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현재 버지니아에 거주 중인 36개월짜리 아이 아빠입니다.

이 사이트에서 아이리스님을 비롯한 여러 분들의 도움을 받아 작년에 두 번의 로드트립을 무사히 마쳤습니다.

여름에는 솔트레이크 in, 그랜드 티턴, 옐로스톤, 러시모어, 록키 순으로 돌아서 덴버 Out이었구요.

가을에는 샌디에고 in, 세도나, 그랜드 캐년, 아치스, 자이언, 브라이스 순으로 돌아서 데스밸리까지 본 뒤 라스베가스 Out이었네요.


그리고 이번 봄에 3번째 로드트립을 계획하고 있는데요.

뉴멕시코의 travel restriction이 해제되었다길래 지난 번에 가지 못했던 덴버 아래쪽 지역과 뉴멕시코 지역을 묶고, 

거기에 지금까지 미국에서 다녀본 곳 중에 제일 좋았던 아치스를 한 번 더 가보려고 합니다. 

(원래 아기 때문에 안 가려고 하다가 아이리스님이 강추하셔서 일정에 넣고 

아기를 호텔에 둔 채 부부가 하루씩 나눠서 다녀왔는데, 너무 감사하더라구요)

그런데 아무래도 그 동안 다녔던 곳에 비해 덜 유명한 곳이라 관광지별로 어느 정도 시간을 책정해야 할지도 잘 모르겠고,

검색해서 나오는 관광지들로 일정을 짜보니 동선이 너무 비효율적인 것 같아서, 한 번 문의드려봅니다.


이것저것 일단 넣어본 초안입니다. 부부가 36개월 아이와 함께 하는 일정입니다.


1일차: 솔트레이크 in, Moab으로 이동(이동시간 4시간)

2~4일차: Arches 국립공원 트래킹

5일차: Colorado NM (이동시간 1시간 30분), Black canyon of the Gunnison South Rim (이동시간 1시간 30분) 관광 후 Ouray 숙박

6일차: Mesa Verde NP (이동시간 2시간 30분) 관광 후 근교 숙박

7일차: Petrified NM (이동시간 3시간 30분) 관광 후 두세시간 이동하여 중간에 숙박

8일차: Saguaro NP West 지역(이동시간 5시간) 관광 후 근교 숙박

9일차: Chirocahua NM (이동시간 2시간) 관광 후 두세시간 이동하여 중간에 숙박

10일차: Carlsbad Cavern NP (이동시간 6시간) 관광 후 중간 숙박

11일차: White Sand NP (이동시간 3시간 20분) 관광 후 근교 숙박

12일차: 앨버커크 (이동 시간 3시간 30분) 시내 관광 후 숙박

13일차: 산타페 (이동시간 1시간) 시내관광 후 숙박 (White Rock은 현재 Closed)

14일차: Tao Pueblo (이동시간 1시간 30분) 관광 후 Great Sand Dune NP 근처로 이동(이동시간 2시간30분)

15일차: Great Sand Dune 관광 후 Colorado Springs로 이동(이동시간 3시간)

16일차: Colorado Springs 관광

17일차: 덴버 Out


1. 일단 날짜입니다. 3,4월 중에 다녀오려고 생각 중인데, 봄방학 기간이라 사람이 많을 것 같은 3월말은 피하려고 합니다. 

    3월초에 가기엔 콜로라도 지역이나 아치스는 너무 추울 것 같은데, 4월말에 가면 애리조나 지역은 너무 더우려나 싶기도 하네요.

    4월 중순 정도면 다니기에 전반적으로 날씨가 괜찮을까요?


2. 동선이 좀 컴팩트하게 만들고 싶은데, 어떤 걸 빼는 게 맞을지 감이 잘 안 옵니다. 

   원래는 텍사스의 Big bend NP까지 넣어볼까 하다가 그건 너무 무리인 것 같아서 뺐는데, 다른 건 잘 모르겠네요.

   예를 들어, 사과로 같은 경우 선인장들 사이를 걷는 사진이 멋있어 보여서 넣어봤는데,

   5시간을 이동해서 보고 또 이틀 후에 6시간을 이동해서 칼스배드를 보고..이렇게 돌아다닐만한 가치가 있으려나 고민이 되네요.

