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스톤 국립공원을 방문하면 크고 작은 간헐천들을 많이 만나게 됩니다. 

Old Faithful Geyser처럼 일정한 시간, 그것도 짧은 시간동안 규칙 분출을 하는 곳도 있구요, 

Beehive Geyser처럼 불규칙하긴해도 만 하루 안에 한번쯤은 분출을 하는 간헐천도 있으며

한동안 분출하다 이제는 쉬고 있는 곳,

나름 규칙 분출을 하다가 어느날부터 슬그머니 조용해지는 간헐천도 있답니다. 


그 중에서 옐로스톤 8자도로의 허리부분이라 할 수 있는 Norris 지역에서 가장 유명한 간헐천이 있는데요, 바로 Steamboat Geyser입니다. 

이름처럼 한번 뿜기 시작하면 증기선처럼 활기차게 분출을 하는데 그 분출을 보는 것은 매우 어려웠답니다. 


wiki에서 가져온 분출 데이터를 보면


  • June 4, 1990
  • October 2, 1991 - (485 days)
  • May 2, 2000 - (3,135 days)
  • April 26, 2002 - (724 days)
  • September 13, 2002 - (140 days)
  • March 26, 2003 - (194 days)
  • April 27, 2003 - (32 days)
  • October 22, 2003 - (178 days)
  • May 23, 2005 - (579 days)
  • July 31, 2013 - (8 years 212 days)[8]
  • September 3, 2014 - (399 days)


인데요, 

인터벌이 상당히 긴데다 예측이 거의 어렵다는 특징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스팀보트 가이저 앞에 가면 나무 안내판에 마지막 분출이 언제였는지 붙어있기까지 합니다. 


IMG_2053.JPG

위 사진은 작년 10월 옐로스톤 방문시 스팀보트 앞에 붙어있던 마지막 분출시간이었답니다. 


오죽 분출이 귀하면 지난 2013년 거의 9년만에 분출을 했을 때 제가 글을 하나 올렸겠습니까. (링크

매우 드물게 분출을 하다보니 방문객이 많이 다니는 시간대에 터지지 않으면 사진이나 비디오 자료도 찾기 어려웠어요.


그런데!!!


제가 이 글을 올리는 이유가 이것만은 아니었겠지요. 

위에 복사해오지 않은 목록 아랫부분에 반전이 있습니다. 


  • March 15, 2018 - (1,289 days)
  • April 19, 2018 - (35 days)
  • April 27, 2018 - (8 days)
  • May 4, 2018 - (7 days)
  • May 13, 2018 - (9 days)[9]
  • May 19, 2018 - (6 days)
  • May 27, 2018 - (8 days)[7]
  • June 4, 2018 (8 days)


※ 이후로 6월 11일, 15일도 분출했습니다. 


봄부터 소식은 듣고 있었는데 좀 잦다~~싶더니.. 이분께서 왠지 규칙적으로 왕림을 하는 듯한 느낌까지 들 정도네요.

올해만해도 벌써 여덟번째 분출을 했고 4월말부터는 그 빈도가 상당히 잦아졌습니다.

이제 관광객으로 북적북적하기 시작할 시기라서인지  미국 시간으로 오늘 - 2018년 6월 4일 오전 분출은 제대로 찍혔네요.


아래 유투브 링크를 걸어드릴테니 한번 보시길 바랍니다.


(2018-06-04 Steamboat Geyser Eruption


보고 있기만해도 가슴이 떨리네요. 

야구 9회말에 응원하던 팀이 끝내기 홈런을 날린 듯한 반응을 보이는 보이는 분들은 이 간헐천이 그동안 얼마나 비싸게 굴었는지 아시는분들일겁니다. 흐흐흐..


스팀보트 앞에 갈때마다 "혹시? 오늘일까?"라는 생각에 자꾸 뒤돌아보며 돌아오곤했는데.... 

친구가 예쁜 가방을 샀을때는 아무 생각이 없는데 이 장면을 바로 앞에서 보며 소리지르는 저 관광객들에게 질투심이 팍팍 납니다. 

