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 result for flower images


매일 매일 재미있게 살면,  이것이 곧 행복일 것이다.

재미의 사전적의미는

아기자기하게 즐거운 기분이나 느낌 ‘ 이라 되어 있다.

그렇다면 이런 기분과 느낌은 언제 어떻게 갖게 되는 것일까 ?   

   

행복은 ‘잘 사는 것(living well)’ 에서 부터 출발이다.

서양의 격언 중에는 “ 노년의 행복은 친구들의 수에 비례한다. “ 는 것이 있다.  

그런데 친구라는 것이 하루 이틀에 관계가 형성 되는 것은 아니다.

중학교나 고등학교 때 부터 알게 된 친구도 있고,

취미로 맺어진 친구,

전에 다니던 직장의 친구,  

오랜 이웃 사촌 친구, 고향친구,

종교생활에서 알게된 찬구, 등등,,,

여러 경로를 통해서 알게 된 친구들이 있을 수 있다.

이렇게 보면 많은 친구들이 있게 된다.

이 많은 친구들과 노년에도 어울려 지내고 있다면,  

이 얼마나 좋을까 만은,

현실은 그렇지가 않다.

친구가 없는 노년들 일수록 고독한 마음과 안정감 없는 생활을 하게 된다.


 누구나가 공감하는 것이지만,

노년이 되면 친구 사귀기가 어렵다.

경제적인 이유도 있겠고,

시간적인 이유로도 그렇고,

정신적인 유대감을 갖기가 어려운 것이 큰 장애 일수가 있다.  


마음이 외롭다고 할 때,

언제든지 옆에 있어 줄 친구가 있다면야 정신적인 위로가 있을 것이다.

지금은 사회관계망의 발달로 먼 곳에 있는 친구도

옆에 있는 것과 같은 느낌으로 대화를 할 수가 있다.  


노년에 진정한 친구로 맺어지게 되는 것은

성격이나 인생의 경험에 대한 공통점이 있어야 쉽게 가까워 지는 것 같다.

젊어서는 비슷한 나이가 친구의 선택에 중요한 요인이 된다.

하지만 나이가 들면 관심사가 같을 때는 나이와 관계 없이 가깝게 될 수가 있다.  

귀중한 친구는 자주 만나는 것이 중요하다.

자주 만난다는 것은 꼭 얼굴을 마주보는 것 만이 아니라.

카톡이나 메세지,

또는 전화를 이용한 음성만을 듣고 지내도 가깝게  되는 것이다.


물론 “ 눈에 보이지 않으면 곧 멀어 진다. (Out of sight, Out of mind )” 라는 속담도 있다.

나이가 든 후에 생기게 되는 새로운 친구는 마음 속을 알기가 어렵다.  


노년기에 자주 느끼게 되는 지적 ( 的 ) 즐거움이란게 있다.

이걸 골고루 많이 담아가지고 있으면

혼자라도 재미있게 생활 할 수 있다.


실 생활에 필요한 정보가 노년엔 쓸데 없는 상식이 되기가 십상이다.  

이유는 적응력 부족에서 오는

자신감 부족이 제일 큰 장애 요인이 아닌가 싶다.


자신감을 채우기 위한 것은

꾸준한 공부 뿐이다.


무슨 공부던지

하나라도 더 알려는 노력이 필요한 것이다.


Image result for flower images


+++++


문제풀이.


나이가 들면 젊었을 때보다 기쁜가. 

Image result for happy friday images

아니다. 


***


나이가 들면 젊었을 때처럼 먹고 싶은 것, 

가지고 싶은 것이 많아지는가. 

Image result for a lot of foods

아니다. 


***


나이가 들면 젊었을 때처럼 새로운 사람을 사귀고, 

사랑을 하고, 

사랑을 받고 싶어 하는 감정이 커지는가.

 Image result for loves

아니다. 


***


나이가 들면 느는 건 (      )  뿐이다. 

Image result for anger


***


(       )  에 들어 갈 단어를 찾으시기 바람니다. 


답을 아시는 분은 

댓글로  남겨 주시기 바람니다. 



정답자 1인에게는 미국에서 사용 할 수 있는 

H mart  상품권( $20.00 ) 을 우송 해 드리겠습니다. 


빈 잔의 명예를 걸고 꼭 우송 해 드림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