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기/경험 알래스카 이야기 - Bore Tide

2020.12.19 11:49

snoopydec 조회 수:472 추천:1

모두들 안녕하신가요? 오랜만에 글을 올립니다. 

9월 단풍 여행 이후로는 집에 박혀 있다보니 요즘은 좀 많이 답답하네요. 10월부터는 알래스카도 코로나 상황이 급격하게 나빠져서 이전에는 조금씩이나마 돌아다녔는데 이제는 아예 엄두를 못내고 있습니다. 내년부터는 좋은 일만 일어나길 간절히 바래봅니다.




Bore tide는 간조 때 넓은 바다에서 얕고 좁은 만으로 밀물이 들어오는 현상을 말합니다.  Tidal bore라고도 불리우는데 조수간만의 차가 큰 날에는 밀물이 들어오는 모습이 마치 파도와 같습니다. 전 세계에서 bore tide를 볼 수 있는 곳이 많지 않은데 미국에서는 알래스카가 실질적으로 유일합니다. 

boretide_viewpoint.png


Anchorage에서 Alyeska 스키장이 있는 Girdwood로 향하다 보면 Turnagain Arm을 따라 운전하게 됩니다. 바로 이 곳이 bore tide룰 볼 수 있는 곳입니다. Bore tide를 구글에서 검색하시면 보통 Beluga Point와 Bird Point 두 곳을 기준으로 시간표가 나와있는데 여기 주민들은  위 지도에서 검은색으로 표기한 1-5번 pullout으로 갑니다. 그 중에서도 1번과 2번이 bore tide를 가깝게 볼 수 있기 때문에 위 두 곳을 추천합니다. 3번부터는 밀물이 들어오는 줄기(?)가 좀 멀게 보입니다. 앞서 Beluga point도 마찬가지 이유입니다.


Bore tide chaser가 되고 싶으신 분들은 1번 pullout부터 5번까지 계속 옮겨다니시면 나름의 재밌는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보통 bore tide의 속도가 약 시속 10-15 마일이라 차로 충분히 앞질러 가실 수 있습니다.


아래는 9월 20일 모습인데요. Bore tide를 따라 서핑하는 서퍼들도 종종 볼 수 있습니다. 

boretide1.jpg


boretide2.jpg

boretide3.jpg


그리고 지난 12월 13일의 모습입니다. 겨울 모습이 궁금해서 가봤었는데 밀물이 얼음을 밀어 부수는(?) 장면이 또 신기했었습니다. 다만 아직 덜 꽝꽝 언 것 같아서 1, 2월에 또 다시 가볼 예정입니다^^

boretide5.jpg


겨울에도 서핑하시는 분이 있어서 많이 놀랐습니다.

boretide4.jpg


구글에 검색해보시면 서핑하는 동영상이 많이 있습니다. 한번쯤 검색해서 보시는 것도 재밌으실 겁니다. 아무래도 사진보다는 동영상으로 보시는게 더 전달이 잘 됩니다.



Bore tide를 보러 가시기 전에 스케줄을 먼저 확인하셔서 조수간만의 차가 큰 날에 가시기 바랍니다. 밀물과 썰물은 매일 일어나니 어느 날에나 보실 수 있지만 조수간만의 차가 적은 날에 가시면 에게~ 이게 다야?라고 느끼실 수 있습니다. 제가 참고하는 사이트는 Girdwood.com 인데, 다른 곳에서는 여름 시즌&볼 만한 날만 나와있는 반면 여기에는 매일매일의 스케줄이 떠 있고 좀 더 확실하게 표기가 되어 있습니다. 위치가 bore tide의 종점인 Girdwood 마을이 기준이라 위에서 추천드린 1번과 2번 pullout에서 보시려면 30분 정도 일찍 가 계셔야 합니다.

 

Turnagain Arm 자체도 굉장히 아름답습니다. 한여름에는 일몰을 보기 힘들지만 그 외 계절에는 일몰이 참 예쁘고 arm 이지만 또 산으로 둘러싸여 있어서 야생동물도 종종 출현합니다. 

turnagainarm.sunset.jpg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 요세미티 국립공원 2022년 입장 예약제 안내 [2] 아이리스 2022.02.19 2698 0
공지 ★ 아치스(Arches) 국립공원 입장예약정보(2022년 4월3일-10월 3일) [9] 아이리스 2021.12.19 2431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08325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3061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9469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2736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2795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5485 2
11124 여름철 캘리포니아 - 텍사스 애들 데리고 왕복 [1] 머루소년 2021.05.27 184 0
11123 그랜드캐년-요세미티 구간 경로,일정 질문! [5] 브리다 2021.05.26 224 0
11122 아리조나 투손에서 화이트샌드 국립공원 가는길 [1] 머루소년 2021.05.26 141 0
11121 white의 2013년 샌디에고에서 샴페인 귀로여행 4-3(최종): 세도나, Petrified F.NP, 산타페 트레일(NM) [7] file white 2021.05.25 202 0
11120 요세미티-라스베가스 일정 문의드립니다 [1] 마벨엄마 2021.05.24 132 0
11119 white의 2013년 샌디에고에서 샴페인 귀로여행 4-2. 브라이스, 그랜드 캐년 노스림 [8] file white 2021.05.24 172 0
11118 7월 21일~ 11박 12일 옐로스톤 다녀오는 여행일정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 핑크블랙 2021.05.24 198 0
11117 6월에 Kanab으로 여행갑니다-- the wave포함.. ^^ [18] ontime 2021.05.24 306 0
11116 그랜드캐년 일출 일몰 포인트 [2] 까미 2021.05.23 221 0
11115 콜로라도 5박 6일 여행일정 문의 [7] 피지비터 2021.05.22 452 0
11114 Yosemite Tioga Pass Open (Thursday, May 27) [3] 미국고고씽 2021.05.22 172 0
11113 자이언캐년 그랜드캐년 문의 [1] 까미 2021.05.21 214 0
11112 세도나 그랜드 써클 문의 [7] Angel777 2021.05.21 208 0
11111 옐로우스톤에 물놀이하기 좋은 장소가 있나요? [3] 까미 2021.05.19 220 0
11110 (조지아 -> 서부 장기로드트립)에서 (동부 + 서부여행) 변경 후기 및 문의 [5] 카드카 2021.05.18 200 0
11109 Yellowstone + Grand Teton 5박 6일 일정 [2] kdjfhkh194 2021.05.17 308 0
11108 white의 2013년 샌디에고에서 샴페인 귀로여행(9.20.~27.) 4-1 [4] file white 2021.05.17 196 0
11107 서부 및 중부 여행일정 문의드립니다. [6] 삼남매아빠 2021.05.15 209 0
11106 Antelope Canyon(앤텔롭캐년) 투어정보 2탄(2021년도판) [7] file 아이리스 2021.05.13 2338 0
11105 Salt Lake City를 출발해 옐로스톤과 그랜드티턴 여행 다녀오기 [7] file 아이리스 2021.05.13 1004 0
11104 그랜드티턴/옐로우스톤 5박6일 일정 문의 [1] 신젤리나 2021.05.12 179 0
11103 요세미티 Vernal Falls & Nevada Falls 트레일 [12] file 청산 2021.05.12 314 1
11102 7월 옐로스톤, 자이언, 브라이스캐년 일정 문의 [2] 핑크블랙 2021.05.11 214 0
11101 북미에서 꼭 가봐야할 곳 추천 바랍니다. [6] Nanna 2021.05.11 525 0
11100 엘에이에서 보스톤 15박 16일 차로 대륙횡단 일정 문의 [1] carnie 2021.05.09 3551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