진이나 화산이 나는 과정을 청중들이 참여하여 쉽게 설명해 주셨는데...
듣는 내내 사람들이 계속 웃었습니다. (아래는 다 같이 지진 wave를 몸으로 표현하기 전 사진입니다.^^;;)
4_4.jpg


설명이 끝난 후 visitor center 인근 연못을 따라 있는 trail을 걸었습니다. 멀리 Mt. Helens이 보입니다.
4_3.jpg


이후 Johnston Ridge Observatory로 이동했습니다. 
여기에서도 역시 도착하자마자 junior ranger program을 하고 badge를 받고...영상을 보았습니다. 
예전 글에서 ontime님 언급한 것과 같이 아래 Mt. Helens visitor center와 Johnston Ridge Observatory가 영상이 같으며, Johnston Ridge Observatory의 경우 영상이 끝나고 커튼이 열리면서, 눈앞에 Mt. Helens이 보이는 특수 효과도 있었습니다.
4_1.jpg


그리곤 간단히 observatory 위쪽 trail을 잠깐 올라가서 걷다가...비가 와서 금방 차로 내려와 숙소로 이동하였습니다.


숙소는 Rainier NP 내에 있는 paradise inn을 하려다...입구 entrance에 있는 cabin으로 하였는데....개인적으론 가격대비 대박이였습니다.

paradise inn에 대한 아쉬움도 있긴 했지만..그래도 뭐 거의 1/3 가격이여서.ㅎㅎ

미국와서 처음으로 한국식 펜션을 보게 되었고...지은지 얼마 되지 않아서 시설도 정말 깨끗했습니다. 

알고보니 한국인 사장님이 근 30년간 여기서 inn을 하셨고...최근에 새로 펜션 형태로 건물을 지었다고 하셨습니다.

check-in하는데 들어가니 매점에 한국 라면과, 직접 만드신.. 한국어로 된 Rainier NP 가이드 북도 있었습니다. 


이렇게 조금 일찍 숙소에 도착해서 day 4를 마무리 했습니다. 이 땐...다음날 어떤 일이 일어날 지 몰랐었죠....


4_6.jpg

4_5.jpgMt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유료주차로 전환 [9] 아이리스 2019.01.30 149310 2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153811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5] 아이리스 2016.12.02 517016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22004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61669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622508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673084 2
10261 미서부 16박 18일 일정 문의 [1] 미노아범 2019.07.15 235 0
10260 미서부 8박 9일 전체 여행 일정 review 한 번만 부탁드립니다!!! [9] stryper 2019.07.14 386 0
10259 경유 도로 선택 [3] 말라깽이 2019.07.14 216 0
10258 [문의] 그랜드캐년 노쓰림의 마켓 [3] 피고네 2019.07.14 273 0
10257 Mount Saint Helens [2] 라이언홈즈 2019.07.14 200 0
10256 그랜드캐니언 1일 자유여행 [1] jin12 2019.07.13 210 0
10255 미국서부 (L.A + 라스베가스) 8박 9일 여행 일정 관련 ^^ [2] stryper 2019.07.13 362 0
10254 샌디에이고 -> 자이언 캐년 -> 브라이스 캐년 관련 일정 문의드립니다. [4] 트윈스77 2019.07.11 266 0
10253 미서부 (California, Oregon, Washington) + Canada 여행_Day 5 [1] file 미국고고씽 2019.07.11 253 1
» 미서부 (California, Oregon, Washington) + Canada 여행_Day 4 [5] file 미국고고씽 2019.07.11 261 1
10251 미서부 (California, Oregon, Washington) + Canada 여행_Day 3 file 미국고고씽 2019.07.11 260 1
10250 미서부 (California, Oregon, Washington) + Canada 여행_Day 2 file 미국고고씽 2019.07.11 282 1
10249 미서부 (California, Oregon, Washington) + Canada 여행_Day 1 file 미국고고씽 2019.07.11 446 1
10248 미서부 여행 동선 문의드려요. [7] 샌디풀 2019.07.11 385 0
10247 미서부 여행 12살 아들 과 9박10일 일정 문의드립니다. (10.4~10.13) [3] 완전브로 2019.07.10 327 0
10246 그랜드 서클 여행기 2019년 7월3일-7월8일 [11] file 청산 2019.07.10 541 3
10245 미서부 9일 일정 한번 검토해주세요 (수정2) [3] 낑뽕쓰 2019.07.10 251 0
10244 샌프란시스코 - 1번국도 - 채널 아일랜드 방문 후기 [2] file zero123 2019.07.09 378 1
10243 콜맨 프로판 가스통은 어떻게 처리하나요? [5] 찬스파파 2019.07.09 385 0
10242 기도해 주세요 로드 트립 떠납니다! [15] file 자유 2019.07.09 321 0
10241 현재 요세미티 부근 인클라인입니다 [2] vator 2019.07.08 389 0
10240 미서부 9일 일정 한번 검토해주세요(수정본) [5] 낑뽕쓰 2019.07.08 296 0
10239 그랜드서클 8박 9일 일정 문의(덴버 IN 덴버 OUT) [3] stephencurry30 2019.07.07 230 0
10238 미서부 12월 16박 17일 신혼 여행 질문드려요 [7] 어처구니 2019.07.07 345 0
10237 요세미티 야경 투어! [6] 세이누나 2019.07.07 596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