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 리버 (Green River) 에 있는 개스 스테이션을 나와 다시 I-70을 타고 서쪽을 향하여 달리는데 저 만치 일자로 길게 누워 있는 산(????) 같은것이 도로 한 가운데로 보였습니다. 저게 뭐지? 하면서 계속 운전하는데 꽤 범상치 않아 보였을뿐만아니라 한 눈에도 도로 한 가운데 길게 늘어져 있는 것이 너무나 멋진 풍경이었습니다. 그때까지만해도 저는 저 멋지게 보이는것이 산 라파엘 이라는것을 몰랐습니다. 하지만 가까이 다가가서야 눈치로 아하, 저게 바로 그것이구나! 하고 깨달았지요. 그리고 뷰 포인트로 빠지는 안내문을 보자마자 하이웨이를 빠져 나왔습니다.


유타주에 있는 I-70 고속도로는 Swell을 북부와 남부 섹션으로 나누어져 있으며 이 지역의 유일한 도로입니다. 

산 라파엘 스웰 San Rafael Swell은 Green River에서 서쪽으로 약 16마일(26km) 떨어져 있으며, 미국 중남부 유타에 위치한 거대한 지질학적 특징입니다.

해발 6,909 ft (2,106m) 에 있으며 길이는 약 75 마일(121km), 넓이는 약 40 마일( 64km) 입니다.




221009-33.jpg

- 위키피디아에서 -





221009-24.jpg




산 라파엘 스웰은 6천 만~ 4 천 만 년전 (60~40 million years ago), 팔레오세 라라미드 조산기 (Paleocene Laramide Orogency) 동안 밀어 올려진 거대한 돔 

모양의 사암, 혈암및 석회암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 이후로 강력한 돌발 홍수로 퇴적암이 침식되어 수 많은 계곡, 협곡, 메사, 버트및 황무지가 되었으며 

콜로라도 고원의 지리학적 영역의 일부가 되었습니다.





221009-12.JPG



거대하지요?




221009-13.JPG



조금이라도 더 전체적인 사진을 담고 싶어서 저  붉은 언덕을 올라갔습니다.


   


221009-14.JPG



다행하게도 아침 햇살을 받고 있는 멋진 산 라파엘을 보아서 마음이 흡족했습니다.



221009-20.jpg



221009-23.JPG




파킹랏 한 켠에서는 어메리칸 인디언분이 있었는데 자기가 직접 만들었다고 말을 하더군요.

사진 찍어도 돼? 하고 물었더니 자기 먼저 찍으라고 포즈를 잡았어요. 

제가 처음 미국 서부 여행을 다니던 15년 전만 해도 어메리칸 인디언들은 사진을 안 찍으려고 했거든요.

사진을 찍으면 자기들의 영혼이 날아간다고 하던가 했어요. 그래서 여행지에서 사진을 담을땐 꼭 물어보면서 사진을 담았었지요.




221009-35-tile.jpg


  221009-15.JPG



산 라파엘 스웰 뷰 포인트를 나와서 다시 서쪽을 향해 가면서 당연히 산 라파엘을 지나가는데, 이것 또한 굉장하더라구요.

재빨리 차를 갓 길에 세워두고, 한참을 걸어가서 이렇게나마 담았습니다.

이런 사암을 뚫고 길을 만들었다는것도 굉장하지만, 암튼 바위.....멋있었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10044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8434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802049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369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386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6194 2
11705 [미서부 그랜드서클 여행기] #17 메사버드국립공원, 산후안스카이웨이 [10] file Chris 2007.10.19 14642 2725
11704 시애틀에서 샌디에고까지- 샌프란시스코 [1] 정근 2006.03.15 10727 710
11703 샌디에고출발 오레건, 시애틀, 캐나다 록키거쳐 옐로우 스톤으로, 일정 문의드립니다 [4] cecil 2007.07.14 9813 585
11702 샌프란시스코-요세미티-샌프란시스코 5박 6일 일정 조언부탁드립니다. [6] 한대우 2008.02.13 9808 541
11701 자료 검색/ 게시판 글쓰기/ 사진 올기기/ 프린트... victor 2003.07.26 18444 506
11700 [re] 샌프란시스코 & Bay Area/ PCH (몬트레이, 산루이스오비스포/ 산타바바라) victor 2005.04.02 24200 492
11699 루트작성, 여행준비는 어떻게 하지? victor 2003.08.22 20312 430
11698 롱비치의 퍼시픽 수족관 (Aquarium of the Pacific) baby 2006.01.21 12109 427
11697 키드스페이스 어린이 박물관 (Kidspace Children's Museum) baby 2004.10.25 9116 427
11696 12.25 - 1.6 미국 여행 일정 문의 드립니다. [5] 퍼스트 2007.12.07 5884 391
11695 서부 여행일정 문의 드립니다. [2] 스맥보 2007.08.05 6333 387
11694 여행일정등 문의 시 유의사항 (Q&A) victor 2005.03.09 10477 383
11693 뉴스를 봤는데 데스벨리에서 한국인 4명이 극적으로 구조됐다네요 [7] 이선영 2006.08.20 7752 371
11692 세콰이어에서 야생 곰의 습격을 받다. [6] 루시남 2006.08.14 16587 370
11691 MS street & trip 2007 사용후기 [12] 리메 2007.02.14 7579 353
11690 4. 강화농군의 뉴욕에서 엘에이 타후아나 둘러보기 [10] 강화농군 2006.02.17 7650 348
11689 게시판 글쓰기 유의사항 [1] victor 2005.07.06 11950 345
11688 서부여행 좀 봐주세요 (샌프란시스코-몬터레이-요세미티) [14] 숙이 2007.06.22 8232 323
11687 [정보] 어린이 포함한 가족여행시 차량선택 [4] 연주맘 2007.08.29 8253 308
11686 [모임후기] 지금 몇 시 ??? [23] blue 2005.09.08 6881 284
11685 지민이의 미서부여행 19 [2] file 테너민 2008.02.05 6307 282
11684 Great Smoky Mountain & Asheville(Biltmore Estate)1 [3] neve펑펑 2006.11.25 6817 279
11683 프라이스라인 차 렌트 질문입니다. [10] 이안 2005.05.26 10063 273
11682 [re] 길이, 부피, 무게, 기타 단위 들 홈지기 2003.04.25 10363 263
11681 맨땅에 헤딩한 미서부여행 9박 10일(3일차) [6] chally 2006.08.24 6021 2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