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차 여행을 3일만 쉬고 ( 1차 7월 19일 차 반납--2차 7월 22일 차 렌트) 출발 하게 된 이유는
8월 6일에 알칸사스주, 리틀락 에 아시는 분이 꼭 오라고 뱅기표를 보내줘서 가기로 .......
만약 그 약속이 없이 내가 삼일 만에
" 2차 여행 갑시다~ " 했으면 아마 모르긴 해도 엄청난 반대가.......

2차 여행. 7월 22일 출발~ 8월 4일 도착, 차 반납.
San Jose--Lassen Volcanic--Crater Lake--Portland--Mt.Rainier--Seattle
Olympic NP--North Cascades--Anacortes--Snoqulmi Falls--Superior
Yellow Stone--Grand Teton--Idaho Falls--Salt Lake City--Reno--Lake Tahoe--San Jose

7월 22일, 목요일, 아침에 아들에게
"정말 안갈거야? 나중에 후회할건데....."
"후회 안할거예요. 전 나중에 친구들이랑 갈거예요. 젊으니까 기회는 많아요. 두분이서 잘 다녀오세요. 아빠~~~ 힘내시고. 화이팅!!"

1차여행에서 남편은 아들의 힘을 빌려서 아들은 아빠의 응원에, 함께 나를 성토(?) 했었는데....
넘~ 무리한 일정으로 가족을 힘들게 한다고......
멋진 구경 할땐 암 소리도 않더만........

아들은 아빠를 애처러운 눈으로 바라보고, 아빠는 아들에게 어쩔수 없이 끌려가는 눈빛을 보내고......
참~~내.
" 아니, 가기 싫음 안가도 돼요. 나혼자 갔다 올수 있어요. 무식한 사람은 용감하다잖아요~"
"혼자 어떻게 보내냐? 간다~ 가~ 가자고,"

에구~ 즐거워야할 여행을 왜 이렇게 출발을.......
'내가 넘~ 무리한 일정을 잡았나? 더 넣고 싶은곳도 뺐는데....나혼자라면 다~ 다녀오고 싶은데...'

하여튼 차를 가지러 갔습니다.
Alamo. 한국지사에 인터넷으로 예약. 미국 보다 싸더라구요.
이번엔 똑같은 조건이지만 7월 20일 부터 성수기 요금이 적용되어 $40 추가 (일주일 $20)
또 공항 fee $5, 해서 두주간에 tax+풀카버 보험= 710.79
그냥 1,2차로 나누지 않고 다녀왔으면 $45 아낄수 있었는데 아까워~~
삼일 쉬었다 갈거면서 왜 1,2차로 나눴는지 ...할수 없죠, 뭐~ 나이가 나이니 만큼.....
나야 아직 싱싱( ^.^) 한데.....참고로 남편과 난 동갑내기, 게다가 국민학교 동창. ㅋㅋㅋㅋ

차를 맘대로 고르라고 하는데 전엔 연휴가 끼어있어서 종류가 많지 않더니
이번엔 넘~ 많네요. ( 1,2차로 나누길 잘 한건가? ^^)
맘에 드는것 고르니 1만 마일 이상 뛴거여서....
우린 무조건 주행 마일수가 적은것으로, 물론 차종도 함께 좋고....
"빨간 차는 예쁘긴 한데 경찰 눈에 잘 띠어서 안돼요. 짙은 색은 사고 위험이 높고....."

지난번 차는 '시보레, 3700 마일 주행' 완전 새차. (우리가 8000 마일 만들어줌. ^^)
이번에 선택한 차는 '크라이슬러, 6213 마일 주행' 둘다~ 은색.
근데 크라이슬러가 전 훨씬 좋더라구요.
저번 차는 속력을 내면 차가 흔들리는 느낌이.....
같은 급인데 크라이슬러가 저번 것 보다 실내가 훨씬 넓어요. 안정감도 있고......
아들도 없는데 둘이서는 넘~~ 넓고 크네요. ^.^

다리가 짧은 (T.T) 내가 좌석을 당길려니 아무리 찾아도 레바가 없네요.
남편도 찾다 찾다 못찾고 직원을 불러서 물었더니
좌석 왼쪽 옆에 버튼이 있어서 그걸 누르니 작동이 되네요. 오~호.
좌석을 세우는 것도 버튼으로......글케 간단한것도 모르면 어렵지요. ㅋㅋㅋㅋㅋ

드뎌~ 출발~
" 여행은 즐기는거예요. 약속해서 기다리는 사람이 있는것도 아니고, 바쁜일 있는것도 아니니 속력도 낼 필요없고.....
그냥 차 타는것도 즐기고 뭐든 즐건 맘으로 알았죠?"
근데 내가 속력을 내면 내가 한말을 그대로
"약속해서 기다리는 사람이 있는것도 아니고 바쁜일 있는것도 아니니 속력낼 필요가....." ㅋㅋㅋㅋㅋ

Lassen Volcanic!
5번을 타고 가다 Red Bluff 에서 36번을 타고 계속 이어지는 89번을 타고 가면
LassenVolcanic 을 통과해서 계속가면 5번과 만나게 되어 있습니다.
가는 길이 멋있고.... 화산 활동으로 생긴 지대.
역시나 차로... 구석구석 차로 갈수있는 뷰포인트를 모두~돌고...내려서 감상하고.....

