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젯밤 I-70 을 타고 콜로라도주에서 유타주로 들어섰을때는 그렇게도 오매불망 기다리던 하이웨이 나가는 길이 보이지 않아 기진한 채로 운전하다가 

첫 번째로 보였던 EXIT 길에 있는 웰컴 센터에서 하룻밤 잘 잤습니다.  그리고 아침에 웰컴 센터를 떠나자마자 하이웨이를 빠져 나가는 길이 수시로 보였습니다. 저는 그린리버 싸인을 보고는 곧바로 하이웨이를 빠져서 첫 번째로 보이는 개스 스테이션을 찾아갔습니다.




page3.jpg



개스를 넣는데 바로 옆에 수도꼭지가 보였습니다. 저는 저런 물통 2개에 집에서부터 물을 가득 채워가지고 왔었는데 한 통은 물이 그대로 남아 있어서 다른 한 통에다 저렇게 물을 채웠습니다. 물론 식수는 따로 챙겨 왔으며 저 물은 캠핑장에서 세면용이나 과일, 야채를 씻는데 사용하고 있습니다.

개스를 다 넣은 후 화장실도 사용하고 이곳을 떠나기전에 평소의 습관대로 우선 주유소 사진을 담았는데 ,이것은 나중에 여행기를 쓸때 정확한 위치를 추적할 때 중요한 단서가 되어 줍니다.



221009-08.JPG




개스 스테이션을 나와 하이웨이를 타려고 운전하는데 왼편으로 싸인판이 순간적으로 눈에 들어왔습니다. 

조금 전에 개스 스테이션을 찾아 갈 때는 보이지 않았는데......^^

운전중이라 John Wesley Powell 이라는 글자만 눈에 들어왔지만, 일단 이곳으로 핸들을 돌렸습니다.



 221009-09.JPG



Green River 가 흐르고 있고, 다리 끝으로는 금방 다녀 온 개스 스테이션이 보입니다.




221009-11.jpg



이곳에 John Wesley Powell River History Museum 이 있네요.  

미국 서부 여행자들에게 익숙할 이름인 존 웨슬리 파웰(1834-1902)은 미국 지질학자, 미 육군 군인, 미국 서부 탐험가, 일리노이 웨슬리안 대학교 교수, 주요 과학 및 문화기관의 책임자였습니다.  그는 남북전쟁 (1861-1865)때 북군으로 싸우다 오른팔의 대부분을 잃어 버렸으며 오른팔의 남아 있던 신경은 그의 남은 생애동안 그에게 고통을 안겨주었다고합니다. 제대후 그는 Illinois Wesleyan University에서 지질학 교수직을 맡았으며 미국 서부 탐험에 나섰습니다.




221009-08.jpg



1867년 파웰은 로키 산맥과 그린 강 및 콜로라도 강 주변으로 일련의 탐험을 이끌어 그의 학생들과 그의 아내와 함께 콜로라도 전역에서 표본을 수집하였고,

오른팔이 없는데다가 그 팔의 남아 있는 신경의 고통중에도 불구하고 그는 1869년에 콜로라도강과 그랜드 캐년을 탐험하기 시작하였습니다. 

남자 10명과 배 4척, 식량을 모아 5월 24일 와이오밍주 그린 리버에서 출발했습니다. 위험한 급류를 통과한 일행은 그린 리버를 따라 콜로라도 강(당시에는 교차점에서 그랜드 강 상류), 현재 유타주 모압 근처에 있으며 1869년 8월 30일에 여정을 완료했습니다.



page5.jpg

- 위의 글들과 이 사진들은 위키피디아에서 가져왔습니다. -



그는 대단한 의지력을 가지고 있는 불굴의 사나이였습니다. 제가 존경하는 분중의 한 분이구요.

애리조나주 페이지 Page에도 이 분의 뮤즘이 있습니다.

그런데 생각지도 않은 곳에서 그 분의 뮤즘을 만나게 되어 그 분의 발자취를 볼 수 있으려나 했었는데 일요일이라 문을 닫았더군요.

뮤즘 주위를 돌면서 30 여분동안 안내문에 게시되어 있는 글의 사진만 열심히 담았습니다.

이런 안내글은 나중의 여행 정보에 많은 도움이 되기도하거든요.