   물론 사람마다 취향이 달라서 정답은 없겠지만..경험자분들 조언 좀 부탁드려요


3. 관광지별로 소요시간 예상이 어렵다보니, 앨버커크나 산타페처럼 큰 도시들 말고는 중간 중간 숙박지를 정하기도 어렵네요.

   가령 5일차 같은 경우 하루에 Colorado NM과 Black Canyon을 모두 다 보는 건 너무 빡빡한 건가 싶기도 하고,

   만일 가능하다고 하더라도 Ouray 같은 경우 마을 풍경이 예쁘다고 해서 1박을 잡았는데, 

   밤늦게 들어갔다가 아침에 다시 나올 거면 풍경이 예쁜 게 의미가 있나 싶기도 하구요. 숙박지에 대한 조언도 좀 부탁드립니다..

 

 쓰다보니 이것저것 다 여쭤보는 것 같아서 죄송하네요. 모두들 좋은 하루 되세요..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21년 자이언 국립공원 사전 예약제 잊지마세요 [3] 아이리스 2021.02.04 635 0
공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나바호네이션(Navajo Nation)의 관광지 폐쇄, 락다운 소식 [5] 아이리스 2020.10.06 2776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2] 아이리스 2018.04.18 203676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590862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86061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3] 아이리스 2016.02.16 669350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0348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2788 2
11056 스프링브레이크에 라스베가스여행 [6] 초코콘 2021.02.24 339 0
11055 white의 2013년 알래스카 크루즈 여행 1-4일차: Ketchikan, Tracy Arm Fjord, Juneau [4] file white 2021.02.23 386 1
» 3,4월 콜로라도, 뉴멕시코, 애리조나 여행 일정 문의드립니다. [9] 고시생3 2021.02.19 297 0
11053 6.29~7.4(5박 6일) 옐로스톤/그랜드티턴 관련 문의드립니다 [1] 피지비터 2021.02.18 217 0
11052 3.20~31(11박 12일) 샌디에고 출발 그랜드서클 여행계획 관련 문의드립니다. [9] 피지비터 2021.02.18 231 0
11051 매릴랜드에서 옐로우스톤 까지 가능할까요? [8] 선녀 2021.02.18 198 0
11050 글레이셔 국립공원 (Glacier National Park) open 계획 [7] 미국고고씽 2021.02.16 265 0
11049 white의 2013년 캐나다 로키와 알래스타 여행 12-14일차: N.Cascades NP, Rainier NP [4] file white 2021.02.16 90 0
11048 데스밸리 여행 경로 문의드립니다. [4] genie 2021.02.15 200 0
11047 New Mexico 자가 격리 해제 (2/10) [1] 미국고고씽 2021.02.11 171 0
11046 white의 2013년 캐나다 로키와 알래스카 여행 10-11일차:Beauvert Lake, Kamloops로 이동(9.2-3) file white 2021.02.10 110 1
11045 캘리포니아 Halfmoon Bay 꽃구경 [13] file 청산 2021.02.10 363 1
11044 조지아 -> 서부 횡단일정 [15] 카드카 2021.02.10 235 0
11043 구글 내비 문의 [5] bigstone 2021.02.07 140 0
11042 3월초 CA에서 VA로 5살포함 3인가족 횡단계획 중 질문있습니다 [3] Viki 2021.02.05 165 0
11041 캘리포니아 봄 들판 구름 구경 [12] file 청산 2021.02.04 258 0
11040 엔탈롭캐년 현재 접근할수있는 부분이 있나요? [3] 뀨뀨우 2021.02.03 257 0
11039 white의 2013년 캐나다 로키와 알래스카 여행 8-9일차: Icefield Pkway 주변 명소, Jasper NP [4] file white 2021.02.01 140 0
11038 California Highway 1 is gone (1번 국도 주요구간 도로 유실) [12] file 미국고고씽 2021.01.30 256 0
11037 귀국여행을..이 시국에 알아보고 있습니다. [5] file bere2 2021.01.25 477 0
11036 white의 2013년 캐나다 로키와 알래스카 여행 5-7일차: Banff, Lake Louise, Yoho NP [4] file white 2021.01.24 135 0
11035 2021년에는 사람 살기 좋은 세상이 되기를 바라면서.. [1] file Toonie 2021.01.24 76 0
11034 코로나 시기 혼자 집에서 보내기 [10] file goldea 2021.01.22 258 0
11033 요세미티 국립공원 바람 피해로 인한 폐쇄 소식 [7] file 아이리스 2021.01.22 198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