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기/경험 Lassen Volcanic National Park

2018.06.07 13:35

Roadtrip 조회 수:510 추천:1

Lassen Volcanic National Park

샌프란시스코에서 북쪽으로 250 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화산 공원입니다.  
Lassen Peak(해발 10,457 피트)는 1914년에 화산 폭발이 일어나 3년 동안 계속 되었다고 하고 
아직도 화산 활동이 진행 중 이라고 하는군요. 제가 도착하기 3일 전에 Lassen Peak Highway 가 
오픈했다고 말을 하네요. 조금만 일찍 왔으면 구경도 못하고 돌아갈 뻔 했습니다. 


Loomis Ranger Station 

DSC_4552.jpg



DSC_4555.jpg



Manzanita Lake


여기서 10분 정도 걸어서 내려가 Manzanita 호수에 도착했습니다. 그런데 나무들에 가려서 산이 잘 보이질 않네요. 
그래서 잘 보이는 장소를 찾아 여기 저기 기웃거리다 발견한 장소에서 나무가지를 피해 몸을 옆으로 내밀고 사진 
몇 장을 찍을수 있었네요.
만자니타 호수는 캠핑장을 비롯해 수영과 카약등을 즐길수 있고 뮤지엄도 있어서 1914년 화산 폭발 장면들을 
사진으로 볼수도 있습니다.

Manzanita Lake 에서 바라 본 Lassen Peak 입니다.

DSC_4564.jpg



DSC_4558.jpg




Lassen Peak Trailhead  

언덕에서 몇 명의 아이들이 썰매를 타고 있는 모습과 눈길을 올라가 사진을 찍는 노 부부의 모습도 보이더군요. 
저도 눈이 쌓여서 트레일이 보이지 않았지만 발자국을 따라 올라가 봤습니다. 

DSC_4684.jpg



DSC_4687.jpg




Helen Lake

\눈이 쌓인 호수 중간 중간 보이는 차갑고 투명한 에매랄드 물빛이 신비한 느낌을 주길래 길가에 차를 세우고 잠깐 구경을 했습니다. 

DSC_4695.jpg




Bumpass Hell Trail

이름 그대로 지옥을 떠올리게 하는 풍경이라고 하네요. 부글부글 끓고있는 연못과 진흙탕 그리고 화산 분기공. 
저는 사진으로 만 봤는데도 장관 이더군요. 제가 이번 여행에서 가장 구경하고 싶었던 장소인데 공사로 인해 
올해는 오픈을 하지 못한다고 하네요. 아쉬움을 달래며 주차장 아래 계곡에서 눈싸움 하고 기념 사진 한장 찍고 
오는데 만족해야 했습니다.

DSC_4711.jpg




Sulphur Works

도착하자 마자 코를 찌르는 냄새가 나는데 이게 황화수소 때문 이라고 하는군요. 도로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어서 
차를 타고 지나가다 연기 때문에 금방 알아볼수 있어서 그냥 지나칠수가 없는 곳 입니다. 부글부글 끓고있는 
진흙 구덩이 쉭쉭 소리를 내는 분기공과 솟아 오르는 연기의 모습이 멋지더군요.

DSC_4777.jpg



DSC_4744.jpg



DSC_4794.jpg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0년도 " B B Q Party " 공지사항 ( 무료 1 일 숙박 가능 함 ) [6] 1빈잔1 2019.06.13 403 1
공지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주차관련 정보(4월 13일 오픈예정) [8] 아이리스 2019.01.30 2853 2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5642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5] 아이리스 2016.12.02 365044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572906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69008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75432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25908 2
9385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3탄 file 애슐리 2018.07.12 884 2
9384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2탄 [4] file 애슐리 2018.07.12 1042 2
9383 [미국자동차여행 감사기] 2018년 5월, LA-요세미티-샌프란 잘 다녀왔습니다 :) - 1탄 [1] file 애슐리 2018.07.12 931 1
9382 ZION National PARK 관련 질문합니다 [12] welcomesj 2018.07.12 424 0
9381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10-12 file cyoo02 2018.07.12 321 0
9380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7-9 file cyoo02 2018.07.12 342 0
9379 캐나다 동부(오타와, 퀘벡시티), 미국 동부(보스턴,뉴욕), 나이아가라 폭포 여행기 [3] file jooniyah 2018.07.11 875 0
9378 캐나다 국립공원 여행기 - 밴프, 제스퍼, 요호 맛보기 [4] file jooniyah 2018.07.11 816 0
9377 시애틀 - 캐나다 로키에 Yellowstone 추가 어떨까요? [2] lockwood 2018.07.11 308 0
9376 긴급히 의견 구합니다. [11] JJ 2018.07.10 462 0
9375 갑자기 떠나게된 40일간의 미국여행 --- 몇가지 조언부탁 --- [12] file 막켄나의황금 2018.07.10 630 0
9374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 6 file cyoo02 2018.07.10 365 1
9373 샌프란시스코 가는 길 여정 도시 질문 좋은아빠2 2018.07.09 283 0
9372 NORTH RIM [2] 똑띠기 2018.07.09 325 0
9371 미국 서부 여행 일정 검토 부탁드립니다. [2] 붕붕이아빠 2018.07.09 297 0
9370 미 서부 모기 문제. [5] 푸름보석 2018.07.09 532 0
9369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4-5 [2] file cyoo02 2018.07.09 403 1
9368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 3 [4] file cyoo02 2018.07.09 321 1
9367 Geysers, Glaciers, Craters, and More 6/20/18-7/1/18 Days 1-2 [6] file cyoo02 2018.07.08 435 1
9366 미국여행 두번째 (2019) : 03. 경로 (비행기 vs. 자동차) [14] file 불라아빠 2018.07.07 736 0
9365 5일간의 짧은 북서부 여행 후기- Horse Camp Trail @ Mt. Shasta [7] file ontime 2018.07.07 469 2
9364 8월초에 달라스에서 출발해서 서부여행을 가고자 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 모세 2018.07.07 279 0
9363 세콰이어 킹스캐년 진입순서 문의 [4] 황여사 2018.07.07 371 0
9362 귀국 보고 [15] 환상여행 2018.07.06 648 1
9361 통관 [6] file 푸름보석 2018.07.06 378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