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뇽하세요.~

낭자입니다.^*^


그랜드 티턴에서의 8일째를 맞이하여 잭슨 라지 2층 라운지에서 공짜 인터넷을 하며 휴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덕분에 이렇게 밀린 포스팅도 하고요...

집에 돌아 가서 천천히 하려고도 생각 했는데 그러면 지금 이 느낌과 감동이 잊어버릴 것 같네요.


티턴에서 8일간씩이나???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더라고요~ㅎㅎ


정말 티턴은 종합 선물 세트입니다.


일단 저희 일정을 보면~~~


1. 무조건 일찍 일어나서 야생동물 보러가기.

 

     덕분에 곰 5마리, 백마리(?)도  넘는 버팔로 떼, 영양(엔탈로프), 엘크, Sand Hill Crane(이것은 한국 이름을 못 찾었어용~) 

     의외로 보기 힘든다는 무스를 2마리씩이나~헤헤

    

     지금은 늑대를 쫒고(^*^)있어요. ~에헴



IMG_6388.jpg

어미 곰과 아기 곰~~

레인져들이 이 곰 가족을 위치 추적을 하는데 같이 따라 다녀도 되냐고 물었더니 흔쾌히 허락을 해 주어서 운좋게 레인져들과 곰 추적을 같이 하는 행운을....야홋!!!

이 젊은레인져~~얼굴도 미남인데다가 마음까지 착하네~~헤헤




IMG_6529.jpg

그 다음은 위풍당당한 숫놈 엘크!!!!

저 멋진 뿔!!! 그어떤 조각상보다 대 자연이 빚은 걸작품





IMG_6519 2.jpg

두 말이 필요 없는 버팔로 군~~


 

<흥미진진한 경험>


옆에 있던 레인져가 지금 이 부근에 늑대 무리와 저 곰 두 마리가 저 옆에서 새끼를 놓은 엘크들을 잡아 먹으려고 노리고 있다는 그야말로 스펙타클한 이야기를 해주었다.

망원경으로 열심히 레인져가 가르쳐준 곳을 보니 과연 곰 2마리와 조금 떨진곳에 새끼엘크와 어미 엘크들이 웅크리고 앉아 있엇다.

늑대는 망원경으로도 찾아 볼수 없군....쩝

레인져 말이 저 엘크들이 곰과 늑대를 감지하고 있고, 곰과 늑대들은 덮칠 기회만을 노리고 있다고...

이 순간 나의 심장은 흥분과 호기심으로 터질듯이 뛰기 시작했다.

내 인생에서 언제 이런 익사이팅한 순간이 또 올까???


팁: 국립 공원에서는 레인져와 친구가 되자

      궁금하면 물어보고, 부탁하고, 인사 나누고~~대부분 아주 친절하고 많은 정보를 준다.^*^



2.역시 6시 기상하여 트레일 하기


   제니레이크 셔틀 보트:아침 7시에 가면 18불에서 5불로 할인(단 캐쉬 온리)


   히든 폴스, 인스퍼레이션 포인트는 정말 강추

   이 코스는 종합 선물 세트같이 폭포, 설산, 호수, 하늘을 찌르는 Fur Tree 등등 가성비 대비 아주 좋아용~

   

   팁:  히든 폴스에서는 가는 길과 오는 길을 다르게 하기 권해용~

          폭포 물을 따라 걷는 트레일이 상당히 힐링, 또한 의외로 물살이 세서 하얗게 포말을 쏟으며 흐르는 물이 첨으로 인상적~~

           아마 작년에 적설량이 많은 관계로 수량이 풍부해

IMG_6346 2.jpg


아침 7시에 벌써 와있는 얼리 버드~(오후에는 불쾌할 만큼 붐빈다.~)




IMG_6378.jpg


IMG_6355 2.jpg


인스퍼레이션 포인트 트레일 중 제일 흥미진진했던 구간~ 잼나용...헤헤





IMG_6385.jpg


의외로 격한 물살~ 

정말 티턴의 속살은 어디까지일까???^*^





IMG_6395 2.jpg


늘 지니고 다닌 곰 스프레이~~

했던 모든 트레일에서 다른 하이커들이 곰을 봤다고 해서 미처 준비 못한 하이커들은 그냥 돌아갔어용~



   그외 트레일은 길고 힘들어서 짧게 머무는 분들에게는 적용 사항이 아니므로 생략 할께용^*^

 

시그널 마운틴 정상 드라이브

IMG_6522.jpg


IMG_6521.jpg

짧게 머무는 분들에게 반드시 가보라고 권하고 싶은 곳~강추!!!




<그랜드 티턴에서의 8일간>


옐로우 스톤의 명성에 눌려 다소 저평가된 곳이기도 하다.

