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뇽하세요?

낭자입니다~^*^

저희는 현재 한달 로드트립 중 자이언 국립공원 와치맨 캠프 그라운드에서 이틀째 캠핑중입니다~


오늘 온도는 화씨 59도(섭씨 15도), 바람도 없고, 정말로 쾌적한 날씨였고요~

비수기의 최대 장점은 살인적인 인파가 없다는 것이였어요~



IMG_3477.jpg

아주 한가한 비지터 센터입니다~ 

길게 늘어선 줄도 없이 완죤 대박^*^

(ㅎㅎ믿어지지 않죠?)


IMG_3479.jpg


상당한 인파로 붐비던 비지터 센터 앞도 이렇게 한가하고요~


IMG_3482.jpg

비지터 센터 앞 파킹 랏에서 여유롭게 쉬고있는 로시난테^*^


IMG_3483.jpg


무엇보다 비지터 센터 앞 파킹 랏이 이렇게 비워있어서 즐거운 비명이었어요~

3년전에 9월에 왔을때는 파킹할 곳이 없어서 빙빙 돌았던 아픈 (?)기억...ㅎㅎ




IMG_3486.jpg


IMG_3490.jpg


성수기에는 사람이 정말 너무 많아 짜증이 났던 리버사이드 트레일도 정말 룰루랄라

전세 내듯이 쾌적하게 했어요~ㅎㅎ



IMG_3485.jpg

방수복을 입고 더 내로우 트레일을 마친 러시아에서 온 부부~(허락받고 찍은 사진)

물이 차갑지 않냐고 물어보니 생각보다 따뜻하다고...

다른 몇분에게 물어봐도 다들 생각보다 춥지 않다고 해요~^*^


IMG_3495.jpg


역시 이름값하는 자이언의 절경!!!

유명한 곳은 그 이유가 있다~^*^


정리:

캠핑장은 와치맨 캠프 그라운드 Loop B만 열었고 First Come First Serve.

날씨는 완죤 쾌적, 영상15도~ 바람도 없었고,아침엔 영하로 좀추웠고 그래도 텐트 캠핑하는 사람들도 있었어요~


최대 장점:

최고 인파가 몰리는 자이언을 정말로 한적하고 여유롭게 느긋하게 파킹 걱정없이 엔죠이했고요.

3년전에 왔을 때는 사람이 너무너무 많아 무얼 봤는지 기억이 하나도 나지 않고 빨리 나가고 싶을 정도였어요~

또한 셔틀버스를 타지않고 자차로 편히 다닐수 있으니 구석구석 볼수있어 좋아요~


결론:

성수기 인파로 붐비는 자이언보다 날씨만 따라준다면 한적한 겨울이 자이언을 쾌적하게 구석구석 즐길수있어 강추해요~


사족:

지금 이 와치맨 캠핑장은 와이파이가 아주 잘되서 짱!!!

내일 아침에 오버룩 트레일하고 곧장 자이언을 떠날 것이므로 인터넷이 안될 경우를 생각해서 캠핑장에서 포스팅을 합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 Zion 국립공원 셔틀버스 예약정보 ★ 방문 예정인 분들 꼭 보세요 [7] 아이리스 2020.06.27 4107 0
공지 유튜브 게시글은 자유게시판으로 이동합니다 [2] 아이리스 2019.10.07 15676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184682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562500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6119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49155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4] 아이리스 2015.01.31 651676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04212 2
10799 4월 미서부 투어 계획하고 있습니다.(내용 살짝 중복) 별님달님 2020.02.18 535 0
10798 LAS에서 그랜드 캐년 가는 일정 문의드립니다 [2] DQ 2020.02.18 548 0
10797 21년 2월말 그랜드서클 일정 문의 [4] 꾸기 2020.02.17 515 0
10796 6월초 일정 문의 드려요~ [4] 소리비 2020.02.17 485 0
10795 미국 태평양 연안 겨울여행 5 [Oregon Dunes→Cape Perpetua→Heceta Head Lighthouse→Yachats] [10] file misagie 2020.02.17 718 1
10794 옐로스톤&글레이셔 렌터카, 허츠 vs 알라모 [8] soundsgood 2020.02.17 557 0
10793 3월25일 - 4월5일 미국 서부 여행의 일정에 대한 조언 부탁드려요. [13] 쌍둥이파파 2020.02.17 642 0
10792 7월말-8월초 여행일정 조언 부탁 드려요 [3] 베니스 2020.02.17 471 0
10791 부르스타 부탄가스와 프로판 가스 겸용버너 [6] file 청산 2020.02.17 1140 1
10790 16박 17일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내용 수정) [4] in12 2020.02.17 479 0
10789 4월 한달 가족여행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일정 좀 봐주시겠어요? [24] 달별님 2020.02.16 627 0
10788 '20년 4월 미서부 9박11일(예정일정) - 샌프란-1번국도--요세미티-그랜드서클-라스베가스-샌프란 RYU 2020.02.16 406 0
10787 5월 1일 ~ 5월 10일 LA, 그랜드서클, 라스베가스 갑니다!!! 야생양 2020.02.16 402 0
10786 5월 1일(목)~5월 3일(토) 2박 3일 그랜드서클 관련 문의 [5] file 범준갓 2020.02.16 396 0
10785 미국 태평양 연안 겨울여행 4 [Meyers Creek Beach→ Bullard Beach Park→Coquille River Lighthouse→ Cape Arago State Park→Umpqua River Lighthouse] [2] file misagie 2020.02.15 831 1
10784 서부 16박 17일 일정 문의 드립니다.. [2] in12 2020.02.15 624 0
10783 영화 기생충 [5] 청산 2020.02.15 2136 0
10782 렌트 관련 문의드립니다 [8] DQ 2020.02.15 412 0
10781 심플한 질문. 요세미티 당일 투어 후 다음날 라스베가스 가기 위한 적절한 숙소 위치는? [9] RYU 2020.02.14 529 0
» 가장 쾌적하게 자이언 국립공원 즐기는 시기~현재 이틀째 공원내 캠핑 중~ [2] file 미쿡방낭자 2020.02.14 707 1
10779 6월에 데스벨리 자동차 횡단 괜찮을까요? [4] 브라이언한 2020.02.12 604 0
10778 [내용보완] SFO, LAX 일정 비교 [8] file 미래소년 2020.02.11 661 0
10777 미국 태평양 연안 겨울여행 3 [San Francisco → Humboldt Redwoods State Park → Eureka → Fern Canyon → Battery Point Lighthouse] [2] file misagie 2020.02.11 834 2
10776 겨울철 그랜드 서클 후기 3박4일 (2020.02) [1] 리니하니 2020.02.11 732 1
10775 안녕하세요! 서부신행 일정 문의드려봅니다 [2] 찬찬 2020.02.11 591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