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엊그제 여행 정리를 하자 마자, 또 다른데 갈 곳이 없나 기웃거리고 있습니다.


다음은... 그랜드 캐년을 한번 가볼까 하는데요.


(아이리스님이 올려주신, 피닉스를 출발해 작은 그랜드서클을 돌아 라스베가스로 가는 계획 http://usacartrip.com/xe/1959718

에서 약간 가감했습니다. 또 한번 감사합니다. ^^;)


대충 일정을 그려본 바로는, 


6/23 (토) 1일차 샌디에고 - 피닉스

6/24 (일) 2일차 피닉스 - 세도나 - 플래그스태프

6/25 (월) 3일차 플래그스태프 - 그랜드캐년 - 랏지 (아마도 Maswik)

6/26 (화) 4일차 그랜드캐년 - 모뉴먼트밸리 - 뷰호텔

6/27 (수) 5일차 모뉴먼트밸리 - 페이지(앤털로프, Wahweap Outlook....) - Kanab

6/28 (목) 6일차 Kanab - 브라이스 - Springdale (zion park motel, 부동심결님 감사합니다.)

6/29 (금) 7일차 Zion - 라스베가스

6/30 (토) 8일차 라스베가스 - 샌디에고


라스베가스는 혹시 피곤하거나 호텔이 맘에 들거나 하면 하루 더 있을 생각도 있습니다... ㅎㅎ 뭐 핵심은 아니구요. 


두 군데는 취소가 안되는 숙소를 예약 했는데요, 플래그스태프와 Kanab 에서는 각각 핫와이어와 프라이스라인으로 예약을 해서 취소가 불가능한 상황입니다. 

나머지는 예약 했지만, 취소 가능한 상황입니다.


아치스가 눈앞에 아른거는데, 많이 걸어야 하는 코스이기도 하고... 동선도 워낙 길어져서 눈물을 머금고 뺐습니다.


아이리스님께서 워낙에 훌륭한 가이드를 주시기도 해서, 그대로 따라만 하면 될 것 같은데....

다만, 가이드랑 달라지는 부분이 모뉴먼트 밸리에서 1박을 하고 나서 페이지로 넘어오는 부분 부터인데요.


원래 처음에는 페이지는 당연히 하루를 잡으려고 했었는데, 홀슈밴드는 가는 길이 쉽지 않고 위험하다고 해서 빼버리고... 이러고 저러고 나니,

오후 몇시간만 경유하는 계획으로 바뀌었습니다.


아이리스님께서 알려주신 (☞Antelope Canyon 투어 정보 http://usacartrip.com/xe/usa_board/1844397 ) 에는 오전 중에 투어를 마치는 것이 좋다고 되어있는데... 그러기가 힘든 상황이 되었네요. ^^;;

지금 상황이 마치 막상 답지 보고 그대로 베끼다가, 문제가 달라져서 당황하고 있는 초등학생 같은 느낌입니다.


이번 여행의 핵심을 그랜드캐년 (+브라이스, 자이언) 과 모뉴먼트밸리로 잡고 있고, 

페이지는 비중이 줄었지만, 앤털로프는 그래도 한번쯤 가보고 싶은 생각이 있는데요.


6월 27일 오후 기준으로 선택 가능한 앤털로프 캐년이,


Upper PM 4:30 - Adventurous Antelope Canyon Tours

Lower PM 2:30 이후 (아직은 시간이 남아 있습니다) - Ken's Tour

Lower PM 4:45 (only) - Dixie Ellis Tour


이런 상황인데요...


대충 검색해보니 Dixie Ellis Tour 는 인터넷으로만 예약을 받고, 인원수 관리가 잘 되어서 조금 더 평이 낫다는거 같기도 하구요.

Ken's Tour 는 더 많이 알려져 있는거 같고... 뭐 등등의 내용이 검색되는데,


오전에 모뉴먼트 밸리를 충분히 보고, 페이지로 넘어와서 앤털로프를 보고 싶은데,

좀 덜 기다리고 보고 싶다면 저 3가지 대안 중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요? 

(기왕이면 좋은 광경이면 더 좋겠지만.. 그래도 덜 기다리는게 더 우선입니다... 만 5세 아이가 못참을거 같아서요.)


일단 Ken's Tour 는 취소가 자유로운 것 같아서 일단 3시쯤으로 하나 예약해놓긴 했습니다.

시간이 뒤쪽인게 더 나을거 같긴 한데... 뒤로 가면 갈수록 많이 기다려야 될거 같기도 하구요.

아예 Dixie Ellis Tour 로 마지막 타임을 하면... 덜 기다릴려나 싶기도 하구요... 그런데 어차피 입구는 같이 쓰니까 또 밀릴거 같기도 하고... 고민만 많습니다. ^^;;


그 외 일정에 대해서도 참고할 부분에 대해서 알려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D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0년도 " B B Q Party " 공지사항 ( 무료 1 일 숙박 가능 함 ) [6] 1빈잔1 2019.06.13 402 1
공지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주차관련 정보(4월 13일 오픈예정) [8] 아이리스 2019.01.30 2853 2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5642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5] 아이리스 2016.12.02 365044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572906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69007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75431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25906 2
9385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3탄 file 애슐리 2018.07.12 884 2
9384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2탄 [4] file 애슐리 2018.07.12 1042 2
9383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1탄 [1] file 애슐리 2018.07.12 931 1
9382 ZION National PARK 관련 질문합니다 [12] welcomesj 2018.07.12 424 0
9381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10-12 file cyoo02 2018.07.12 321 0
9380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7-9 file cyoo02 2018.07.12 342 0
9379 캐나다 동부(오타와, 퀘벡시티), 미국 동부(보스턴,뉴욕), 나이아가라 폭포 여행기 [3] file jooniyah 2018.07.11 875 0
9378 캐나다 국립공원 여행기 - 밴프, 제스퍼, 요호 맛보기 [4] file jooniyah 2018.07.11 816 0
9377 시애틀 - 캐나다 로키에 Yellowstone 추가 어떨까요? [2] lockwood 2018.07.11 308 0
9376 긴급히 의견 구합니다. [11] JJ 2018.07.10 462 0
9375 갑자기 떠나게된 40일간의 미국여행 --- 몇가지 조언부탁 --- [12] file 막켄나의황금 2018.07.10 630 0
9374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 6 file cyoo02 2018.07.10 365 1
9373 샌프란시스코 가는 길 여정 도시 질문 좋은아빠2 2018.07.09 283 0
9372 NORTH RIM [2] 똑띠기 2018.07.09 325 0
9371 미국 서부 여행 일정 검토 부탁드립니다. [2] 붕붕이아빠 2018.07.09 297 0
9370 미 서부 모기 문제. [5] 푸름보석 2018.07.09 532 0
9369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4-5 [2] file cyoo02 2018.07.09 403 1
9368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 3 [4] file cyoo02 2018.07.09 321 1
9367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1-2 [6] file cyoo02 2018.07.08 435 1
9366 미국여행 두번째 (2019) : 03. 경로 (비행기 vs. 자동차) [14] file 불라아빠 2018.07.07 736 0
9365 5일간의 짧은 북서부 여행 후기- Horse Camp Trail @ Mt. Shasta [7] file ontime 2018.07.07 469 2
9364 8월초에 달라스에서 출발해서 서부여행을 가고자 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 모세 2018.07.07 279 0
9363 세콰이어 킹스캐년 진입순서 문의 [4] 황여사 2018.07.07 371 0
9362 귀국 보고 [15] 환상여행 2018.07.06 648 1
9361 통관 [6] file 푸름보석 2018.07.06 378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