하지만 천천히 머물면서 티턴의 속살을 본다면, 세계최고의 명산이라해도 부족함이없는 곳이기도 한 곳~


2400미터의고봉~거울 같이 맑은 호수~ 하늘을 찌를 듯한 FurTree들~온갖 야생 동물들~멋진 트레일


나는 알프스나, 이태리의 돌로미테를 갈필요가 있을까?라는 셍각이 들었다..ㅎㅎ


록펠러가 사랑하고 내가 사랑한 그랜드 티턴!!!!!

한편으론 이곳이 영원히 무명으로 남기를 바라는 이기적인 마음이 들었다....^*^


IMG_6272.jpg


IMG_6283.jpg


IMG_6278.jpg


IMG_6264.jpg


IMG_6240.jpg


8일 간 묶은 Boondocking 장소에서 본 Majestic Grand Teton!!!!!

유럽의 알프스나 돌로미테에 견주어도 결코 빠지지 않는다고 나는 감히 말하고 싶다!!!!!


록펠러가 사랑하고, 내가 사랑한 마제스틱 그랜드 티턴!!!!!!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나바호네이션(Navajo Nation)의 관광지 폐쇄, 락다운 소식 [4] 아이리스 2020.10.06 2554 0
공지 ★ Zion 국립공원 셔틀버스 예약정보 ★ 방문 예정인 분들 꼭 보세요 [7] 아이리스 2020.06.27 14781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3148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587036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4669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68956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4] 아이리스 2015.01.31 670188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2641 2
10312 75세 노부모님 모시고 여행가요.. 1. 뉴욕, 나이아가라 [4] coolyong 2019.08.01 606 0
10311 알라모 렌트카 [4] WIKIRI 2019.08.01 1551 0
10310 75세 노부모님 모시고 여행가요.. [2] coolyong 2019.08.01 622 0
10309 그랜드 서클 일정 조언 부탁드려요. [7] 락기 2019.08.01 695 0
10308 오크허스트에서 요세미티 문의해여 [1] 샤랄라 2019.08.01 613 0
10307 지금 모뉴먼트에서... [3] 불라아빠 2019.07.31 1065 2
10306 8월초 일정 부탁드립니다 [2] kimsh 2019.07.31 488 0
10305 [렌트]샌프란 - LA 1주일간의 여행 [3] 진희지희 2019.07.30 1229 0
10304 12월 말 ~ 1월 초 알래스카 앵커리지 ~ 페어뱅크스 운전 [1] 파마곰 2019.07.30 918 0
10303 10월 2주간 미국 서부 여행 [2] 사푸 2019.07.30 903 0
10302 그랜드서클 및 엔텔롭캐년 예약 질문 드리겠습니다! [14] 두두다으어 2019.07.29 908 0
10301 요세미티 국립공원 숙소 명칭 변경(탈환)에 대해 [5] file 아이리스 2019.07.28 1443 2
» 3개월의 대 장정 미 서북부 RV 여행~그랜드 티턴 국립 공원 [24] file 미쿡방낭자 2019.07.28 1221 1
10299 옐로우스톤 + 그랜드 서클 + 라스베가스+ LA + 요세미티 + 샌프란시스코 4주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15] file 하얀눈 2019.07.28 1032 0
10298 11월 2주간의 서부 자동차 여행 조언 부탁 드립니다. [2] PhilipKang 2019.07.27 615 0
10297 8월 5일-8일 3박 4일 일정, 요세미티, 킹스캐년, 세쿼이아 [4] 오후해쌀 2019.07.27 757 0
10296 미국서부일정 저의 계획(10박 일정) 조언부탁드립니다. [9] 소미준표 2019.07.25 939 0
10295 미서부 캐년 여행 + 옐로우스톤 여행 계획 [12] 별을쏘다 2019.07.25 1011 0
10294 안녕하세요 미서부 그랜드서클 일정 문의드리려 합니다. [2] 핸드크림 2019.07.25 569 0
10293 LA -Grand Teton-Yellowstone-Bryce, Zion Natil Park, 8박 9일 일정 문의 [7] Sunwoo 2019.07.25 575 0
10292 금문교 톨게이트? [3] kyw0277 2019.07.25 776 0
10291 지금 여행중인데요 요세미티 관련 질문드려요~ [5] 둘리엄마 2019.07.25 706 0
10290 미서부 여행을 다녀와서 [4] 안녕하세요 2019.07.25 991 1
10289 15박 16일 캠핑 로드트립 잘 다녀왔습니다 [6] 자유 2019.07.25 818 0
10288 09.18-10.08, 20일간 일정 문의드립니다! [3] 쭈니형 2019.07.24 580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