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성수기는 아닐때 다녀와서 모압을 제외하고는 숙소를 전날이나 당일날 예약하며 다녔답니다.
일정을 아이리스님의 조언덕에 수정해가며 전반적인 동선을 잘 짤수 있어서 너무 너무 감사드립니다.

특히 캐년시티의 스카이라인 드라이브 코스는 알려주시지 않으셨으면 지나쳤을텐데 덕분에 남편 손에 땀을 쥐게만든 드라이브코스를 경험했어요.^^
물론 고소공포증있는 저는 더했죠.ㅎㅎ
로얄 고저 브리지를 네비에 로얄 고저로 잘못 쳐서 생뚱 맞은곳에 도착했었답니다. 캐년시티의 TUNNEL DRIVE TRAILHEAD 라는 곳이었는데요.
우연히 트레일 코스를 밟았는데 너무 좋았습니다. 덴버에서 첫 날이었거든요. 저 밑으로 강도 흐르고 기찻길도 보이고 맞은편에 산도 보이고요.
림 트레일이었는데 한시간 걷다가 되돌아 왔어요.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그래잇 샌듄으로 이동하기 전 날 숙소는 Moffat 의 Joyful Journey Hot springs spa 에 잤는데요. 숙박객에서 온천도 무료고 간단한 조식과 오후에도 스낵류가 있어서 자유롭게 먹기 좋았습니다. 저희 가족은 제일 싼 티피에서 잤는데요. 너무 추워서 새벽에 차 안에서 쭈그리고 자느라 고생 좀 했어요. ㅎㅎ
그래도 아이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네요. 다음 날 좀 힘들었지만요. 

글렌우드 스프링스에서 자려고 했는데 컨디션이 좋아서 그곳에서 식사만하고 다음 날 록키마운틴에 갈때 여유있고자 더 달려서 Hot su;phur springs 로 갔는데요.
가서 그곳 유황온천리조트에 1박했어요. 계획대로 했었으면 좋았을텐데 최악의 시설을 경험했네요. 가격이라도 쌌으면 실망을 덜 할텐데 여지껏 싸면서도
훌륭한 곳에서 묵다가 제일 비싸고 제일 시설이 열악한 곳에서 잤네요. 한국인이 오너라는데 무지 실망스러웠습니다.
방치된 건물 같았거든요. 온천은 물론 자연 그대로의 유황온천이더군요.

아이리스 님 덕분에 오는 날은 록키마운틴 trail ridge road 가 오픈해서 차로 달렸어요.
마지막날 일정인 레드 락 원형극장에서 공연을 보는건데 예약을 안 하고 갔더니 다 마감이더라고요. 거기서 공연을 봤으면 정말 좋았을거 같아요.

콜로라도는 차로 어디를 가나 아름다웠고 날씨도 환상적이 었어요. ^^
이곳에서 알찬 정보 얻고 즐거운 여행 보내고 와서 남깁니다. 
고맙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 Zion 국립공원 셔틀버스 예약정보 ★ 방문 예정인 분들 꼭 보세요 [7] 아이리스 2020.06.27 6909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190880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569456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6805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55535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4] 아이리스 2015.01.31 657401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09964 2
10223 샌프란시스코에서 1번 도로로 왕복 어디까지가 적당할까요? [6] DrPark 2019.07.01 478 0
10222 미서부 렌트 여행 10일 일정 좀 봐주세요~! (9/6 ~ 9/15, 화이트샌즈부터 데스밸리까지) [5] file 오브3 2019.07.01 648 0
10221 작년 미국 여행 사진들 file kyw0277 2019.06.29 832 1
10220 해외 유심 정보 [3] dani 2019.06.29 1187 0
10219 시차 문의합니다. [10] 기리 2019.06.28 605 0
10218 미 서부, 그랜드서클 일정 문의 [6] 하돌 2019.06.28 814 0
10217 백반을 아시나요? [2] file 청산 2019.06.28 1078 0
10216 미 서부 15일 일정 문의 (그랜드 써클 + 서부 해안가) [3] file 단순왕 2019.06.28 681 0
10215 미국 서부 여행(9/14~9/30) 일정 문의 [5] 레오80 2019.06.28 574 0
10214 2020년 2월 미국서부여행 (16박18일) 일정표 짜는 중. (3) [1] file 폴킹 2019.06.28 735 0
10213 RV로 국립공원 달리기 9 - 70일째 1번도로 [6] 초보골퍼 2019.06.27 795 0
10212 미서부 (엘에이-라스베가스-그랜드캐년) 일정 고민 [8] 얼음과불꽃사이 2019.06.27 736 0
10211 텍사스 출발 원웨이 캘리포니아까지 로드트립질문이요 [5] 둘리엄마 2019.06.27 622 0
10210 로스엔젤레스 [6] 청산 2019.06.27 619 1
10209 글레이셔 포인트 몇시 전에 도착해야 통제 없을까요? 일정도 한번 봐주세요. 부탁드려요^^ [7] 제니양 2019.06.27 563 0
10208 6/28~7/5 그랜드서클 일정 질문드립니다. [10] 찐찐 2019.06.26 595 0
10207 안녕하세요.  작... [1] 현숙 2019.06.26 434 0
10206 7월초 미국서부여행 23박 24일 일정 질문드립니다. (수정중) [22] 몬테레이 2019.06.25 997 0
10205 6월 5일 ~ 6월 15일 그랜드 서클 여행 후기 [4] 쓰리에스 2019.06.23 1078 2
10204 8월 서부 렌터카 여행 조언 요청드립니다. [2] 아방군 2019.06.23 554 0
10203 [7/20~8/16] LAS-그랜드서클-옐로스톤-글래시어-포틀랜드-레드우드-샌프(일정 정리와 문의) [8] 용만아찌 2019.06.23 733 0
10202 아버지와 함께 하는 미국 서부 여행 후기(텍스트 & 유투브) [1] 랑조 2019.06.23 1147 0
10201 올림픽NP, Mt Rainier NP (7박8일) 일정 문의 [2] 소리뫄 2019.06.23 660 0
10200 미서부여행 일정과 숙소 관련 문의드립니다 ^^ [2] rukundo 2019.06.23 600 0
10199 큰일났네요 [4] vator 2019.06.22 863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