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리스님 아니었으면 피닉스 공항에서 OUT 하는 동선은 생각하지도 못했을거예요. (11세 14세 아이동반 가족여행)

게다가 자이언과 브라이스 캐년은 그랜드 캐년만 봐도 충분하지 않을까 생각했었는데 두 곳을 넣으니 훨신 여행이 풍부해지는 기분입니다. 

오늘은 이곳의 여행 후기를 이것 저것 봤는데 두 곳을 안 넣었으면 큰일 날 뻔 했다는 생각이 드네요. ㅎㅎ

아이리스님께서 자신있게 말씀 해주셔서 얼마나 감사한지 몰라요. 물론 샌프란시코에 다른 댓글들도 너무 감사해서 도움 많이 되었습니다 ^^


우선 서부는 중부와 달리 비슷한 시기에 콜로라도 갔을때 보다 숙박비가 너무 비싸네요. ㅠㅠ

일찍 가면 더 쌀 줄 알았거든요. 콜로라도 갔을 때 처럼. ㅠㅠ


우선 일정을 빨리 정해서 숙박 얻기 어려운 곳을 먼저 찜 해야겠다는 생각에 마음이 급해서 세부적인 일정을 추후 시간을 더 내어야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일정을 나누었는데 무리가 있어 보이는 곳이 있을까요? 아니면 너무 아쉽다 이건. 하는 부분이 있을까요?

그리고 가장 중요한 이 일정을 소화하려면 동선 상 숙박할 지역에 대한 조언을 받고 싶습니다 


5 / 26 수요일 : 샌프란시스코 공항 정오 도착 - 롬바드 스트리트 관광  - 숙소: 롬바드 스트리트 1박 

5 / 27 목요일 : 샌프란시스코 - 금문교, 소살리토, 트레일 코스 좋은 곳 다니기 - 숙소 : 롬바드 스트리트나 소살리토쪽 동선 고려해서 잡기

5 / 28 금요일 : 스탠포드 - 몬트레이 - 빅 서 - 숙소 : 몬트레이 OR 빅서

5 / 29 토요일 : 출발 점심 이후 - 5시간 - 숙소 : 요세미티 국립공원 숙박비가 비싸고 방도 안 보여서 요세미티 도착 하기 전에 잡을 만한 동네 (추천 부탁이요 ) 

5 / 30 일요일 : 오전 9시 출발 - 요세미티 국립공원 도착 - 숙박 (요세미티 밸리 내에 계속 취소분 있나 매일 확인 , 복잡하지 않은 날 잡고 싶었으나 불가피하네요, 결국 연휴에 요세미티를 ;;; )

5 / 31 월요일 : 요세미티 - 숙소 : 요세미티 밸리 커리 빌리지 텐트( 원래 30일에 예약하고 싶었는데 이 날만 방인 겨우 하나 있어서 혹시 몰라 일단 예약 해 두었어요. 히팅이 되는 곳과 안 되는 곳 두 곳이 있는데 어차피 메모리얼 전 금요일까지만 히팅이 끝난다고 하길래 언히팅으로 골랐습니다.으 많이 추울까요? 엑스트라 담요 있다던데 돈을 내야하는건가요? ㅋㅋ)


6 / 1 화요일 : 오전 9시 출발 - 8시간 - 라스베가스 -  한인 마트 장 보기 - 숙소 : in 라스베가스 strip

6 / 2 수요일 : 라스베가스 즐기기 

6 / 3 목요일 : 라스베가스 ( 숙박비가 다른 지역보다 싸서 여유있게 이곳에서 쉬고 즐기려고 3박으로 잡았어요. 캐년으로 출발 할 준비도 할 겸 ) 

6 / 4 금요일 : 오전 9시 출발 - Tioga pass - 2시간 - 데쓰 밸리 - 4 시간 - 자이언 내셔널 파크 - 숙소 ( 동선 상 자이언에서 가까운 숙소 )

