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15일 일요일 여행 3일차 이야기입니다.

오늘은 Zion NP 의 Canyon Overlook Trail 과 Bryce Canyon NP 를 구경하는 날입니다. 저희 부부는 Zion 국립공원의 The Narrows Trail 이나 Angels Landing Trail 에 관심이 없고, 오늘이 일요일이라 공원이 복잡할 것으로 생각하여 Canyon Overlook Trail 만 하기로 하였습니다. 이곳 주차장 자리 차지하기가 쉽지 않다는 정보에 따라 아침 일찍 (7시30분) Hurricane 숙소를 출발했습니다.  8시 10분경 Zion NP  입구에 도착하니 이미 많은 차량들이 2줄로 긴 행렬을 이루고 있습니다. 약 20 여분을 기다려 국립공원 애뉴얼패스를 구입 (80불)하고 8시50분경 Canyon Overlook Trail 주차장에 도착, 마지막 남은 한 자리를 운 좋게 차지했습니다. 주차장은 장애자용 1면, 일반 주차 9면의 작은 주차장입니다.  Canyon Overlook Trail 코스는 힘든 코스는 아니고, 주차장 출발해서 전망대에서 경치 감상도 하고 사진도 찍고 다시 주차장에 돌아오기까지 1시간 10분이 걸렸습니다.


10시에 주차장을 출발하여 9번도로 89번도로로를 따라 Bryce Canyon NP 의 Sunrise Point 에 13시경 도착하였습니다. 주변 풍광이 좋았으며, 도로변에는 많은 로드킬 흔적이 있어 야간 운전은 위험하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Queens Graden Trail  -  Navajo Trail 의 Wall Street - Sunset Point 를 거쳐 15시 30분에  Sunrise Point 로 원점회귀 하였습니다.  낮 기온은 23도, 날씨도 맑아 걷기에는 최적이었으며, 길 상태도 양호하였느나, 길바닥에 작은 모래가 많아 내리막길에서는 약간 미끄러웠습니다. 접지력이 좋은 트레킹화를 신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저희는 물론 트레킹화를 신었지요.


20190915_154533.jpg


위 사진은 Inspiration Point 에서 찍었습니다. 물과 바람과 시간이 만든 장관입니다. 


4시반경 숙소 (Bryce View Lodge, 89 USD/N, 호텔조식 나쁨) 에 들어왔습니다. 


오늘은 숙소 얘기를 좀 하겠습니다.  저는 작년 9월 일정을 확정한 후 10월에 Yellowstone NP, Grand Teton NP, Grand Canyon NP 의 롯지와 호텔을 예약하였고, Monument Valley 의 The View 호텔방도 금년 1월에 예약하였습니다. 다른 지역의 호텔은 금년 7월에 예약하였는데 부킹닷컴의 Genius 할인과 호텔스닷컴의 리워드 프로그램을 적절히 조합하였습니다. 제 숙소 선정기준은 호텔 조식포함, 무료주차, 무료와이파이 등이고, 수영장은 고려대상이 아니었습니다.  Bryce Canyon 의 숙소는 Best Western Grand Hotel 을 예약하려했으나 수 개월전부터 빈 방이 없었습니다. 이번 여행중에 최고의 호텔은 Las Vegas의 Trump Hotel ( 95 USD/N) 이었고, 최악의 호텔은 Grand Canyon 의 El Tovar 호텔 standard room ( 242 USD/N) 이었습니다.  다음 기회에 더 자세히 말씀드리겠습니다.


오늘 하루 이동 동선은 다음 지도와 같습니다.


2. hurricane - bryce canyon.png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1년 요세미티, 로키마운틴, 글래이셔 국립공원 사전 예약제 시행 [10] 아이리스 2021.02.04 2910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5408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04748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904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70351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0892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3449 2
10504 렌터카 질문드립니다! [8] 재환라이언 2019.10.30 665 0
10503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1 - Lower Loop, Yellowstone 숙소와 동선 [5] file 구리 2019.10.29 940 0
10502 샌프란시스코에서 애너하임 넘어가는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6] 코코에그 2019.10.29 564 0
10501 60대 초반 부부의 서부여행 결과 소개(유첨화일 참조. word or pdf) [3] file WIKIRI 2019.10.29 796 0
10500 가족 여행 계획 - 조언 부탁 드려요. [6] 유리 2019.10.29 606 0
10499 샌프란시스코 -> 요세미티 -> 그랜드서클 -> 라스베가스 (8박) 문의드립니다. [12] 겨울방랑 2019.10.28 795 0
10498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0 - Yellowstone Upper Loop [2] file 구리 2019.10.28 904 0
10497 4월 3일부터 12일까지 캐나다 어떨까요? [4] 샤랄라 2019.10.28 612 0
10496 안녕하세요. 친구들과 미서부&캐나다 여행을 계획중인데 일정이 가능할지요 [1] file 캔들라잇 2019.10.27 589 0
10495 미국 서부 일정 수정해봤습니다. 다시 한번 도움 좀 부탁드리겠습니다^^ [10] 옹수 2019.10.26 798 0
10494 11월24부터 12월6까지 미국 동부 및 서부 일정 조언을 구합니다. [3] 하대2짱 2019.10.26 584 0
10493 미서부 19년 11월24일(일)~12월6일(금) 여행 일정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15] 나도간다그랜드캐년 2019.10.25 1257 0
10492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9 - Yellowstone Old Faithful, 와이파이 [2] file 구리 2019.10.24 1186 1
10491 [11월17-22일] 캐년투어 일정 확인 받습니다. [10] 루노아아빠 2019.10.24 738 0
10490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8 - Lava Hot Springs, 주유 [1] file 구리 2019.10.23 1063 1
10489 땡스기빙데이 그랜드써클 가족여행 문의 [9] JasonJoo 2019.10.23 710 0
10488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4/4 [2]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888 1
10487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3/4 [2]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964 1
10486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2/4 [4]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1296 1
10485 나 홀로 콜로라도 단풍 + 음악 여행 후기 1/4 file 오늘떠나자 2019.10.22 1097 1
10484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7 - Salt Lake City [2] file 구리 2019.10.22 1020 0
10483 11/21 미서부 9일 일정입니다. [2] 늘고픈맘 2019.10.22 664 0
10482 친정부모님, 시어머니, 시조카, 저희부부 미서부 여행가는데 도움좀 주세요 [4] 민민421 2019.10.22 733 0
10481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6 - Canyonlands NP [2] file 구리 2019.10.21 894 1
10480 플로리다 2주 일정 문의드립니다 [4] 따루리 2019.10.20 790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