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기/경험 Lassen Volcanic National Park

2018.06.07 13:35

Roadtrip 조회 수:600 추천:1

Lassen Volcanic National Park

샌프란시스코에서 북쪽으로 250 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화산 공원입니다.  
Lassen Peak(해발 10,457 피트)는 1914년에 화산 폭발이 일어나 3년 동안 계속 되었다고 하고 
아직도 화산 활동이 진행 중 이라고 하는군요. 제가 도착하기 3일 전에 Lassen Peak Highway 가 
오픈했다고 말을 하네요. 조금만 일찍 왔으면 구경도 못하고 돌아갈 뻔 했습니다. 


Loomis Ranger Station 

DSC_4552.jpg



DSC_4555.jpg



Manzanita Lake


여기서 10분 정도 걸어서 내려가 Manzanita 호수에 도착했습니다. 그런데 나무들에 가려서 산이 잘 보이질 않네요. 
그래서 잘 보이는 장소를 찾아 여기 저기 기웃거리다 발견한 장소에서 나무가지를 피해 몸을 옆으로 내밀고 사진 
몇 장을 찍을수 있었네요.
만자니타 호수는 캠핑장을 비롯해 수영과 카약등을 즐길수 있고 뮤지엄도 있어서 1914년 화산 폭발 장면들을 
사진으로 볼수도 있습니다.

Manzanita Lake 에서 바라 본 Lassen Peak 입니다.

DSC_4564.jpg



DSC_4558.jpg




Lassen Peak Trailhead  

언덕에서 몇 명의 아이들이 썰매를 타고 있는 모습과 눈길을 올라가 사진을 찍는 노 부부의 모습도 보이더군요. 
저도 눈이 쌓여서 트레일이 보이지 않았지만 발자국을 따라 올라가 봤습니다. 

DSC_4684.jpg



DSC_4687.jpg




Helen Lake

\눈이 쌓인 호수 중간 중간 보이는 차갑고 투명한 에매랄드 물빛이 신비한 느낌을 주길래 길가에 차를 세우고 잠깐 구경을 했습니다. 

DSC_4695.jpg




Bumpass Hell Trail

이름 그대로 지옥을 떠올리게 하는 풍경이라고 하네요. 부글부글 끓고있는 연못과 진흙탕 그리고 화산 분기공. 
저는 사진으로 만 봤는데도 장관 이더군요. 제가 이번 여행에서 가장 구경하고 싶었던 장소인데 공사로 인해 
올해는 오픈을 하지 못한다고 하네요. 아쉬움을 달래며 주차장 아래 계곡에서 눈싸움 하고 기념 사진 한장 찍고 
오는데 만족해야 했습니다.

DSC_4711.jpg




Sulphur Works

도착하자 마자 코를 찌르는 냄새가 나는데 이게 황화수소 때문 이라고 하는군요. 도로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어서 
차를 타고 지나가다 연기 때문에 금방 알아볼수 있어서 그냥 지나칠수가 없는 곳 입니다. 부글부글 끓고있는 
진흙 구덩이 쉭쉭 소리를 내는 분기공과 솟아 오르는 연기의 모습이 멋지더군요.

DSC_4777.jpg



DSC_4744.jpg



DSC_4794.jpg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유료주차로 전환 [9] 아이리스 2019.01.30 138342 2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142587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5] 아이리스 2016.12.02 504949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10516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60565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611547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662157 2
9630 지난주말 mammoth lakes 와 yosemite [2] 붕붕이아빠 2018.10.17 575 0
9629 미서부 26박 일정문의드립니다 [5] 깽깽 2018.10.16 437 0
9628 70일간의 북미 여행- 테네시(내쉬빌), 앨라배마(버밍햄) file 곰돌이 2018.10.16 636 2
9627 1월말~2월 초 요세미티쪽 여행 괜찮을까요? [4] syj2128 2018.10.16 585 0
9626 10/19-21 자이언,브라이스캐년 트레일과 호텔 조언/추천 부탁드려요 [4] 레즐리 2018.10.15 569 0
9625 달러, 알라모 렌트카 괜찮을까요? [3] 희망찬정 2018.10.15 1771 0
9624 1월말 그랜드 서클 & 데스벨리 일정문의 [2] 쿡선장 2018.10.15 397 0
9623 10/24 - 10/29 Denver in/out 일정 문의 [6] dayzcool 2018.10.15 493 0
9622 [급질] 지금 글레이셔 국립공원 가서 볼거 있나요? [3] 카라멜팝콘 2018.10.14 456 0
9621 그랜드 캐년 부터 그랜드 티톤까지 일정 이대로 괜찮을까요? [2] 미술관 2018.10.13 427 0
9620 그랜드서클 3박 4일 일정 점검 부탁드립니다. [6] 초보운전 2018.10.12 415 0
9619 미국 신호등 및 운전관련 유튜브 [1] 초보골퍼 2018.10.12 480 0
9618 미국 국립 공원 일정 문의 드립니다 [2] 초보골퍼 2018.10.12 405 0
9617 캘리포니아 시에라 비숍 단풍2 (아이폰 촬영 YouTube) [6] 청산 2018.10.12 841 1
9616 Great Smoky Mountain 3박4일 여행기 [9] file misagie 2018.10.11 1009 1
9615 캘리포니아 단풍, LA 출발 395 경유 , 상금없는 퀴즈 [11] file 눈먼닭 2018.10.10 756 1
9614 내년 추석 여행 계획 짜기 [1] 장금이 2018.10.10 367 0
9613 12월 말 12박 13일 텍사스 출발 그랜드 캐년 여행 일정 문의 [5] 별이2 2018.10.10 503 0
9612 캘리포니아 단풍 - Bishop(North Lake, South Lake, Sabrina Lake and Twin Lake) [6] file Roadtrip 2018.10.09 928 1
9611 앤틸롭 캐년 투어, 모뉴멘트 밸리 관련 문의드립니다. [4] 일봉스 2018.10.09 427 0
9610 여행 잘 다녀왔습니다. [1] file kyw0277 2018.10.08 479 0
9609 대가족 두번째 미국 여행: SF - Phoenix - Wichita [1] heyjul 2018.10.07 460 0
9608 캘리포니아 시에라 비숍 단풍 소식입니다 (퀴즈) [15] file 청산 2018.10.07 1481 0
9607 미서부 (샌프란-PCH-LA-라스-그랜드서클) 일정 검토 부탁드립니다 [8] 쉼표마침표 2018.10.06 536 0
9606 미 동부, 캐나다 렌트카 가종여행 루트 [4] 듬지기 2018.10.06 687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