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6월 12일 홍수피해가 극심해 전격적으로 옐로스톤 국립공원 입장이 통제되었고 공원 내부 관광객들은 순차적으로 공원 밖으로 대피하는 일이 있었습니다. 관련된 게시물은 (링크)를 참고하시구요. 열흘간의 공원 폐쇄 이후 6월 22일 수요일부터는 홍수 피해가 적은 남쪽 루프는 관광이 재개됩니다. 


옐로스톤 국립공원의 도로는 아래 지도에서 보시듯 숫자 8의 모양과 비슷하게 만들어져 있습니다.

입구는 북문, 북동문, 동문, 남문, 서문 이렇게 다섯 곳이 있구요.


Yell Roads1.jpg

이번 홍수로 도로에 피해를 입은 곳이 오렌지색 느낌표가 붙은 장소들입니다. 

그래서 일단은 피해가 덜한 8자 도로의 남쪽 순환도로만(지도의 파란색 도로) 점검 후 6월 22일부터 재오픈을 하게 되었습니다. 북쪽의 오렌지색 도로는 당분간은 못들어갑니다. 특히 북문 들어가는 길, 북동문 연결된 길은 도로가 유실되어 복구하는데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어 올해 관광은 불가능하고 솔직히 내년도 장담하기는 어려울 듯 싶습니다. 


지난번 관련글에도 제가 잠시 언급했었는데 옐로스톤 도로 구조와 이번 피해 상황을 자세히 살펴보면 피해가 심한 북문 들어가는 길과 북동문 도로는 포기를 하더라도 공원 내부 북쪽 루프 도로는 어느정도 보수가 가능할 정도의 피해라면 시즌 안에 오픈을 하는 것을 기대해 볼 수 있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오늘 6월 20일 새로 업데이트 된 소식에 의하면 북쪽 루프 도로도 2주 안에 정리가 되는대로 개방을 할 것이라고 합니다. 비록 북문과 북동문으로 나갈 수 없지만 사실 이정도 개방이면 옐로스톤 국립공원 내부의 대부분을 여행할 수 있다고 봐야 합니다. 북문 인근 Mammoth 지역과 북동쪽 분기점의 Tower 폭포, 작년에 통행도 못하게 막아놓고 열심히 공사해 개방해놨더니 오픈하자 마자 못가게 되었던 북동쪽 Dunraven Pass까지 옐로스톤 주요 지역들을 거의  빠짐없이 여행 할 수 있게 되는겁니다. 얼마전 지아맘님께서 쓰신 댓글에 Mammoth지역의 숙소와 Roosevelt 지역의 숙소들은 올해 모든 예약을 취소한다라는 통보를 받았다고 하셨으니 관광은 가능해도 숙소 개방은 안할 것 같습니다.


Mammoth 지역과 북문을 지나 Gardiner 마을을 연결하는 강 따라 가는 도로가 크게 유실이 되었지만 그 사이를 연결하는 숨은 도로가 하나 더 있습니다. Old Gardiner Road인데요. 이 도로는 산 위를 지나는 경로라 이번 홍수의 영향을 받지 않았습니다. 다만 비포장에 아주 좁은 길이라 평소에 차량은 편도로만 통행을 하는 길이었습니다. 대부분 포장도로를 따라 여행하지만 일부러 혹은, 동물 보러 이 좁은 비포장을 차를 타고, 또는 자전거를 타고 여행하는 사람들도 종종 있었어요. Mammoth 지역과 Gardiner 마을 사이 길이 끊긴 지금 상황에서는 이 작은 도로를 필요한 만큼 보수해서 두 곳을 잇는 경로로 활용하겠다는 계획도 생겼습니다. 그리되면 옐로스톤 북쪽 지역의 물건 공급이나 긴급한 상황에 빠르게 통하는 길로 활용을 할 수 있겠습니다. Old Gardiner Road를 북문 게이트로 활용해 일반 관광객을 받을 수 있는 날이 올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겠습니다. (6월 22일 업데이트 소식을 보면 벌써 이 비포장 도로 공사를 시작했고 빠르면 9월 안에 왕복 2차선 포장도로로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고 하네요)


아무튼 반쪽짜리라도 이번 여름에 옐로스톤에 어쩔 수 없이 가야하는 상황에 있던 분들께는 북쪽 루프 추가 개방 소식이 그야말로 희소식이 아닐 수 없습니다. 일단 안전한 조건으로 일정과 숙소 정리를 다시 하면서 추가 소식을 기다려 보시길 바랍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옐로스톤 국립공원 홍수 후 관광 재개, 도로 오픈 정보 업데이트(7월 2일부터) [3] 아이리스 2022.07.01 377 0
공지 ★ 요세미티 국립공원 2022년 입장 예약제 안내 [4] 아이리스 2022.02.19 4492 0
공지 ★ 아치스(Arches) 국립공원 입장예약정보(2022년 4월3일-10월 3일) [9] 아이리스 2021.12.19 3092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09127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5166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97170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3254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144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5852 2
84 LA, 샌프란시스코 숙소 문의 [5] victor 2003.03.27 6654 167
83 막 다녀왔습니다... [1] 이제 안 급해여... 2003.02.27 3909 99
82 [re] 막 다녀왔습니다... [1] 장기원 2003.03.02 3660 96
81 [re] 막 다녀왔습니다... 이젠안급해여... 2003.03.02 4007 101
80 [re] 막 다녀왔습니다... [1] 이젠 안급해여... 2003.02.28 4022 101
79 13박 14일 미서부 자동차여행 루트 Q&A 정리 victor 2003.02.22 11667 117
78 이번 미국 여행에 큰 도움이 되네요..그런데..숙소예약 고민 [2] 장기원 2003.02.22 4194 96
77 라스베가스 쇼? 급해여... 2003.02.18 5903 94
76 제 스케쥴... and more~ [1] 급해여... 2003.02.18 4465 94
75 미국 여행을 마치면서(6) (샌프란시스코) swiss 2003.02.07 4903 95
74 미국 여행을 마치면서(5) (몬터레이,샌프란) [1] swiss 2003.02.07 4404 96
73 미국 여행을 마치면서(4) (산타모니카,산타바바라) swiss 2003.02.07 5674 113
72 미국 여행을 마치면서(3) (디즈니랜드,씨월드) swiss 2003.02.07 5684 97
71 미국 여행을 마치면서(2) (유니버샬) swiss 2003.02.07 5561 94
70 미국 여행을 마치면서(1) (LA편) swiss 2003.02.07 5254 108
69 외국인에게 한국 구경시켜주려면 어디가 좋을까? victor 2003.02.05 5699 90
68 렌트카 대가족의 경우 홈지기 2003.02.05 5787 90
67 디즈니랜드에서 잘 놀기 [2] 홈지기 2003.01.18 8292 100
66 [re] 아이들과 묵기 좋은 디즈니랜드 호텔 홈지기 2003.02.05 5593 93
65 미국 여행의 하이라이트 '오토캠핑' 홈지기 2003.01.17 8329 96
64 미국 서부여행 패키지에 대한 이야기 [3] victor 2003.01.15 10851 141
63 미국의 욕실/샤워 victor 2003.01.14 8687 165
62 운전시 주의할 점 홈지기 2003.01.14 7665 145
61 시차적응/멜라토닌 [4] victor 2003.01.14 18612 106
60 [re] 미국시차/우리나라와 다른 도량형 홈지기 2003.01.14 7068 10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