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리스님, 


지난 주말 요세미티로 여행 다녀왔습니다. 감사합니다.

어쩌면 자동차만 오래 타고 고생만 했을 기억이, 주신 말씀 덕분에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을 여행이 되었습니다.

물론 아이들은 '언제 도착해?', '집에 가고 싶어!' 이런 말을 내내 입에 달고 살았지만, 그래도 다녀 와서는 이번 여행이 재미있었다고 하더군요.


먼저, Lone Pine을 일정에 포함 시켜 사막과 호수 그리고 숲을 하루에 볼 수 있었고, Convict Lake는 시간만 허락한다면 하룻밤 묵고 싶을 만큼 아름다운 곳이었습니다. 이곳은 주차가 어려워 어찌어찌 길 끝까지 가다 보니 더 좋은 경관을 보게 된 듯 합니다.

Olmsted Point는 말씀해 주시지 않았다면 그 멋진 경관을 보지 못하고 지나쳐 버렸겠죠. 모두들 차에서 내려 사진 찍기 바쁠 때, 이 길이 맞을까 조금은 걱정하면서 발걸음을 내딛다 보니 어느새 가슴 벅차 오르는 곳에 서 있게 되더군요. 


Curry Village에선 별자리를 볼 수 있는 곳까지 어둠 속을 걸어가며 이런 저런 이야기를 가족과 나눌 수 있었고, 아름다운 밤 하늘을 볼 수 있어 좋았습니다. 말씀해 주신 그 위치를 어떻게 알았는지 찾아오시는 분들이 계시더군요.

Mist Trail은 셔틀버스를 타기 위해 극한의 무질서를 마주해야 했지만, 정말 많은 분들이 찾는 폭포다운 멋진 폭포였습니다. 다만 '예상보다' 아내와 Grade 1, 8 인 여자 아이들에겐 조금 힘든 트레일이다 보니, 오고 가는 내내 불평불만을 잠재우기 위해 무진 애를 써야 했고, 그래서 더 아이들 기억에 추억으로 남을 듯 합니다.

이렇게 좋은 곳을 다녀올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는 말씀을 다시 한번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 혹시 처음 가시는 분들을 위해 한 가지 드리고 싶은 말씀은, 요세미티 밸리의 셔틀버스(Green, Purple 모두)의 배차 시간이 다수의 승객 탓인지 일정치 않은 경우가 있다는 점을 고려하시면 좋겠습니다. 이러한 경우 한참 동안 버스가 오지 않아 전쟁터처럼 순서도 없이 승차하게 되는데, 조금만 참고 기다리면 대부분 여유 있게 다음번 혹은 그 다음 번 버스를 오래 기다리지 않고 탈 수 있는 듯 하니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반면에 Mariposa Grove의 셔틀버스도 인파로 인해 만원 버스를 경험해야 하지만, 그래도 이곳은 줄을 서서 순서대로 탑승한다는 나름의 신뢰는 있었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 요세미티 국립공원 2022년 입장 예약제 안내 [4] 아이리스 2022.02.19 5104 0
공지 ★ 아치스(Arches) 국립공원 입장예약정보(2022년 4월3일-10월 3일) [9] 아이리스 2021.12.19 3325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09422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6561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799647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3402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236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5993 2
11632 콜로라도 단풍 3박 4일 여행 맹고 2022.09.24 23 0
11631 샌프란시스코 주차장에서 차량 안전에 관한 질문 [3] file 동팔 2022.09.23 78 0
11630 미국 동부 여행 (고민만 하다가 글 올립니다) [3] dousa 2022.09.21 106 0
11629 10월초 콜로라도 여행관련문의드립니다. [1] 나현준 2022.09.21 87 0
11628 10월 첫 주 콜로라도-유타 여행 문의 [8] 산지기 2022.09.20 124 0
11627 워싱턴 DC 근처 할거리, 볼거리, 먹을거리 문의 jooniyah 2022.09.16 60 0
11626 데스벨리 홍수로 인한 일정변경 문의 [2] 에몽킴 2022.09.15 109 0
11625 10월 초 콜로라도 여행 단풍 문의 [4] umab 2022.09.15 159 0
11624 그랜드서클 11월 8박 9일 일정 문의 [5] 맹고 2022.09.12 172 0
11623 요세미티 공원 안에 있는 숙소 취소 당했는데 왜일까요?? [6] 당근후라이 2022.09.11 210 0
11622 세도나. 8살 아이와 도전할 만한 곳 추천 부탁드려요. [2] OT 2022.09.09 102 0
11621 미 서부 일정 문의 드립니다.-ver2 [7] 차나 2022.09.08 192 0
» 감사의 글 (San Diego - Lone Pine - Yosemite) [2] 가족여행자 2022.09.08 93 0
11619 아이들과 떠난 83일 미국 로드트립 이야기입니다. file 찬스파파 2022.09.08 132 1
11618 렌트카 관련 질문드립니다 [2] 승범 2022.09.08 83 0
11617 다음주 9/14일부터 4박5일간 요세미티 캠핑, 산불 괜찮을까요? [2] Perla 2022.09.07 91 0
11616 그랜드써클과 LA 10박 일정 문의드립니다. [6] 이피알레스 2022.09.05 111 0
11615 미 서부 로드트립 6/10-27 (4) Crater Lake NP, 포틀랜드, 올림픽 NP, 시애틀 [2] file 말년 2022.09.05 93 1
11614 미 서부 로드트립 6/10-27 (3) 솔트레이크 시티, 그랜드 티턴, Smith Rock State Park file 말년 2022.09.05 46 2
11613 미 서부 로드트립 6/10-27 (2) 자이언 캐년, 브라이스 캐년 [2] file 말년 2022.09.05 98 2
11612 미 서부 로드트립 6/10-27 (1) 세도나 [2] file 말년 2022.09.05 101 2
11611 미서부여행 12박 일정 문의드려 봅니다. [2] 숙면중 2022.09.04 67 0
11610 샌디에고 -> 세도나 가는 방법 문의드립니다. [5] 숙면중 2022.09.02 109 0
11609 Lone pine - Yosemite east entrance - south entrance 일정 관련 조언 부탁드립니다. [2] 가족여행자 2022.09.01 94 0
11608 La in -Seattle out [2] 우리행 2022.08.31 89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