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 타 여행을 취소했습니다. (ㅠ.ㅠ)

2004.09.14 17:42

제로니모 조회 수:3032 추천:89

일부 이미 꾸려 놓았던 짐을 풀렀습니다. 금요일에 출발 이었는데....
갑자기 사정이 생겨서 석달 가까이 부푼 마음으로 준비했던 가족여행을 취소 했습니다. 큰아이는 눈물까지 글썽이더군요...기대가 컸었나 봅니다. 저도 이렇게 많이 서운한데 아이들은 더욱 더 하겠지요.

이것 저것 이미 발생된 비용들이 생기더군요.
알고 계시는 부분들도 많겠지만 이것도 정보가 될까해서 한번 정리해 봅니다.

숙박비
정처 없이 다닐 생각이었기 때문에 숙소를 많이 예약해 놓지 않은 것이 오히려 다행(?)이었습니다.
expedia.com에서 예약한 Las Vegas Hotel에서 $25의 Cancellation fee가 발생된 것이 다 입니다. 21일 예약이었는데 18일 12:00 PM 이전에 취소하면 $25, 18일 12:00 PM 이후이면 하루치 방값을 공제한다고 되어 있더군요. 취소는 전화로 해야 했고, 취소한 날 이후 7~30일 사이에 카드사로 입금된답니다. 아마도 한달쯤 지들이 싸고 뭉게다가 보내주겠죠 ^^
Grand Canyon 내 숙소는 xanterra.com에서 예약 했었고 취소도 거기에서 했습니다. 여기는 이틀 이전에만 취소하면 Full refund 되더군요.
Bryce Canyon에서의 숙소는 Ruby's inn을 잡아놨었는데 real time으로 예약/결제가 되는 시스템이 아닙니다. 제가 메일을 보내면 그것을 보고 confirm메일을 보내주는 방식이라서 예약취소 메일을 보냈으니 내일쯤 그결과가 돌아오겠죠...여기도 Cancellation fee는 없었던 것 같습니다.

항공권
저희 가족의 항공권이 좀 복잡합니다.(국적기를 이용하지만 제일 싼표로 구하다 보니...)
와이프와 큰아이는 가족 합산마일리지였었고, 저는 3개월짜리, 작은아이는 일정변경이 전혀 안되는 ticket 이었습니다.
마일리지로 끊은 항공권은 마일리지를 공여해준 사람들에게 각각 나눠서 돌려줍니다. 그리고 항공권 구입시 납부했던 세금도 돌려준다고 합니다.(카드 결제의 경우 카드로, 현금구매의 경우 지정계좌로..)
3개월 짜리 제 항공권은 10%를 공제한다고 합니다. 여정중의 하나라도 사용했으면 15%로 늘어나게 되구요. 3개월이라는 시간이 있기 때문에 혹시나 그사이에 다시 나갈 기회가 있기를 바라며 일단은 취소하지 않았습니다. 3개월내 언제 취소하던지 공제율은 같다고 하더군요.
작은 아이 항공권은 취소하는 방법 밖에 없었습니다. 25%나 공제하더군요. ㅠ.ㅠ

렌트카
Alamo.co.kr에서 예약을 했었는데, 막상 취소하러 들어갔더니 예약내용 확인이 안되어서 몇번 시도하다가 신경질나서 그냥 놔뒀습니다. 이것 역시 Cancellation Fee는 없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외에
Visa fee ($300, 와이프와 아이들만) : 언젠가는 갈테니까 deposit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아! 한가지 비용이 더 있군요.
이 싸이트에서 많이 많이 도와주신 여러분들의 수고, 그리고 미국에서 자기 일정 조정해 가며 우리 가족을 기다렸던 친구들에 대한 미안함을 추가해야 할 것 같습니다.

지금 막 대한항공 가서 항공권 취소하고 돌아오니 일하기도 싫고 해서 근무 시간에 사무실에서 끄적거려 봤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홀스슈벤드 주차 관련 최신 정보[Horseshoe Bend parking] [6] 아이리스 2019.01.30 489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3] 아이리스 2016.12.02 357698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6] 아이리스 2016.07.06 568416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62918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70684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20650 2
1106 부모님과의 서부여행 계획 (~ing) 질문입니다. [2] 김동현 2005.07.05 2332 112
1105 렌트카 이용시 주의점 [1] Alex 2005.07.04 3686 94
1104 victor님! [3] 블루탱 2005.07.04 2300 102
1103 알라딘 스파 [2] 블루탱 2005.07.04 2236 95
1102 렌트카 oneway fee 관련 의문 사항 [4] 오장환 2005.07.04 5948 95
1101 hotwire.com에 대해 질문요 [4] altantakim 2005.07.04 5665 102
1100 mp3로 된 음악시디 [6] 손오공 2005.07.03 3492 87
1099 샌프란주변과 요세미티 여행일정 조언부탁드립니다 [2] 남혜영 2005.07.02 3804 96
1098 렌트카 보험 관련, 달라 렌트카 이용해 보신 분요, [2] 오장환 2005.07.02 5203 107
1097 안녕하세요. 렌트카 질문 입니다. [4] 김동현 2005.07.02 2409 96
1096 프라이스 라인에서 [4] 블루탱 2005.07.01 4227 95
1095 솔트레이크시티-아치스-브라이스캐년 [6] 함백 2005.07.01 2797 101
1094 당일 코스(라스베가스-그랜드케년-라스베가스) 가능한가요? [4] 블루탱 2005.07.01 4066 97
1093 서부 여행을 좀 봐 주세요. [1] 홍지형 2005.07.01 3242 100
1092 ※ [re] 여행계획 검토 1편 (Denver - Mesa Verde - Utah & Grand Circle - Carlsbad Caverns) [8] baby 2005.07.02 7418 96
1091 고수님들의 조언 부탁드립니다... [2] 비안에 2005.07.01 4320 97
1090 ※ [re] 그랜드서클 지역을 중점적으로 검토했습니다. ★ ※ [3] baby 2005.07.02 7055 90
1089 지금미국입니다 월마트 찾기가 하늘의 별따기네요ㅠ.ㅠ [3] sane 2005.06.30 3966 115
1088 San Fransisco 관광시 파킹 문제 [2] David 2005.06.30 2417 99
1087 저도 일정 문의 드립니다- [3] 블루탱 2005.06.29 2308 94
1086 일정 조언 부탁 드립니다. [2] 민수정 2005.06.29 2079 97
1085 일정을 바꿔봤어요.. LA- 요세미티 - 센프란 - LA 로요.. 궁굼, 궁굼.... [2] 구미정 2005.06.29 2687 97
1084 LA - 요세미티-센프란 시스코로 여행하려는데요?..^^ [2] 구미정 2005.06.29 2794 106
1083 Las Vegas -> Yosemite 까지 가장 빠른 길은요?? [3] David 2005.06.29 2904 242
1082 14일간의 미서부 여행기-2 [3] Sooki 2005.06.28 2608 9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