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일단 내일 출발입니다.

아 벌써 오늘이네요. 


1일차 솔트레이크시티- 집에서 10시간 거리에 있는 곳으로 일단 숙박만 할 생각입니다. 글레시어 갔다가 내려오는 길에 솔트레이크시티에 들리기 때문에 그 때 유명한 소금 호수 등을 가볼 생각입니다.


2일차 그랜드티턴의 콜터베이 숙박 - 솔트레이크시티에서 출발하면 오후가 될 것이므로 잭슨에서 올라가면서 포인트들을 둘러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보트 타고 들어가서 히든 트레일(?) 정도는 마치고 싶은데 일정상 가능할지 모르겠습니다.


3일차 - 옐로스톤 웨스트 지역 숙박 - 그랜드티턴에서 나와서 12, 11, 9를 거쳐서 숙소로 올라갈 생각입니다. 4일차가 있기 때문에 이 때 시간을 보면서 시간이 허락하는 한 포인트만 이동할 생각입니다.올라가면서 포인트들을 보고 숙소로 갑니다.


4일차 - 옐로스톤 웨스트 지역 숙박 - 8자 도로에서 9, 11, 2, 3, 8 정도를 둘러볼 수 있을 듯합니다. 


5일차 - 보즈먼 숙박 - 글레시어로 이동하는 것을 고려하여 일단 보즈먼으로 숙박장소를 정했습니다, 8, 6, 4, 정도로 이동하면서 둘러볼 계획입니다. 


6일차 - 웨스트 글레시어 숙박 - 보즈먼에서 글레시어로 이동하는 데 대부분의 시간을 쓸 것으로 보여요, 일단 칼리스펠 지역을 숙소로 생각하고 있고, 위 지역은 글레시어 입구와 40분 거리에 있어서 시간이 늦어지면 글레시어 투어는 다음날 올인해야 할 듯합니다, (칼리스펠 지역을 숙소로 고려하고 있는것은 입구 가까운 지역에서는 괜찮은 숙소를 발견하지 못했습니다ㅜ, 숙소에 둔하다고 할 수는 없는 식구들과 함께 하기 때문에 체인형 호텔이 있는 칼리스펠 아니면 whitefish 지역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7일차 - 웨스트 글레시어 숙박 - 웨스트 글레시어 투어, 


8일차 - 아이다호 팔스 숙박 - 웨스트 글레시어에서 이동해서 시간이 남는다면 구경하고 싶은데 아직 계획은 없습니다.


9일차 - 솔트레이크시티 숙박 - 시간이 허락하다면 보네빌 호수와 엔탈로프를 가려고 합니다.


10일차 - 자이언 숙박 - 자이언의 내로우트레일을 한 시간 밖에 못하고 귀가한 적이 있어서 위 트레일을 다시 도전하려 갑니다. 위 트레일과 인근의 트레일, 오픈된 트레일이 목표입니다.


11일차 - 집으로... 



여기서 질문이 있습니다. 

1. 라마밸리와 하이든밸리에서 동물들을 보는 코스가 아이들을 위해서 포함되어야 합니다.

어느 지점에서 위 코스가 포함되어야 하는지 감이 잘 오지 않습니다. 

옐로스톤 일정 중 어느지점에서 위 코스를 포함시킬 수 있을까요?


2. 아이다호 팔스에는 어떤 즐길거리가 있을까요?

현재 확인한 바로는 아이다호 팔스 리버 워크, 자이언트 이글 워터폴 네스트가 확인되는데 초등 2, 5학년 아이들과 함께 할 만한 곳인지 궁금합니다. 

그 외 아이다호 팔스에서 즐길거리 추천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3. 글레시어 인근의 칼리스펠이나 와이트피쉬지역은 숙박장소로 괜찮을까요?

와이트피쉬보다 칼리스펠이 인프라(먹거리 등 편의시설)이 구축되어져 있는 것으로 보이던데 맞나요?


정교하지 못한 성격이라 허술한 구석이 많습니다.. 

매일매일 업데이트하면서 여행해야 하지만, 그것도 그것 나름의 재미가 있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습니다. 

옐로스톤 일정에 대해 조언 부탁 드리겠습니다. 


일단 옐로스톤에서 글레시어까지 이동시 경유할 포인트들은 로드트립님의 블로그를 확인하고 숙지하였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 요세미티 국립공원 2022년 입장 예약제 안내 [4] 아이리스 2022.02.19 5104 0
공지 ★ 아치스(Arches) 국립공원 입장예약정보(2022년 4월3일-10월 3일) [9] 아이리스 2021.12.19 3325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09422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6561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9964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3402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236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5993 2
10982 알라모 렌터카 Plan ahead special 에 대해서 질문 드립니다. [8] Roadtrip 2020.10.18 416 0
10981 10월 초 서부여행기 [3] file 아리요 2020.10.17 609 0
10980 현재 요세미티 밸리 안에 숙박중 입니다. [5] goldea 2020.10.16 833 0
10979 드디어 뉴멕시코에 갈 수 있습니다. [9] 하루가간다 2020.10.15 747 0
10978 글레이셔 국립공원 갔다왔습니다. [4] file hansolo2 2020.10.14 774 0
10977 옐로우스톤, 모압, 듀랑고 여행 (2) [2] gomi 2020.10.13 666 0
10976 자이언과 브라이스캐년 다녀왔습니다. [2] file 봄이아빠 2020.10.13 1179 0
10975 샌디에고 + 그랜드서클 세부일정안 [4] 고시생3 2020.10.13 492 0
10974 11월 말 덴버 출발 모압 여행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2] SkyWalker 2020.10.10 448 0
10973 10월 첫 주 요세미티 [2] Gracep21 2020.10.09 492 0
10972 12월말~1월초 서부 여행 예정인데 조언 부탁 드립니다! [2] Hazard 2020.10.08 609 0
10971 10월말 서부 여행 루트를 고민 중인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4] 고시생3 2020.10.07 548 0
10970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나바호네이션(Navajo Nation)의 관광지 폐쇄, 락다운 소식 [5] file 아이리스 2020.10.06 3086 0
10969 그랜드 서클 & 옐로우스톤 국립공원 여행후기입니다. [11] file 으랏차차 2020.10.04 898 1
10968 옐로우스톤, 모압, 듀랑고 여행 (1) [4] gomi 2020.10.02 537 0
10967 Crater Lake NP 일정 문의 [4] 봄이아빠 2020.10.02 473 0
10966 뉴욕 워싱턴DC 일정 문의합니다. [7] 하루가간다 2020.10.02 462 0
10965 세도나 근교 여행 (during winter break) [2] 여행고픈아재 2020.10.02 579 0
10964 아이들 있으신분들은 선인장을 조심하세요(죠슈아트리) [3] hansolo2 2020.10.01 588 0
10963 모뉴먼트 밸리 temporary close... [2] 남매맘 2020.10.01 412 0
10962 알래스카 이야기 - Fat Bear Week [4] file snoopydec 2020.10.01 479 0
10961 두 살 아이와 세도나&그랜드 캐년 일정 문의 [2] 하하하미 2020.10.01 332 0
10960 10월 중순 LA 출발 요세미티 첫 여행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6] SkyWalker 2020.09.28 480 0
10959 9월 중순 그랜드서클 여행 다녀왔습니다. [1] lacaut 2020.09.27 487 1
10958 옐로스톤&그랜드티턴 다녀왔습니다. [4] 봄이아빠 2020.09.25 737 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