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우리 홈페이지에서 현재 제휴가 진행중인 렌트카 업체는 세곳입니다.


몇년전부터 Rentalcars.com이 제휴되어 있었고 작년에는 한국 Hertz, 올해들어서는 한국 Alamo와 제휴가 되었습니다.



렌탈카스닷컴의 장점은 예전에 goldenbell님께서 포스팅해주신 내용 참고하시구요,

(☞ 자동차 가장 싸게 렌트하는 방법-트래블직소)


Rentalcars1.jpg




Hertz는 렌트카 지점이 공항 뿐만 아니라 시내 곳곳에 많으며 골드멤버로 예약을 할 경우 여러가지 편리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Hertz.jpg

허츠는 아래의 Alamo와는 달리 미국 면허증을 가진 미국내 거주자도 허츠코리아의 요금제로 차를 빌릴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여행오는 분들뿐만 아니라 미국에 거주중인 분들 중에도 보험료가 부담되거나 개인 보험을 쓰기 귀찮은(?) 분들은 Hertz의 보험포함 요금제를 고려할만합니다.



마지막으로 올해부터 제휴가 시작된 한국알라모(Alamo) 홈페이지입니다.

Alamo.jpg


알라모렌트카는 지점이 많지 않습니다. 

미국내 주요 공항 위주로 지점이 있고 뉴욕, 샌프란시스코같은 수요가 많은 도시에 가끔 시내오피스가 있습니다.

Hertz처럼 지점이 시내 곳곳에 있지는 않으므로 혹시 차량에 문제가 생겨 차량을 교환해야하는 경우가 생기면 먼 거리를 이동해야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알라모는 체크인 후 차량 픽업하는 장소로 갔을때 같은 등급내에 준비된 차량 중에 아무것이나 골라 탈 수 있다는 장점이 있구요.

만 25세 미만의 어린 운전자들을 위한 요금제가 따로 있어서 under age charge가 부담되는 젊은분들에게 상당히 유용합니다.


한국 알라모를 통해 렌트를 할 경우 반드시 한국 면허증 + 국제면허증 + 한국여권 세가지가 있어야 차량 픽업이 가능합니다.

다른 국가의 면허증으로는 렌트를 할 수 없다는 점 잊지마세요. 


※ 2016년 9월 1일 기준으로 새롭게 바뀐 Alamo의 요금제입니다.

Alamo5.JPG


렌터카 요금 이외에 필수로 가입을 해야 몸과 마음이 편한 보험이 자차, 대인/대물보험 두가지 입니다.

자손보험은 한국에서 미리 가입해오는 여행자보험과 중복되는 부분이 있어 필수로 여겨지지는 않습니다.

위의 요금제를 살펴보면 다행히 필수 보험 두가지는 대부분 포함이 되어있습니다.



렌터카 요금제 선택할 때, 한가지 아셔야 할 점은, 캘리포니아는 원래 렌터카 추가 운전자 비용이 무료입니다.

캘리포니아 안에서 차량을 빌리면 어느 지점을 이용하더라도 무료로 운전자 등록이 가능하므로 추가 운전자 요금 포함 옵션이 무의미합니다.

이 점을 고려하셔서 패키지 요금제 선택을 하시기 바랍니다.


이외에 현지 카운터에서 가입을 권유받는 보험과 비슷한 종류로는 긴급출동 서비스(Roadside Assistance)인데요,

긴급출동 서비스는 일반적인 종합보험(full coverage)과는 별도로 차량견인, 연료배달 등의 긴급 상황에서 필요한 서비스입니다.

보통의 종합보험에는 포함되어있지 않고 운전자의 선택에 따라 추가 요금을 내고 가입을 하기도 합니다.

 


미국에 거주하고 있고 본인의 자동차 보험이 있는 분들은 렌트카를 빌릴때 본인의 차량 보험을 사용하면 됩니다.

