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19일 여행 7일차 이야기입니다. 오늘은 Yellowstone NP 로 가기위해 이동하는 날이며, Salt Lake City 에서 숙박할 계획입니다.


역시 맛있는 아침밥을 먹고 일찍 08시20분 길을 나섭니다. US 191번을 타고 북쪽으로 갑니다. 황량한 황무지뿐입니다. 약 1시간 운전 후, Price 라는 동네의 월마트에 들러 일용할 양식을 사고,  다시 북쪽으로 달립니다. 이번 Salt Lake City 방문이 3 번째 방문입니다. 80 년대와 90 년대 업무출장으로  이곳에 왔었지요. 이 도시에는 달에서도 보일 정도로 크다는 Bingham Copper Mine 이 있습니다. 제 별명이 왜 구리인지 말씀드리겠습니다. 사는 동네가 경기도 구리라서가 아니고, 사람이 구리구리하게 생겨서도 아니고, 구리 ( Copper, 銅) 관련 업종에 오래 근무해서 구리라고 지었습니다. 


12시 Seoul Market 에 도착, 한국식품을 보충합니다. 이곳의 물건 값이 Las Vegas 의 Greenlands Supermarket 보다 상당히 저렴합니다.  점심때가 되었으니 한식당 Stun Cube 로 갑니다. 이 식당은 Seoul Market 에서 가깝고,  구글 평점도 좋아 찾아간 곳입니다. 돼지고기 김치찌개를 맛있게 먹었습니다. 식당 사장님 말씀이 손님은 한국인보다 현지인이 더 많답니다.


14시 시내 중심가에 있는 숙소 ( Hyatt House Salt Lake City Downton, 137 USD/N, 호텔조식 좋음) 에 체크인하고, 곧바로 Temple Square 구경에 나섭니다. 가까운 곳이라 걸어서 갔는데, 도로가 매우 깨끗합니다. Temple Square 방문자센터에서 혹 한국어 가이드가 있냐고 물었더니 가능하답니다. 잠시 후 한국 젊은 아가씨와 아리조나에서 온 미국 아가씨가 설명을 시작합니다. 꼭 2 명씩 한 조가 되어 설명하게 되어 있답니다. 40 여분 동안 자세하게 설명을 듣고 "예수그리스도 후기 성도교회" 에 대해 조금 이해하였습니다.  1800년대 미국 동부에서 유타주까지 손수레에 짐을 싣고 이주한 것이나, 한국에서 생업을 잠시 접고 이곳에서 봉사활동을 하는 신자들을 보고, 믿음의 힘이 대단하다는 걸 느꼈습니다.


18시 Salt Lake City 에 사는 친구가 저를 데리러 호텔로 왔습니다. 이 친구는 80년대 중반 미국으로 이민와서 자수성가한 친구로 지금은 골프치는 게 일이랍니다. 친구집에서 저녁을 잘 먹고 오래간만에 옛날 얘기로 회포를 풀고 왔습니다.


6. green river - salt lake city.png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5674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06728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953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0501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0980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3568 2
10526 내년 5월 그랜드서클 일정 문의드립니다 [6] file 지옹 2019.11.08 800 0
10525 [문의] 콜로라도 덴버/ 로키마운틴 땡스기빙 Denver Trip [2] KennnnnniKim 2019.11.08 993 0
10524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7 - Monument Valley [4] file 구리 2019.11.07 1142 1
10523 겨울 대륙횡단 여행 문의 [2] sonagy 2019.11.07 839 0
10522 LA, 라스베가스, 그랜드캐년, 옐로우스톤 9박 10일 일정 문의 드립니다. [3] drgood2 2019.11.07 873 0
10521 시애틀에서 콜로라도 경유의 미서부 여행 – 1 (개요) [4] white 2019.11.06 1621 1
10520 미국 서부 8박 9일 자동차 여행 일정 [2] file jmsroad 2019.11.06 841 0
10519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6 - Million Dollar Highway, Mesa Verde NP [4] file 구리 2019.11.05 1035 1
10518 thanksgiving 연휴 South rim [2] rottenbanana 2019.11.05 853 0
10517 [문의] 콜로라도 덴버/ 로키마운틴 땡스기빙 여행 [1] KennnnnniKim 2019.11.04 786 0
10516 내년 4월 아리조나, 뉴멕시코(+텍사스), 콜로라도 3개주 국립공원여행 일정에 관해 문의드립니다! [10] 얍얍 2019.11.04 793 0
10515 미서부4박5일 동부 4박5일 연계여행 가능여부 문의드립니다 [4] 개또치 2019.11.04 573 0
10514 LA -뉴멕시코 로드트립 일정 문의드립니다. !!!! [2] la아줌마 2019.11.04 594 0
10513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5 - Maroon Lake 단풍, 항공권 [4] file 구리 2019.11.03 1167 1
10512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4 - 내비, 운전, Yampah Spa [2] file 구리 2019.11.02 1165 1
10511 겨울 미국캐나다 동부여행 조언 부탁드립니다! [10] 히포 2019.11.02 728 0
10510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3 - Teton Village, 식사 [3] file 구리 2019.11.01 1018 1
10509 la in토 - la out토(7박9일) LAS 일정 추가 조언 부탁드립니다. [3] 닭통령 2019.11.01 696 0
10508 안녕하세요? 미국서부여행에 대해서 여쭤봅니다 [3] 초록신사 2019.10.31 974 0
10507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2 - Grand Teton, 팁 [2] file 구리 2019.10.31 1075 1
10506 2월 솔트레이크에서 옐로우스톤 자동차여행질문드립니다. [2] ltra523 2019.10.31 651 0
10505 12월 미서부 가족 여행 문의드려요? [4] 행복만오 2019.10.30 807 0
10504 렌터카 질문드립니다! [8] 재환라이언 2019.10.30 665 0
10503 70대 부부의 미국 서부 국립공원 순방기 - 11 - Lower Loop, Yellowstone 숙소와 동선 [5] file 구리 2019.10.29 941 0
10502 샌프란시스코에서 애너하임 넘어가는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6] 코코에그 2019.10.29 566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