6 / 5 토욜일 : 자이언 트레일 (셔틀 예약하기 , 지금은 없지만 체크 계속)  - 1시간 30분 - 브라이스 캐년 - 숙소 : ( 이곳의 글을 읽다가 아이리스님이 추천 하신 best weatern grand hotel 을 먼저 알아보려고 합니다) 

6 / 6 일요일 : 브라이스 캐년 일출 보기 - 트레일 - 오후 출발 - 3시간 - 그랜드 캐년 ( 역시 아이리스님이 누군가에 언급한 Yavapai 를 잡을까 합니다, 아니면 그랜트캐년 도착 하기전에 적당한 지역에서?? ) 

6 / 7 월욜일 : 그랜드 캐년 사우스림,  - 2시간 - 세도나 - 숙소 : ( ??)

6 / 8 화요일 : 세도나 관광 - 피닉스 공항 ( 시카고 가는 비행기는 아직 예약 안 한 상태입니다. 제가 짠 일정이 무리가 없다고 하신다면 바로 8일 날짜 비행기 티켓을 끊을까 합니다.시카고까지 밤 11시 40분 출발 비행 시각이 있네요. 너무 피곤하려나.;;; )


시간 내어 긴 글 읽어 봐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고수님들의 의견 적극 반영하고 싶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1년 자이언 국립공원 사전 예약제 잊지마세요 [3] 아이리스 2021.02.04 634 0
공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나바호네이션(Navajo Nation)의 관광지 폐쇄, 락다운 소식 [5] 아이리스 2020.10.06 2776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3676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590860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6060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69350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0348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2788 2
11076 2017-2018년 캘리포니아 1번 해안도로 공사정보 [12] file 아이리스 2017.03.06 366418 1
11075 ::::: 환영합니다. 처음 오셨다면 읽어보세요 ::::: [23] 아이리스 2015.11.19 246090 2
11074 미국에서의 자동차 운전에 대한 도움말 [12] 아이리스 2011.06.25 202701 3
11073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유료주차로 전환 [9] file 아이리스 2019.01.30 163505 2
11072 자동차 가장 싸게 렌트하는 방법 - 트래블 직소 [24] goldenbell 2012.04.22 161950 3
11071 이곳을 방문하는 분들께 드리는 글 & 질문 전에 반드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8] 아이리스 2012.12.07 94117 3
11070 ● 옐로스톤 국립공원(Yellowstone National Park)의 숙소정보 ● [8] file 아이리스 2013.04.22 91975 2
11069 [Update] 애리조나 Page 부근 US-89도로를 대체하는 US-89T 오픈정보 [12] file 아이리스 2013.03.16 87662 1
11068 [공지사항]댓글 열람은 회원 로그인 후 가능하도록 변경하였습니다 [1] 아이리스 2016.02.01 87604 1
11067 애리조나 앤텔롭캐년 Antelope Canyon 투어 정보 [24] file 아이리스 2015.04.01 78953 5
11066 애리조나 Page 부근 US-89 우회도로 정보와 사진들입니다 [4] file 아이리스 2014.05.13 78550 2
11065 ♣ 이곳을 방문하는 분들께 드리는 글 ♣ [2] 아이리스 2011.07.19 78198 1
11064 그랜드캐년 노스림(North Rim)이냐 사우스림(South Rim)이냐 그것이 문제로다 [18] 아이리스 2013.06.26 69109 5
11063 2016년 6월부터 라스베가스(Las Vegas) 일부 호텔의 주차비 징수 시작 [4] file 아이리스 2016.05.20 64457 0
11062 사이트 이용 및 주요 기능 소개 [1] file victor 2011.06.06 64401 1
11061 [여행정보] 미국 시간대(time zone) 참고자료 [4] file 아이리스 2011.07.11 53659 1
11060 국립공원 입장료 인상 소식 [7] file 아이리스 2015.05.23 48697 1
11059 LA 근처의 호젓한 산간지역과 해변 baby 2013.01.27 45765 0
11058 미국여행 지도가 필요하신 분.... [6] victor 2011.05.25 44798 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