그럴 경우 여러 사이트를 찾아다니면서 요금이 저렴하거나 조건이 유리한 것을 선택하시면 되겠구요. 

Costco 미국 회원이시면 Costco Travel도 요금이 꽤 좋으니 비교해 보시기 바랍니다.


개인에 따라 상황이 다르니 여러 렌트카 사이트들을 비교해보고 위에 제휴된 세 곳 중 한 곳이 여러분의 조건에 맞을 경우

홈페이지 상단에 랜덤으로 나오는 배너를 누르거나

이 본문속의 이미지를 눌러 예약을 해주시면 홈페이지 운영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1년 요세미티, 로키마운틴, 글래이셔 국립공원 사전 예약제 시행 [10] 아이리스 2021.02.04 2910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5410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04750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9048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70351 2
»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0892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3450 2
10629 지금 브리이스캐년 계신분~ 잡동사니 2019.12.25 515 0
10628 현재 모뉴먼트밸리 상황 [1] 잡동사니 2019.12.25 1374 0
10627 2020년도 7월 서부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옐로우스톤, 국립공원 위주) [12] 금메달리스트 2019.12.24 670 0
10626 현재 브라이스캐년에서 숙박중이고 아침에 유타 12번 국도를 가려고 허는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4] 미나리반찬 2019.12.23 640 0
10625 그랜드서클 1박2일 일정 확인 부탁드려요.. [16] 모란나 2019.12.22 656 0
10624 문의: 7월 인천>시애틀> 보즈먼 공항 환승 관련 [4] casare 2019.12.21 703 0
10623 2020년 3월20일에서 5... 미셀 2019.12.19 555 0
10622 요세미티 국립공원 일정문의 [2] 해피맘맘 2019.12.19 680 0
10621 북미 동서횡단 일정 (동쪽끝은 제외) 인데, 전문가님들께 리뷰를 부탁드립니다. [6] Toonie 2019.12.19 631 0
10620 여행초보 부부의 그랜드써클 후기 (도움을 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6] 나도간다그랜드캐년 2019.12.18 1079 2
10619 12월 말 ~ 1월 초 그랜드서클 여행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11] file 솔솔이 2019.12.18 744 0
10618 OC에서 Zion Bryce 4박5일 일정 [4] Minmin 2019.12.17 629 0
10617 미국 국립공원에서 62세이상 미국 시민권자나 영주권자에게 주는 해택 [1] mjwestern 2019.12.17 831 1
10616 4월말 5월초 서부여행(그랜드서클)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4] 가용용 2019.12.16 574 0
10615 서부 여행 왕초보의 계획 수정안!!! 혹시 봐주실 수 있나요 ㄷㄷ [5] 이본취나드 2019.12.16 633 0
10614 미국 남부를 거친 횡단 여행 계획 [18] file 막켄나의황금 2019.12.15 1010 0
10613 1월 미서부 여행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3] 롹키 2019.12.15 666 0
10612 옐로스톤과 캐나다록키 여름 일정(27일) [5] happyhr2 2019.12.14 734 0
10611 앤털로프 캐년 예약 [4] cute96 2019.12.14 792 0
10610 운전중에 경찰에게 단속되었을 때 현금을 요구하는 경우도 있네요 [4] file 아이리스 2019.12.13 1443 1
10609 이제 막 서부여행 공부하기 시작했습니다.. 일정 한번 봐주실 귀인분들 계신가요?.. [3] 이본취나드 2019.12.12 612 0
10608 여행 초보 가족의 3박 4일 2천마일 캐년 자동차 여행기 [2] file carolle 2019.12.12 1341 0
10607 샌프란시스코 첫날 일정 문의드립니다 [2] 코코에그 2019.12.12 570 0
10606 SLC 솔트레이크 씨티에서 Arches National Park까지 당일 치기 여행 가능할까요? [1] carolle 2019.12.12 596 0
10605 그랜드서클의 하이킹 코스 추천 [14] file 아이리스 2019.12.11 2471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