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 리버 (Green River) 에 있는 개스 스테이션을 나와 다시 I-70을 타고 서쪽을 향하여 달리는데 저 만치 일자로 길게 누워 있는 산(????) 같은것이 도로 한 가운데로 보였습니다. 저게 뭐지? 하면서 계속 운전하는데 꽤 범상치 않아 보였을뿐만아니라 한 눈에도 도로 한 가운데 길게 늘어져 있는 것이 너무나 멋진 풍경이었습니다. 그때까지만해도 저는 저 멋지게 보이는것이 산 라파엘 이라는것을 몰랐습니다. 하지만 가까이 다가가서야 눈치로 아하, 저게 바로 그것이구나! 하고 깨달았지요. 그리고 뷰 포인트로 빠지는 안내문을 보자마자 하이웨이를 빠져 나왔습니다.


유타주에 있는 I-70 고속도로는 Swell을 북부와 남부 섹션으로 나누어져 있으며 이 지역의 유일한 도로입니다. 

산 라파엘 스웰 San Rafael Swell은 Green River에서 서쪽으로 약 16마일(26km) 떨어져 있으며, 미국 중남부 유타에 위치한 거대한 지질학적 특징입니다.

해발 6,909 ft (2,106m) 에 있으며 길이는 약 75 마일(121km), 넓이는 약 40 마일( 64km) 입니다.




221009-33.jpg

- 위키피디아에서 -





221009-24.jpg




산 라파엘 스웰은 6천 만~ 4 천 만 년전 (60~40 million years ago), 팔레오세 라라미드 조산기 (Paleocene Laramide Orogency) 동안 밀어 올려진 거대한 돔 

모양의 사암, 혈암및 석회암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 이후로 강력한 돌발 홍수로 퇴적암이 침식되어 수 많은 계곡, 협곡, 메사, 버트및 황무지가 되었으며 

콜로라도 고원의 지리학적 영역의 일부가 되었습니다.





221009-12.JPG



거대하지요?




221009-13.JPG



조금이라도 더 전체적인 사진을 담고 싶어서 저  붉은 언덕을 올라갔습니다.


   


221009-14.JPG



다행하게도 아침 햇살을 받고 있는 멋진 산 라파엘을 보아서 마음이 흡족했습니다.



221009-20.jpg



221009-23.JPG




파킹랏 한 켠에서는 어메리칸 인디언분이 있었는데 자기가 직접 만들었다고 말을 하더군요.

사진 찍어도 돼? 하고 물었더니 자기 먼저 찍으라고 포즈를 잡았어요. 

제가 처음 미국 서부 여행을 다니던 15년 전만 해도 어메리칸 인디언들은 사진을 안 찍으려고 했거든요.

사진을 찍으면 자기들의 영혼이 날아간다고 하던가 했어요. 그래서 여행지에서 사진을 담을땐 꼭 물어보면서 사진을 담았었지요.




221009-35-tile.jpg


  221009-15.JPG



산 라파엘 스웰 뷰 포인트를 나와서 다시 서쪽을 향해 가면서 당연히 산 라파엘을 지나가는데, 이것 또한 굉장하더라구요.

재빨리 차를 갓 길에 세워두고, 한참을 걸어가서 이렇게나마 담았습니다.

이런 사암을 뚫고 길을 만들었다는것도 굉장하지만, 암튼 바위.....멋있었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3] 아이리스 2018.04.18 210066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18479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802132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3701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397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6206 2
11710 2022년 가을여행 - 미국에서 가장 쓸쓸한 국도 (10월 10일) newfile 철수 2022.11.29 15 0
11709 2022년 가을여행 - 유타주의 Alpine Loop Scenic Byway (10월 10일) [2] newfile 철수 2022.11.29 19 0
11708 2022년 가을여행 - 유타주의 Nebo Loop National Scenic Byway (10월 10일) [2] updatefile 철수 2022.11.29 10 0
11707 2022년 가을여행 - 유타주의 Fish Lake 주변 둘러보고 Nephi에 도착 (10월9일) file 철수 2022.11.29 16 0
11706 1월 한겨울, 혼자가는 (나만의) 그랜드 서클 일정 문의 #2 (수정 업데이트) gojypark 2022.11.28 31 0
11705 23년 여름방학 6주 가족여행. [2] 니모얌 2022.11.27 75 0
11704 1월 한겨울, 혼자가는 (나만의) 그랜드 서클 일정 문의 [5] gojypark 2022.11.25 103 0
11703 그랜드캐년 12월말 캠핑카 일정 문의 [6] file 돌이공 2022.11.22 127 0
11702 2022년 가을여행 - 유타주의 세상에서 가장 오래 된 Pando Aspen Clone (10월 9일) [4] file 철수 2022.11.22 85 2
» 2022년 가을여행 - 유타주의 산 라파엘 스웰 San Rafael Swell (10월 9일) [2] file 철수 2022.11.22 66 1
11700 2022년 가을여행 - 유타주의 Green River 와 John Wesley Powell (10월 9일) [2] file 철수 2022.11.21 65 1
11699 요세미티 국립공원 내 더 아와니 숙소 예약 관련 문의 [2] 아현동호랑이 2022.11.20 135 0
11698 POCKET WIFI 렌탈 / 구매 (MIGHTYWIFI.NET) Henry 2022.11.18 65 0
11697 11/6-11/13 미국 그랜드 서클 여행 후기 [1] file ghs201 2022.11.17 138 1
11696 미국-캐나다-미국 국경 및 렌트카 이용 가능 여부 문의드립니다. [2] takeut 2022.11.17 63 0
11695 샌프란시스코~휴스턴 일정 수정하여 문의드립니다 (2) [2] 북극곰 2022.11.17 59 0
11694 10/1-5 그랜드서클 로드트립 반시계방향 후기 [2] file 노승호 2022.11.17 106 2
11693 샌프란, 베가스, 그랜드서클, LA, 1번 국도 일정 [3] 루카스정연 2022.11.16 92 0
11692 2022년 가을여행 - Let's just enjoy it....길 위에서 (10월 9일) [2] file 철수 2022.11.15 79 2
11691 2월 올림픽 내셔널 파크 날씨 어떨까요? [2] 달달 2022.11.14 98 0
11690 미 서부여행 문의 드립니다~(IV) [5] file 봉쥬르 2022.11.13 154 0
11689 워싱턴DC 여행 후기 [1] file 볼링핀 2022.11.13 82 1
11688 유럽 5주 로드트립..여행 후기입니다. file Toonie 2022.11.10 103 1
11687 내일 캐년랜드 일출보려고 하는 데... 가는 길이 많이 험하진 않을까요? [6] 이피알레스 2022.11.10 228 0
11686 렌트카 문의 [1] DDD 2022.11.08 99 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