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아시는 분들은 다 아실거예요.

(이 글을 쓰기 전, "환승"으로 검색했더니 저 같은 고민을 했던 분들이 계시긴 하네요. 저도 조금더 신경 썼더라면....)


그래도 혹시 저 같은 분들이 계실까봐, 글 올려봅니다. 


저는 

2018. 12. 27일 인천 > 샌프란 경유 > 라스베가스 도착

2019. 1. 15 샌프란 > 인천


이렇게 계획하고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여행 준비는 올 4월 정도부터 준비했었습니다. 그 때는 비행기만 알아보고 있었죠.. 

그 때까지만 해도 직항으로 해도 가격이 괜찮았습니다. 


그런데, 제가 5월 아킬레스 건 파열로 수술하는 바람에 여행을 취소해야 겠다 생각했는데...

그래도 올해 아니면 힘들 것 같다는 가족들의 생각이 모아져, (5인 가족)


1회 경유로 직항과 비슷한 가격대의 비행기를 예약하게되었습니다. 


해외 여행 경험이 많지는 않지만, 보통은 직항을 이용했고, 

2010년에도 미국 서부를 아시아나 직항을 타고 여행한 적이 있습니다. 


그리고 2009년에는 태국 방콕을 경유하여 치항마이를 간 적이 있는데, 그 때는 경유를 해도 

입국신고는 마지막 치항마이에서 했고, 짐도 알아서 트랜스퍼 했기에 


이번 미국여행도 그런 줄 알았습니다. 


그래서, 샌프란 경유시간이 가장 짧은 1시간 22분 (샌프란 오전 11:30분 도착 > 1시간 22분 대기 시간 > 12:52분 라스베가스 출발 비행)을 

선택해서 티켓팅 했습니다. (이번 비행기는 유나이티드 항공입니다. )

이 때만 해도 아니 어제 그 사실을 알기 전 까지만 해도 공항에서 대기 시간이 짧아 좋다고 생각했죠...



어제 밤 잠들기 직전, 머리 맡에 미국여행 책자가 굴러 다니기에 

한 번 훓어보았습니다. 미국 환승에 대한 부분이 있더라고요. 

그 때 뜨악했습니다. ㅠㅠ


미국은 처음 도착지에서 입국신고, 세관신고, 짐을 찾아서 보인이 다시 부쳐야 한다는.........


그 때부터 엄청 인터넷 검색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적어도 2~3시간 대기가 좋다는 이야기였습니다. 

어떤 분들은 비행기를 놓쳤다는 분들도 있고.... 

멘붕....  잠이 확 달아났습니다. 


어떻게 이런 표를 팔지? 제가 구입했던 와이페이모어에 항의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았으나 

이 사실을 안 어제는 토요일이라 연락할 방법이 없었습니다. 

직접 유나이트디 한국지점에 연락해서 다음 비행기로 연기해 달라고 하고 싶었으나 , 

거기도 토,일은 휴무였고...


할 수 없이 미국에 사는 후배 찬스를 이용했습니다. 

후배가 직접 미국 유나이티드 항공에 전화를 걸어주었습니다. 


유나이티드 항공사에서 하는 말은 스케쥴 변동은 가능하나 요금이 많이 올라간다고 하네요. ㅠㅠ

그래서 그 직원이 제안한 것은 

혹시 비행기를 놓치면 다음 비행기 타게 해주겠다고, 그 방법 이용하라고 하네요... 

말은 그렇지만, 5명 비행좌석이 그 때 그렇게 남는다는 보장도 없고 ㅠㅠ


도착 해서 바로 라스베가스에서 렌트하기로 했는데, 

내일은 그것도 조정해야 할 것 같습니다. 

가기도 전에 많은 공부하네요...

그나마 미국 도착전에 이 사실을 알게 된 것을 다행이라고 해야겠죠? ㅠㅠ


미국 경유하는 분들은 꼭 여유시간 가지고 티켓팅 하세요




p.s 글이 길어졌는데,

다녀와서 비행기를 놓쳤는지, 어떻게 됐는지 후기 올릴게요 ^^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홀스슈벤드(Horseshoe Bend) 주차관련 정보(4월 13일 오픈예정) [8] 아이리스 2019.01.30 2176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4] 아이리스 2016.12.02 362593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571442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67048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73903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24192 2
9723 2019년 5월 캘리포니아 Convict Lake Camping 계획 [20] file 청산 2018.12.05 1177 2
9722 샌프란시스코 렌트 [4] thdus1346 2018.12.04 379 0
9721 2월초에 브라이스 캐년과 자이언 캐년, 미국운전경험없어도 다녀올 수 있을까요? [2] 미쿡여행 2018.12.03 465 0
9720 작년(2017) 가을 엘에이-샌프란-레이크타호-옐로스톤 여행기 - Day1: LAX 장기주차, 렌트카픽업, 한인타운 스시집 및 호텔 [1] file sochill 2018.12.03 551 1
9719 라스베가스/캐년/샌디에고/LA 일정 관련 문의 [4] 시나브로준 2018.12.02 342 0
9718 크리스마스 그랜드 서클 1주일 관련 문의드립니다 [6] 깨비22 2018.12.02 400 0
» 여행을 준비하다 알게 된 팁_ 환승 [5] 희망찬정 2018.12.02 511 1
9716 어디 어디 가 보셨나요 ? 재미 삼아 확인 해 보시지요 ? [5] 1빈잔1 2018.12.02 453 0
9715 안녕하세요! 12월 중순 샌프란시스코/LA/그랜드서클 일정 여쭈어봅니다 ^^(수정) [3] 지안 2018.11.30 347 0
9714 12월말 뉴욕 여행 [8] Jio_Y 2018.11.30 419 0
9713 캘리포니아 동네 단풍 (2018년 11월 28일) [9] file 청산 2018.11.29 397 2
9712 라스베가스 가족 숙소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7] 희망찬정 2018.11.29 405 0
9711 추수감사절 연휴-피닉스에서 덴버로(스압) [1] file 용만아찌 2018.11.28 399 2
9710 미국서부 자동차 일주 2019년 1월 18~ 2월 13일 총 27일 [5] coolhandluke 2018.11.27 512 0
9709 4인 가족의 1월 말 미 서부 그랜드 서클 일정 조언 부탁드려요! [2] file 겨울서신 2018.11.27 351 0
9708 렌터카 업체 추천 부탁드립니다~! [3] SJPaPa 2018.11.27 430 0
9707 미서부> 19년 1월 18~2월 14일 하늘 별자리 관측과 관련해 날씨 질문드려요. [3] coolhandluke 2018.11.27 548 0
9706 1월초 그랜드캐년 2박3일 일정 문의 [2] 펄캐비어 2018.11.26 340 0
9705 2월 중순(18일 출발예정) 서부 일정 좀 봐 주세요 [2] 맘돌이 2018.11.26 259 0
9704 그랜드 캐니언 노스림 길 (State route 67) 일부 폐쇄 - Cape Royal 방향 [1] file flyinggon 2018.11.25 374 0
9703 2박 3일 땡스기빙 여행 후 복귀 중.. [2] flyinggon 2018.11.25 238 0
9702 (도움을 받아) 서부여행 일정이 완성되어 가고 있어요. [8] 희망찬정 2018.11.24 403 0
9701 그랜드캐년 1월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2] hailey 2018.11.23 385 0
9700 추수감사절 잘 보내세요. [19] 청산 2018.11.23 292 0
9699 귀국행 비행기를 기다리며 [3] 뽐88 2018.11.21 486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