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 전에 문의드린 일정을 아이리스님 조언을 참고해서 수정하고 있는중에 몇가지 질문을 다시 드립니다~^^

 

8/3()  LA관광을 마치고 오후늦게 차를 부치고 렌트카픽업(6:00pm)- 온타리오 공항근처 숙박

8/4()  LA(온타리오) 솔트레이크시티 남쪽 숙박

               

8/5()  A: 솔트레이크시티(관광없이) 그랜드티턴 일부관광 잭슨 근처 숙박-30분거리 에어비앤비(키친있고 후기좋아서) 예약 (취소가능)

              B: 솔트레이크시티(관광없이) 웨스트 옐로스톤 OF.Lodge 숙박

 

* 질문: 이날 그랜드티턴공원 숙박을 포기하면(가격이 너무하네요.. Jackson lake lodge 방이 있으면 몰라도) A안 또는 B안을 생각해봤는데요..

B안 선택하면 85, 6, 7, 84일간 옐로스톤 숙박하며 하루 그랜드티턴 구경 하고 오면 어떨까요?


* 현재 예약상황은 6, 7OF.Lodge 예약함8일은 Mammoth Hotel 예약예정.

B안 선택하면 5일 숙박도 OF.Lodge 하면 괜찮을까요?


8/6()  A: 아침일찍 출발 그랜드티턴 국립공원관광 옐로스톤 관광하며 OF.Lodge 숙박

              B: 옐로스톤 국립공원 관광 ~~ OF.Lodge 숙박

 

* 질문: A안 선택하면 전날(8/5) 그랜드티턴공원 일부관광(US-191Snake River Overlook 까지보고) 숙소가서 쉬고,  (8/6)아침 일찍 Teton Park Road 포인트 관광만 하고, 옐로스톤 국립공원 가서 OF.Lodge 숙박하면 오후에 옐로스톤 국립공원으로 들어가면서 관광할 코스 (West Thumb지역..) 조언 부탁드려요~


8/7(옐로스톤 관광 OF.Lodge 숙박

8/8(옐로스톤 관광 Mammoth Hotel 숙박

8/9(글래이셔 동쪽 투매디슨 지역(생략) Many Gracier Hotel 숙박

8/10()  Going-to-the-sun-Road McDonald Lodge/ Village in at Apgar 숙박

 

*글래이셔 국립공원 이후 일정은 아이리스님 추천해주신 일정으로 변경하기로 했어요..감사!!

 

8/11(글래이셔 서쪽 엔렌스버그(Ellensburg)숙박

 

* 질문: 만약 이날 열심히 달려서 시애틀까지 간다면.. 다음 일정은 어떨까요더 힘든 일정이라면 그냥 추천해 주신 일정으로 하겠습니다.ㅎㅎ

 그리고, MT 레이니어 선라이즈지역 과 파라다이스지역 중에 어디가 더 좋아요? 우문이겠지만 선택 할 수있다면 기왕이면 야생화,설산보며 가벼운 트레일정도 할수있으면 너무 좋구요..

8/11(글래이셔 서쪽 시애틀 숙박

8/12()  시애틀 하루종일 관광 마치고 남쪽으로 내려가서 숙박(MT.레이니어 가는길)

8/13()  MT.레이니어 관광(이경우는 파라다이스 지역 관광이 적당한가요?) - 포틀랜드 숙박

 

8/12()  Ellensburg에서 일찍 출발해 Yakima쪽으로 내려가서 마운트레이니어의 Sunrise 지역만 들렀다 시애틀로 갈 수도 있구요.(Route) 물론 그만큼 시애틀 관광시간은 계속 줄어들게 됩니다. ^^ Ellensburg를 출발해 Yakima로 가는 경로는 자세히 보 시면 고속도로가 아니라 821번 도로를 경유하도록 되어있습니다. 경치가 꽤 좋아요. 그 다음 Chinook Pass로 가는 길의 경관도 좋구요..(아이리스님 추천일정)  - 시애틀 관광, 숙박


8/13() 시애틀 관광 후 포틀랜드 숙박, 저녁에 시간 남으면 Columbia River Gorge의 전망 대까지는 다녀올 수 있음

8/14() 포틀랜드 유진 (OR-58도로) - 크레이터 레이크 그랜츠패스 숙박

 

8/15(스타우트 그로브(비포장 드라이브)-Thomas H. Kuchel Visitor Center-카슨 저택 -애비뉴 오브 더 자이언트 훔볼트 레드우즈 샌타로자 숙박

 

*질문: 위의 코스로 이동하면 시간이 많이 걸릴까요? 너무 바쁜 일정이면 숙박을 어디 쯤 하면 될까요?