221009-07.jpg



221009-10.jpg



221009-09.jpg



221009-12.jpg



 221009-13.jpg



221009-14.jpg



221009-15.jpg



221009-16.jpg



221009-17.jpg



221009-18.jpg



그리고 San Rafael Swell.....

어젯밤 칠흙같은 I-70을 달리면서 혹시라도 이곳을 지나가고 있는것 아닐까? 싶어서 안타까운 심정이었던게 떠올랐습니다.

이 부분의 구간은 웬만해서 다시 찾아오기가 그리 쉽지 않기에 놓쳤으면 어떡하지? 하면서 더욱 속상했었지요. 

유타주의 I-70에 있는 San Rafael Swell 과 Black Dragon Canyon은 꼭 보고 싶었거든요.



221009-19.jpg



그러나 천만다행이었습니다.

아이폰으로 여행떠나기전에 미리 저장해둔 San Rafael Swell과 San Rafael Reef View Area는 아직 지나가지 않았으며

이곳 뮤즘에서 5분거리에 있다고 나오네요.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10044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8434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802049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369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386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6194 2
11705 [미서부 그랜드서클 여행기] #17 메사버드국립공원, 산후안스카이웨이 [10] file Chris 2007.10.19 14642 2725
11704 시애틀에서 샌디에고까지- 샌프란시스코 [1] 정근 2006.03.15 10727 710
11703 샌디에고출발 오레건, 시애틀, 캐나다 록키거쳐 옐로우 스톤으로, 일정 문의드립니다 [4] cecil 2007.07.14 9813 585
11702 샌프란시스코-요세미티-샌프란시스코 5박 6일 일정 조언부탁드립니다. [6] 한대우 2008.02.13 9808 541
11701 자료 검색/ 게시판 글쓰기/ 사진 올기기/ 프린트... victor 2003.07.26 18444 506
11700 [re] 샌프란시스코 & Bay Area/ PCH (몬트레이, 산루이스오비스포/ 산타바바라) victor 2005.04.02 24200 492
11699 루트작성, 여행준비는 어떻게 하지? victor 2003.08.22 20312 430
11698 롱비치의 퍼시픽 수족관 (Aquarium of the Pacific) baby 2006.01.21 12109 427
11697 키드스페이스 어린이 박물관 (Kidspace Children's Museum) baby 2004.10.25 9116 427
11696 12.25 - 1.6 미국 여행 일정 문의 드립니다. [5] 퍼스트 2007.12.07 5884 391
11695 서부 여행일정 문의 드립니다. [2] 스맥보 2007.08.05 6333 387
11694 여행일정등 문의 시 유의사항 (Q&A) victor 2005.03.09 10477 383
11693 뉴스를 봤는데 데스벨리에서 한국인 4명이 극적으로 구조됐다네요 [7] 이선영 2006.08.20 7752 371
11692 세콰이어에서 야생 곰의 습격을 받다. [6] 루시남 2006.08.14 16587 370
11691 MS street & trip 2007 사용후기 [12] 리메 2007.02.14 7579 353
11690 4. 강화농군의 뉴욕에서 엘에이 타후아나 둘러보기 [10] 강화농군 2006.02.17 7650 348
11689 게시판 글쓰기 유의사항 [1] victor 2005.07.06 11950 345
11688 서부여행 좀 봐주세요 (샌프란시스코-몬터레이-요세미티) [14] 숙이 2007.06.22 8232 323
11687 [정보] 어린이 포함한 가족여행시 차량선택 [4] 연주맘 2007.08.29 8253 308
11686 [모임후기] 지금 몇 시 ??? [23] blue 2005.09.08 6881 284
11685 지민이의 미서부여행 19 [2] file 테너민 2008.02.05 6307 282
11684 Great Smoky Mountain & Asheville(Biltmore Estate)1 [3] neve펑펑 2006.11.25 6817 279
11683 프라이스라인 차 렌트 질문입니다. [10] 이안 2005.05.26 10063 273
11682 [re] 길이, 부피, 무게, 기타 단위 들 홈지기 2003.04.25 10363 263
11681 맨땅에 헤딩한 미서부여행 9박 10일(3일차) [6] chally 2006.08.24 6021 2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