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에 이어 올해도 요세미티 국립공원을 성수기에 방문하실 분들은 미리 입장 예약을 해놓으셔야 합니다. 해가 바뀌어도 소식이 없길래 올해는 안하나?했는데 기대를 저버리지 않네요. ^^ 작년에는 Day-use permits 라는 이름으로 시행을 했는데 올해는 Peak-Hours Reservations로 이름이 바뀌었지만 방법은 거의 같습니다.(요세미티 국립공원 공식 안내페이지)


◎ 언제 방문하는 사람에게 해당하나요?


2022년 5월 20일부터 9월 30일 사이에 방문하고 오전 여섯시부터 오후 네시 사이에 입장할 경우만 예약이 필요합니다.



◎ 예약은 언제 열리나요?


2022년 3월 23일 오전 8시에 이번 시즌 예약 티켓을 동시에 오픈합니다. 작년에는 월 별로 나눠 예약을 했는데 올해는 3월 23일에 다 푼다고 하니 잊지 말고 예약을 하셔야 합니다.



◎ 어디서 예약하나요?


Recreation.gov에 가서 회원 가입 후 예약하면 됩니다. 예약비는 예약당 2달러입니다.


Yose.jpg



◎ 옴마야~이미 3월 23일이 지났는데 어떡하나요?


전체 티켓의 70퍼센트만 3월 23일에 풀고 나머지 30퍼센트는 도착일로부터 7일 전에 순차적으로 예약이 가능합니다.

예를 들어 요세미티 방문날이 5월 22일이면 5월 15일 오전 8시(Pacific Time)에 나머지 30퍼센트 티켓 예약이 열립니다.

날짜가 임박한 티켓은 경쟁이 더 치열하니 준비 단단히 하셔야 합니다.



◎ 기본적으로 알아야 할 것들


- 일인당 한장씩이 아니라 차량 한 대당 예약 하나가 필요합니다. 


- 예약에 이름이 있는 사람은 반드시 그날 그 차량에 있어야하고 신분증으로 본인 확인을 해야합니다.


- 예약증을 종이로 프린트해놓거나 휴대폰에 오프라인 상태로 바로 열어 볼 수 있게 준비를 해야합니다. 

  혹시라도 입구에서 데이터가 안터져서 스캔해야하는 코드가 안 뜨면 당황하겠지요. ^^ 


- 한번 예약으로 입장하는 날 포함해 연속 사흘간 유효합니다. 

  예를 들어 6월 1일에 요세미티에 입장을 할 경우 6월 1일 입장하는 티켓 예약만 하면 6월 2일, 3일은 입장이 가능합니다. 최초 입장시 레인저가 각 차량에게 해당하는 날짜가 적힌 종이를 발급해주고 그것을 앞유리에 잘 보이게 붙이고 다니는 시스템입니다.


- 혼잡 방지를 위한 사전 예약제이므로 요세미티 입장료와는 별개입니다. 

  입장료는 요세미티 입구에서 따로 지불하셔야 하는데 요세미티 연간패스나 국립공원 연간패스 소지자는 패스를 보여주면 통과가 됩니다. 



◎ 예약 안해도 입장이 가능한 경우는?


- 입장하는 날 공원 내 숙소(lodge, Vacation Rental 등)나 캠핑장 예약을 한 경우

- 입장하는 날 공원 내 permit(Wilderness, Half Dome 등)을 가지고 있는 경우

- 대중교통을 타고 입장하거나 공인된 투어그룹에 참여한 경우

- 오후 네시 이후부터 다음날 오전 여섯시 사이에 입장할 경우


'공원 내부 숙소와 캠핑장'으로 인정하는 정확한 목록은 (요세미티 국립공원 안내문)에서 찾아보세요.

이런 예약을 미리 한 분들은 증빙자료를 준비해 입구에서 보여주시면 됩니다.




※ 혹시 궁금하신 분 계실까봐 알려드립니다.


- 유타의 Zion 국립공원은 올해 셔틀버스 사전 예약제를 하지 않는다고 공지하였습니다. 


- 콜로라도의 Rocky Mountain 국립공원은 올해도 성수기 시간 입장 예약제를 시행합니다. 


- 유타의 Arches 국립공원은 올해 처음으로 시간예약입장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 Montana의 Glacier 국립공원도 Going-to-the-Sun Road 통과를 위한 예약제를 시행합니다. 


- Zion 국립공원은 Angels Landing 트레일 구간만 사전 추첨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10044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8434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802050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369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386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6194 2
10980 10월 초 서부여행기 [3] file 아리요 2020.10.17 619 0
10979 현재 요세미티 밸리 안에 숙박중 입니다. [5] goldea 2020.10.16 842 0
10978 드디어 뉴멕시코에 갈 수 있습니다. [9] 하루가간다 2020.10.15 765 0
10977 글레이셔 국립공원 갔다왔습니다. [4] file hansolo2 2020.10.14 790 0
10976 옐로우스톤, 모압, 듀랑고 여행 (2) [2] gomi 2020.10.13 683 0
10975 자이언과 브라이스캐년 다녀왔습니다. [2] file 봄이아빠 2020.10.13 1251 0
10974 샌디에고 + 그랜드서클 세부일정안 [4] 고시생3 2020.10.13 519 0
10973 11월 말 덴버 출발 모압 여행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2] SkyWalker 2020.10.10 507 0
10972 10월 첫 주 요세미티 [2] Gracep21 2020.10.09 501 0
10971 12월말~1월초 서부 여행 예정인데 조언 부탁 드립니다! [2] Hazard 2020.10.08 634 0
10970 10월말 서부 여행 루트를 고민 중인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4] 고시생3 2020.10.07 563 0
10969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나바호네이션(Navajo Nation)의 관광지 폐쇄, 락다운 소식 [5] file 아이리스 2020.10.06 3094 0
10968 그랜드 서클 & 옐로우스톤 국립공원 여행후기입니다. [11] file 으랏차차 2020.10.04 922 1
10967 옐로우스톤, 모압, 듀랑고 여행 (1) [4] gomi 2020.10.02 554 0
10966 Crater Lake NP 일정 문의 [4] 봄이아빠 2020.10.02 480 0
10965 뉴욕 워싱턴DC 일정 문의합니다. [7] 하루가간다 2020.10.02 472 0
10964 세도나 근교 여행 (during winter break) [2] 여행고픈아재 2020.10.02 595 0
10963 아이들 있으신분들은 선인장을 조심하세요(죠슈아트리) [3] hansolo2 2020.10.01 601 0
10962 모뉴먼트 밸리 temporary close... [2] 남매맘 2020.10.01 421 0
10961 알래스카 이야기 - Fat Bear Week [4] file snoopydec 2020.10.01 495 0
10960 두 살 아이와 세도나&그랜드 캐년 일정 문의 [2] 하하하미 2020.10.01 346 0
10959 10월 중순 LA 출발 요세미티 첫 여행 일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6] SkyWalker 2020.09.28 509 0
10958 9월 중순 그랜드서클 여행 다녀왔습니다. [1] lacaut 2020.09.27 502 1
10957 옐로스톤&그랜드티턴 다녀왔습니다. [4] 봄이아빠 2020.09.25 746 1
10956 알래스카 이야기 - 가을 단풍 사진 [8] file snoopydec 2020.09.23 716 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