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기/경험 세콰이어에서 야생 곰의 습격을 받다.

2006.08.14 22:08

루시남 조회 수:16637 추천:370



깜깜한 산 속에서 야생 곰하고 맞닥뜨려 보신적 있나요? 좀 겁납디다.

우리 가족(나, 아내, 13살 딸 J) 은 8월 6일 버클리를 출발하여 Yosemite를 경유하여 Sequoia 및 King's national park를 돌아오는 6일짜리 자동차여행을
거의 마치려는 무렵이었죠. 그 날은 여행의 마지막 5일째 밤, Sequoia 공원의 서쪽 입구에 있는 Dorsk creek에서 캠핑을 하는 중이었어요.

요세미티 남쪽 세콰이어 공원의 깊은 고원에 숨어있는 Crescent Meadow와, General Sherman tree를 보기위해 trail을 여러시간 했기 때문에
다소 지친 상태였습니다.

게다가, 전날에는 Yosemite의 Tioga Pass에 있는 3,100m 높이, Lake Dog까지 오르는 3시간짜리 고산 등정을 감행했기 때문에 잠이 무척 쏟아지더군요.

잠자리에 들기 전에 옆 텐트에 있는 미국인이 말하기를 우리 근처의 어벙한 camper가 텐트에 음식을 놓아두는 바람에
큰 곰이 아까 나타났었으니 주의하자고 해서,
일단 모든 음식을 bear storage (캠핑장에 있는 철제음식물 보관상자-곰이 열 수 없게 설계)에 옮겨놓고
모닥불을 피워놓고 10시 반쯤 텐트에 누웠죠.

우리는 100여명이 있는 캠핑장 중심에 가까운 위치였고 주위 10m에 텐트가 3개 있어 일단 안심했어요.

그간 10여 회 지내 온 어느 tent site보다 안전해 보였지요.  
우리 텐트 3m 옆에 내 차를 주차해 두었고 그 옆에 이웃 차가 함께 있었죠.  
다만 10m 떨어진 화장실과 쓰레기 박스 그리고, 그 옆 작은 숲이 좀 찜찜했어요..

사람들이 외마디 고함을 지르는 소리와 바로 옆에서 무언가 와장창 깨지는 소리에 깨어났네요,

우선 시계를 보니 야밤 11시 45분, 미국와서 캠핑에 재미붙인 후, 야생동물 방어용으로 항상 한 손에 쥐고 자는 survival knife (람보가 애용하는 바로 그 칼)를
꼬나들고, 아내에게 무슨 일이 있어도 tent밖에 절대 나오지 말라고 당부한 후 깜깜한 밖으로 뛰쳐 나갔습니다.

플래시 불빛에 비춰보니, 내 차의 뒤 유리창이 흔적도 없이 박살나고, 주위에 검은 색으로 뿌려진 둥근 안전 유리창 파편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차안은 곰이 침입해서 엉망이었고. 차 밖에는 곰이 물고 가다 떨군 내 땀으로 적셔진 스웨터가 보였습니다.
마치 폭탄테러 현장을 방불케 하데요. 내 차가 아니길 바랬는데....... 사람들과 합세, 곰을 멀리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주 정도 로드 트립 준비중입니다. 어떻게 식사를 해결해야 할 지 고민중입니다. [7] 쌍둥이파파 2023.01.17 281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10896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22365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804352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4080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717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6594 2
11779 [미서부 그랜드서클 여행기] #17 메사버드국립공원, 산후안스카이웨이 [10] file Chris 2007.10.19 14696 2725
11778 시애틀에서 샌디에고까지- 샌프란시스코 [1] 정근 2006.03.15 10736 710
11777 샌디에고출발 오레건, 시애틀, 캐나다 록키거쳐 옐로우 스톤으로, 일정 문의드립니다 [4] cecil 2007.07.14 9820 585
11776 샌프란시스코-요세미티-샌프란시스코 5박 6일 일정 조언부탁드립니다. [6] 한대우 2008.02.13 9851 541
11775 자료 검색/ 게시판 글쓰기/ 사진 올기기/ 프린트... victor 2003.07.26 18446 506
11774 [re] 샌프란시스코 & Bay Area/ PCH (몬트레이, 산루이스오비스포/ 산타바바라) victor 2005.04.02 24205 492
11773 루트작성, 여행준비는 어떻게 하지? victor 2003.08.22 20313 430
11772 롱비치의 퍼시픽 수족관 (Aquarium of the Pacific) baby 2006.01.21 12131 427
11771 키드스페이스 어린이 박물관 (Kidspace Children's Museum) baby 2004.10.25 9119 427
11770 12.25 - 1.6 미국 여행 일정 문의 드립니다. [5] 퍼스트 2007.12.07 5884 391
11769 서부 여행일정 문의 드립니다. [2] 스맥보 2007.08.05 6339 387
11768 여행일정등 문의 시 유의사항 (Q&A) victor 2005.03.09 10478 383
11767 뉴스를 봤는데 데스벨리에서 한국인 4명이 극적으로 구조됐다네요 [7] 이선영 2006.08.20 7753 371
» 세콰이어에서 야생 곰의 습격을 받다. [6] 루시남 2006.08.14 16637 370
11765 MS street & trip 2007 사용후기 [12] 리메 2007.02.14 7579 353
11764 4. 강화농군의 뉴욕에서 엘에이 타후아나 둘러보기 [10] 강화농군 2006.02.17 7652 348
11763 게시판 글쓰기 유의사항 [1] victor 2005.07.06 11951 345
11762 서부여행 좀 봐주세요 (샌프란시스코-몬터레이-요세미티) [14] 숙이 2007.06.22 8238 323
11761 [정보] 어린이 포함한 가족여행시 차량선택 [4] 연주맘 2007.08.29 8259 308
11760 [모임후기] 지금 몇 시 ??? [23] blue 2005.09.08 6885 284
11759 지민이의 미서부여행 19 [2] file 테너민 2008.02.05 6308 282
11758 Great Smoky Mountain & Asheville(Biltmore Estate)1 [3] neve펑펑 2006.11.25 6818 279
11757 프라이스라인 차 렌트 질문입니다. [10] 이안 2005.05.26 10071 273
11756 [re] 길이, 부피, 무게, 기타 단위 들 홈지기 2003.04.25 10366 263
11755 맨땅에 헤딩한 미서부여행 9박 10일(3일차) [6] chally 2006.08.24 6021 2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