제가 저 자리에 있었다면 제일 크게 소리 지르고 보았거나

혹은 아무 말을 못하고 벌벌 떨면서(?) 보고 있었을 것 같아요.


아무튼 올여름 옐로스톤 방문하실 분들은 Norris Geyser Basin 잊지 마시고 꼭 가보시구요.

스팀보트가이저가 혹시 여러분에게 큰 선물을 주지는 않을지? 기대 약간 하고 가보시길 바랍니다.


행운을 빕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나바호네이션(Navajo Nation)의 관광지 폐쇄, 락다운 소식 [4] 아이리스 2020.10.06 2539 0
공지 ★ Zion 국립공원 셔틀버스 예약정보 ★ 방문 예정인 분들 꼭 보세요 [7] 아이리스 2020.06.27 14765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3128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586845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454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68938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4] 아이리스 2015.01.31 670179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2634 2
9257 5월 말 Yosemite, Lake Tahoe 등.. 주마간산 후 정리.. [2] file zero123 2018.06.05 1439 1
9256 갑자기 떠난 짧은 여행 - Eureka & Lassen Volcanic N.P. [12] file Roadtrip 2018.06.05 1089 1
» 올여름 옐로스톤에 가실 분들은 기대해볼만한 소식 - 스팀보트가이저 [4] file 아이리스 2018.06.05 3203 1
9254 엘레이 오씨 계신분들 번개 있습니다 ㅋㅋ [6] 자유 2018.06.05 899 0
9253 [라스베가스/LA/샌프란 계획 초안] 요세미티 샌프란 일정 조정 조언 구합니다 [5] file KIPPER 2018.06.05 870 0
9252 서부 23일간의 여행 변경된 일정입니다 [4] file 소예 2018.06.03 832 0
9251 Suburban과 미니밴 사이에서 고민중입니다. [4] zeze 2018.06.03 1628 0
9250 [샌프란시스코] 엔젤 아일랜드 ( Angel Island) [10] file 세라 2018.06.02 2613 1
9249 오하이오에서 라스베가스 서부여행일정표 문의드립니다~ [5] file 간이 2018.06.02 886 0
9248 기억남는 사진 [15] file 청산 2018.06.02 1044 0
9247 가족 여행 [2] file 야리스개먼 2018.06.01 1248 0
9246 벼락치기 엘로우스톤 여행기 [5] file 덤하나 2018.06.01 1238 1
9245 LA -그랜드 서클-Las Vegas 일정 문의 드리겠습니다 (10일) [12] 우준 2018.06.01 948 0
9244 미서부여행 현금준비는? [3] 조쿠로 2018.06.01 1108 0
9243 RV(캠핑카) 로드트립을 계획하시는 초보 여행객에게 소개 드려요 [1] dbd 2018.05.31 2023 0
9242 7월 초 미국 서부쪽 여행을 계획 - 수정안 입니다. [25] file Laurie 2018.05.31 1100 0
9241 Rentalcars.com 한국에서 접속할때랑 캐나다에서 접속할때랑 연령차이가 왜나는거죠? [1] 지오지오 2018.05.31 601 0
9240 25일 동서 대륙 횡단 여행 일정 문의드립니다. [14] file 로드트립20180606 2018.05.31 1082 0
9239 LV-Zion-Bryce-GC-LV 일정입니다. [6] Jinn 2018.05.30 866 0
9238 요세미티와 샌프란시스코 [2] GOTRIP 2018.05.30 785 0
9237 그랜드 서클 8박 9일 [8] 리오 2018.05.30 1513 1
9236 랜트카 톨비 계산방법 [3] 양재의꿈 2018.05.29 11603 0
9235 급한 수정 일정) LA-요세미티-샌프란-몬트레이-LA [8] 이사 2018.05.29 697 0
9234 미국 서부 여행 조언 부탁 (샌디에고->애너하임->LA) [5] file 까꿍도사 2018.05.29 891 0
9233 미동부 출발-옐로스톤-캐나다로키-칼리스펠 일정문의 [10] 윤써니 2018.05.29 885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