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미국여행 컨텐츠가 모든것인 우리 홈페이지답게 코로나 바이러스가 미국을 덮친 이후 모든 것이 정지된 것 같습니다. 

취소패널티 때문에 끝까지 버티던 분들도 이제는 여행을 취소하고 있고

위약금 안돌려준다고 하던 업체들도 지금은 순순히(?) 환불을 해주고 있는 것 같습니다. 

여행이 우리 삶을 행복하게해주는 존재인 것은 맞지만 기본적인 일상생활이 이루어진다는 전제하에 가능한 일입니다. 


뒷짐지고 있던 미국의 상황이 심각해진지 이제 일주일쯤 되었는데 그때까지도 각 커뮤니티 질문란에

"국립공원은 사람이 적고 바깥이니 괜찮지 않을까요?"라는식의 문의들이 종종 올라오는 것을 보았었습니다.

그랜드캐년이나 자이언 국립공원처럼 셔틀버스를 운행하는 곳은 타인과의 접촉이 불가피하므로 내심 걱정이 되었는데 이런곳들 이제 운행 안합니다. 

현재 미국 거의 모든 도시가 여행은 물론이고 일상생활도 불편한 상태이고 각 국립공원들도 숙소나 시설들을 닫고 있습니다. 

어차피 여행이 불가능한 상태이니 각 장소들의 현재 상황 업데이트는 무의미하다 판단하므로 추가 언급은 안하겠습니다.

Antelope Canyon 투어 등 모든 것이 정지된 상태이니 당분간 미국내 여행은 보류하시길 바랍니다. 


당장 생계에 지장을 받는 분들이 아주 많고 세계 경제가 어떻게 돌아갈지 알 수 없는 이 시점에 여행 계획 세우는 것 소문내기 눈치 보이는 분들도 계시겠구요. 

어디 나가지도 못하고 집에 갇혀있는동안 과거 여행사진들 들여다보며 여행기라도 올리고 싶은데 배부른 소리 한다는 말 들을까봐 주저하는 분도 계실겁니다. 

그래도 집에 있으면서 먼(?) 미래의 여행을 꿈꾸는 분들 중에 궁금한 점 있으시면 언제라도 게시판에 질문해주시고

시간이 남는 틈을 타서 여행기 공유하고 싶은 분들도 마음껏 올려주세요.

당장 여행은 못가더라도 이런 생각하는 재미라도 있어야 즐거운 마음에 면역력이 올라가지 않겠어요. ^.^

그럼에도 불구하고 눈치 보여 질문 올릴 용기가 없는분들은 이메일로 물어보셔도 됩니다. (myrittie@gmail.com)


당장 여행은 포기하더라도 여름 이후 계획이 잡힌 분들은 설마? 혹시? 그때까지? 라는 생각에 고민이 많이 되실겁니다.

전문가도 예측이 힘든 지금 시점에 누가 자신있게 말할 수 있겠습니까만은

현지에 살고 있는 제가 보기에 이번 여름 여행까지는 포기를 하셔야 할 것 같구요. 

가을부터는? 모르겠습니다. =.= 저도 가을부터는 계획이 많은데 일단은 그냥 보고만 있습니다. 


뉴스에서 접하셨다시피 미국 여행하다 증상이 생기면 미국 병원을 가도 별로 해주는 것이 없습니다. 

우리나라처럼 즉시 검사하고 결과 받은 후 그다음 처치를 받는 것이 아니라 일단 타이레놀 먹으며 버티라는 것이 현실이므로 

한국에서 미국 여행 계획하는 분들은 웬만하면 코로나바이러스가 거의 잡힌 이후에 미국 여행을 떠나는 것을 권합니다. 



언젠가는 끝이 나겠지요. 


그때까지 우리 잘 버텨봅시다.


모두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아이리스 드림.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유튜브 게시글은 자유게시판으로 이동합니다 [2] 아이리스 2019.10.07 2529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168443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542340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41022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3216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4] 아이리스 2015.01.31 635246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687072 2
10855 옐로스톤 & 글레이셔 여행 언제가 좋을까요? [11] soundsgood 2020.05.30 375 0
10854 2020년 여행을 결국 취소하면서 몇가지 질문드립니다. [1] 이장 2020.05.29 317 0
10853 6/8~6/12 OC에서 Zion /Bryce / Grand Canyon 일정 문의드립니다. [2] dodli 2020.05.29 267 0
10852 6월 미국 중서부 여행 일정 문의 [2] 맴매미아 2020.05.26 334 0
10851 6월 그랜드서클 일정 다시 질문 올립니다(수정안) [5] 미트볼 2020.05.25 441 0
10850 미국자동차의 역사 Chevy Suburban [12] 청산 2020.05.24 267 0
10849 2021 그랜드티턴, 옐로스톤, 글레이셔 일정 검토부탁드립니다~ (수정안) [5] soundsgood 2020.05.22 354 0
10848 그랜드티턴 질문입니다. [6] soundsgood 2020.05.22 299 0
10847 북미 동서횡단여행 취소하면서, [2] Toonie 2020.05.22 374 0
10846 모압 숙소로부터 온 메일 공유와 로키마운틴 관련 질문있어요 [7] 샤랄라 2020.05.22 338 0
10845 6월 중순 그랜드서클 일정 문의드립니다 [2] 미트볼 2020.05.19 305 0
10844 그랜드 써클 루트 고견을 부탁드립니다. [6] pristineme 2020.05.18 440 0
10843 6월 첫째주 8박 9일 Canyon 여행 일정 검토 부탁드립니다. [6] 율브리딘 2020.05.15 457 0
10842 옐로스톤 러쉬모어 아치스 콜로라도 일정 부탁드려요 [15] 샤랄라 2020.05.01 750 0
10841 Yellowstone 및 Glacier 로드 트립 계획 (부제: 코로나의 조기 종식을 기원하며..) [6] 미국고고씽 2020.04.20 910 0
10840 이 시국에 여행 준비 사항 올립니다. [8] 민민파파 2020.04.10 935 0
10839 요세미티 [4] 청산 2020.04.05 876 0
10838 San Francisco 3월22일 2020년 [4] 청산 2020.04.03 553 0
10837 겨울에 캐년을 간다면 몇 월이 좋을까요? [11] 송주 2020.03.26 996 0
10836 미국내 여행 금지 안내 [9] file 미쿡방낭자 2020.03.22 1834 1
» 코로나바이러스19(COVID-19)때문에 힘드시지요? [18] 아이리스 2020.03.21 991 1
10834 엘로우스톤 예약 시간 [2] alexlee 2020.03.15 703 0
10833 미국 태평양 연안 겨울여행 10 [The Museum of Flight→S.of Korea] [2] file misagie 2020.03.14 630 2
10832 14박 일정 다시 올려봅니다~ [6] 메이플스 2020.03.14 558 0
10831 2월 말 작은 그랜드 서클 후기. [7] zang2ya 2020.03.13 624 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