 

8/16() LA공항으로 이동하며 중간에 숙박 샌루이스 오비스포(?) 숙박

8/17() 렌트카반납(6:00pm) LA공항 근처 숙박

 

일단 여기까지구요..예약 열씸히 하면서 열공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19년 5월 캘리포니아 Convict Lake Camping 계획 [7] 청산 2018.12.05 228 0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3] 아이리스 2016.12.02 349387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6] 아이리스 2016.07.06 562501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56184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64658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14337 2
9367 5일간의 짧은 북서부 여행 후기- Horse Camp Trail @ Mt. Shasta [7] file ontime 2018.07.07 299 2
9366 8월초에 달라스에서 출발해서 서부여행을 가고자 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 모세 2018.07.07 188 0
9365 세콰이어 킹스캐년 진입순서 문의 [4] 황여사 2018.07.07 238 0
9364 귀국 보고 [15] 환상여행 2018.07.06 468 1
9363 통관 [6] file 푸름보석 2018.07.06 296 0
9362 road trip L.A. CA to St. Joseph, MO [6] yipi 2018.07.06 233 0
9361 여행중 과속티켓 발부 [5] file nora 2018.07.05 480 0
9360 LA(Irvine)에서 워싱턴 D.C 횡단 여행 중 국립공원 여행 일정 질문 드려요. [5] file Victoria 2018.07.05 337 0
9359 나무몬의 7박8일 미서부 일정 [3] 나무몬 2018.07.04 341 0
9358 그랜드서클 6박 7일 일정 문의드립니다! [7] 미따없 2018.07.03 383 0
9357 5일간의 짧은 북서부 여행 후기- Lassen Peak Trail @ Lassen Volcanic NP [2] file ontime 2018.07.03 318 2
9356 5일간의 짧은 북서부 여행 후기- Castle Crags State Park [3] file ontime 2018.07.03 273 1
9355 5일간의 짧은 북서부 여행 후기- Dunsmuir Railroad Park Resort [2] file ontime 2018.07.03 254 2
» 일정 수정해서 다시 문의드려요~8월3일-17일 LA-옐로스톤-글래이셔-오레곤-LA [2] 봄봄 2018.07.03 204 0
9353 시카고 에서 옐로스톤과 그랜드 테톤 여행 [2] bolo 2018.07.02 362 0
9352 Half Dome Trail @ Yosemite National Park [15] file ontime 2018.07.02 405 2
9351 다녀와서 올리는 옐로스톤, 그랜티턴 7박 8일 일정표 [12] 리오 2018.07.01 491 0
9350 미국 Round Road Trip 후기 4 - Amarillo (Route 66) → Santa Fe [12] file misagie 2018.07.01 363 1
9349 [라스/데스밸리/요세미티/샌프란/1번도로/LA] 서부 일정 업그레이드 버전입니다 ^^ [10] file KIPPER 2018.07.01 429 0
9348 아이리스님! 감사합니다. [2] 소예 2018.06.30 235 0
9347 혹시 7월에 동부에서 서부로 자동차 여행 혹은 이사가시는 분이 계실까요? 쓰레기단장 2018.06.30 206 0
9346 그랜드 서클 (Part 7) North Rim (최종 후기) 6-20-2018 [12] file 청산 2018.06.30 461 1
9345 미국서부 10박 11일 LA in & out 일정 문의 야생강아지 2018.06.30 211 0
9344 그랜드서클 여행 (6/18-26) 사진 이모저모 [1] file 마케터 2018.06.30 299 1
9343 미국 Round Road Trip 후기 3 - Memphis → Ok → Amarillo (Route 66) [6] file misagie 2018.06.30 309 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