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지난 달에 10월 옐로스톤 여행 관련하여 아이리스님께 도움받았었는데요.  링크

덕분에 무사히 잘 다녀와서, 내년 가을에 방문을 고려하시는 분들께, 특히 짧은 기간으로 도시는 분들께 도움이 될까 싶어 데이터포인트와 사진  위주로 올려 봅니다.

포인트 들러서 사진 찍고 움직이는 여행을 지양하려 노력했으나, 마음이 급해 찍고 간 곳들도 있으니 감안하셔서 봐주세요.


10월 4일 금 

저녁 10시경 솔트레이크 시티 도착, 11시경 렌터카 픽업하여 계획대로 Idaho Falls로 이동, 모텔급 숙소에 밤 2시에 체크인 했습니다.

한 사람은 짐을 찾고 한 사람은 렌터카 줄을 섰으나 대기시간이 꽤 되었네요. 렌터카 회사들 전체적으로 줄이 있었습니다.

퇴근하고 공항으로 바로 달리는 일정이라 배고파서 Ogden 가기 전에 있는 Centerville 인앤아웃에 들러서 햄버거 먹은 것은 비밀입니다. 



10월 5일 토 (낮최고 영상 4도(섭씨), 밤 최저 -5도, 오후/저녁에 눈, 대략 15,000보 걸음)

전날 피로로 아침 일찍 출발하지 못하고 아침 먹고 대략 10시경 Idaho Falls 출발, Jackson Hole에 열두시경 들어왔습니다.

Snake River 따라 길들이 예뻐서 중간에 한 두번 정차하기도 했습니다. 


아래 사진으로 정리주신 곳들 중 14 - 1 - 4 - 5 - 10 - 12 - Yellowstone 남문 순서로 이동했습니다. 한바퀴 일주 후 다시 돌아가라는 아이리스님 말씀을 적당히 타협한 셈이었는데요, 12번을 빼고 one way로 가면 어땠을까 하는 얘기를 둘이서 저녁에 했었습니다. 12번의 풍광이 바쁜 저희에게는 왕복할만큼 좋지는 않았고, 그 뒤에 마주친 남문 너머의 풍광이 너무 좋기도 했습니다.


Grand Teton map.jpg


10월의 티턴은 벌써 눈이 많이 내려서 산 아래까지 눈이 쌓여 있었고, 눈이 안 쌓인 곳은 단풍 든 나무와 침엽수로 화려했습니다. 사진은 Jenny Lake 위의 String Lake에서 찍었습니다.


KakaoTalk_20191010_105458892.jpg



중간에 들러서 식사 챙기지 않고 왔는데도, 옐로스톤 남문 통과는 오후 3:40에 했습니다. 옐로스톤 들어올 때부터 눈이 꽤 내렸는데요,  덕분에 중간에 멈춰서 예쁜 사진들도 몇  건졌습니다. 


West Thumb 들렀는데, 들어오자마자 엘크떼들이 반겨 주어 너무 좋았습니다. 이미 네시가 훌쩍 넘었고 눈으로 도보 길이 좋지 않을 거라 캐년은 계획에서 버리고 여유있게 시간 보냈습니다. 가이저도 좋았지만 눈 쌓인 가운데 있는 엘크떼들은 마술적이었습니다.

KakaoTalk_20191010_111130238.jpg

KakaoTalk_20191010_110950649.jpg




이후 머드 볼케이노 들렀고요.. 머드 볼케이노도 좋았지만 슬슬 해가 질 때가 되어 주변 사진들이 스마트폰 카메라에도 예쁘게 잘 나왔습니다.

KakaoTalk_20191010_111431642.jpg


이후 일몰 즈음에 Hayden Valley 들렀습니다. 망원경이 없어서 서러움을 겪었는데요, 그래도 바이슨 떼, 여우를 볼 수 있었고, 대포 카메라로 동영상을 찍던 분의 뷰파인더 인심에 곰도 멀리서 보았습니다.


대략 8시 넘어서 숙소 체크인했습니다.


사진 용량 문제로 다음 글로 나눠 올립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1년 요세미티, 로키마운틴, 글래이셔 국립공원 사전 예약제 시행 [10] 아이리스 2021.02.04 2910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5410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04750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9048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70351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0892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3449 2
10504 렌터카 질문드립니다! [8] 재환라이언 2019.10.30 665 0
10503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1 - Lower Loop, Yellowstone 숙소와 동선 [5] file 구리 2019.10.29 940 0
10502 샌프란시스코에서 애너하임 넘어가는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6] 코코에그 2019.10.29 564 0
10501 60대 초반 부부의 서부여행 결과 소개(유첨화일 참조. word or pdf) [3] file WIKIRI 2019.10.29 796 0
10500 가족 여행 계획 - 조언 부탁 드려요. [6] 유리 2019.10.29 606 0
10499 샌프란시스코 -> 요세미티 -> 그랜드서클 -> 라스베가스 (8박) 문의드립니다. [12] 겨울방랑 2019.10.28 795 0
10498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0 - Yellowstone Upper Loop [2] file 구리 2019.10.28 904 0
10497 4월 3일부터 12일까지 캐나다 어떨까요? [4] 샤랄라 2019.10.28 612 0
10496 안녕하세요. 친구들과 미서부&캐나다 여행을 계획중인데 일정이 가능할지요 [1] file 캔들라잇 2019.10.27 589 0
10495 미국 서부 일정 수정해봤습니다. 다시 한번 도움 좀 부탁드리겠습니다^^ [10] 옹수 2019.10.26 798 0
10494 11월24부터 12월6까지 미국 동부 및 서부 일정 조언을 구합니다. [3] 하대2짱 2019.10.26 584 0
10493 미서부 19년 11월24일(일)~12월6일(금) 여행 일정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15] 나도간다그랜드캐년 2019.10.25 1257 0
10492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9 - Yellowstone Old Faithful, 와이파이 [2] file 구리 2019.10.24 1186 1
10491 [11월17-22일] 캐년투어 일정 확인 받습니다. [10] 루노아아빠 2019.10.24 738 0
10490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8 - Lava Hot Springs, 주유 [1] file 구리 2019.10.23 1063 1
10489 땡스기빙데이 그랜드써클 가족여행 문의 [9] JasonJoo 2019.10.23 710 0
10488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4/4 [2]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888 1
10487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3/4 [2]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964 1
10486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2/4 [4]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1296 1
10485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1/4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1097 1
10484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7 - Salt Lake City [2] file 구리 2019.10.22 1020 0
10483 11/21 미서부 9일 일정입니다. [2] 늘고픈맘 2019.10.22 664 0
10482 친정부모님, 시어머니, 시조카, 저희부부 미서부 여행가는데 도움좀 주세요 [4] 민민421 2019.10.22 733 0
10481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6 - Canyonlands NP [2] file 구리 2019.10.21 894 1
10480 플로리다 2주 일정 문의드립니다 [4] 따루리 2019.10.20 790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