본것을 설명 할려고 해도.....
사람의 말이란 표현이 제한 되어 있느니 할말이 별로 없네요. 표현 능력 부족이기도 하고.....
그래서 제 여행기는 그곳을 자세히 설명한게 없어서 미안하네요.
그냥 "멋있다~~~~~" 는 말밖엔.....
일단 가보시면 알아요~

Weed 에서 잘려고 했는데 와~ 비싸네요. 5번 도로상인데 공원 들어가는 도로 입구여서 그런가.....
쿠폰북을 뒤져서 (쿠폰북을 4종류나 갖고 다녔답니다.)
Yreka 에 Relax Inn (Ben Ber) 37.99 +tax
방도 깨끗, 아침식사 제공.

1차와는 달리 일찍 숙소에 들어갔답니다. 저녁 6시경 (1차에선 거의 밤9시~ 10시 )
뺄건 빼고 해서 계획을 축소..T.T
남편을 위해서......
'담엔 꼭 가야지' 속으로 다짐하며......

에구~ 넘 길게 썼네요. 읽는 분들이 지루해 할텐데.....
그럼~ 감사한 하루~ 행복한 하루 되세요~~~~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3] 아이리스 2016.12.02 336463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6] 아이리스 2016.07.06 550724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43440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52912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02277 2
675 유랑 그 후 ... ^^ [7] 손명규 2004.11.26 3267 10
674 자동차 렌트시 보험관련 질문 [2] 늑대비 2004.11.25 2294 96
673 1월13일~29일 서부여행 [6] 한명훈 2004.11.25 4042 96
672 미국에서 느낀점들...3 [1] sunny 2004.11.25 2631 95
671 priceline.com에 대한 질문 [1] 늑대비 2004.11.24 2915 122
670 미국여행에서 느낀 점들 ...2 [2] sunny 2004.11.23 3656 105
669 미국여행에서 느낀점들... 1 [2] sunny 2004.11.22 3200 94
668 이번엔 숙소 질문입니다. [1] 늑대비 2004.11.22 2243 97
667 유타 남서부의 시더 브레익스와 브라이언 헤드 리조트 (Brian Head Ski Resort) baby 2004.11.20 9023 101
666 렌트카 질문입니다.(편도) [5] 늑대비 2004.11.17 3237 95
665 대중교통을 이용한 샌디에고 관광 ★ baby 2004.11.17 15953 120
664 샌프란시스코의 대중교통 (San Francisco Public Transit) ★ baby 2004.11.17 26880 99
663 휴대품과 주변시설 이용하기 질문입니다 [3] jedy 2004.11.17 4756 117
662 허둥 9단 미국여행 잘 다녀왔습니다. [2] sunny 2004.11.17 3238 72
661 12월 4일 ~ 12월 15일... 미서부 여행 계획좀 봐주세요...조언좀~ [7] 미라벨 2004.11.17 2358 96
660 11월 서부 여행 - 1 [1] Mi SHIN 2004.11.17 2491 92
659 여행일정 죄다 다시 짰는데여. 쫌 봐주세용.. [2] 최숙이 2004.11.15 2825 149
658 급해요 알려주세요~ ㅠ0ㅠ [2] 최숙이 2004.11.08 2461 99
657 8명의 가족이 함께 탈수 있는 렌트카 종류 조언 구합니다. [2] 김용태 2004.11.08 6617 97
656 Los Angeles를 여행하시는 분들께 ^^ 메트로를 이용해서 관광하기~ [1] 최숙이 2004.11.08 3922 94
655 답변해 주신 질문 토대로 다시 세워 봅니다.*^^* [2] 최숙이 2004.11.08 2330 96
654 [re] 라스베가스에서 프레즈노까지 400마일 여행루트 ★ [2] baby 2004.11.09 10601 103
653 저희도 서부 여행 계획중입니다 도와주세요 최숙이 2004.11.07 2632 96
652 [re] 저희도 서부 여행 계획중입니다 (겨울철 서부여행) [2] baby 2004.11.07 6623 97
651 샌디에고의 야생동물공원 (San Diego Wild Animal Park) [1] baby 2004.11.05 8108 11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