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 타 여행을 취소했습니다. (ㅠ.ㅠ)

2004.09.14 17:42

제로니모 조회 수:2995 추천:89

일부 이미 꾸려 놓았던 짐을 풀렀습니다. 금요일에 출발 이었는데....
갑자기 사정이 생겨서 석달 가까이 부푼 마음으로 준비했던 가족여행을 취소 했습니다. 큰아이는 눈물까지 글썽이더군요...기대가 컸었나 봅니다. 저도 이렇게 많이 서운한데 아이들은 더욱 더 하겠지요.

이것 저것 이미 발생된 비용들이 생기더군요.
알고 계시는 부분들도 많겠지만 이것도 정보가 될까해서 한번 정리해 봅니다.

숙박비
정처 없이 다닐 생각이었기 때문에 숙소를 많이 예약해 놓지 않은 것이 오히려 다행(?)이었습니다.
expedia.com에서 예약한 Las Vegas Hotel에서 $25의 Cancellation fee가 발생된 것이 다 입니다. 21일 예약이었는데 18일 12:00 PM 이전에 취소하면 $25, 18일 12:00 PM 이후이면 하루치 방값을 공제한다고 되어 있더군요. 취소는 전화로 해야 했고, 취소한 날 이후 7~30일 사이에 카드사로 입금된답니다. 아마도 한달쯤 지들이 싸고 뭉게다가 보내주겠죠 ^^
Grand Canyon 내 숙소는 xanterra.com에서 예약 했었고 취소도 거기에서 했습니다. 여기는 이틀 이전에만 취소하면 Full refund 되더군요.
Bryce Canyon에서의 숙소는 Ruby's inn을 잡아놨었는데 real time으로 예약/결제가 되는 시스템이 아닙니다. 제가 메일을 보내면 그것을 보고 confirm메일을 보내주는 방식이라서 예약취소 메일을 보냈으니 내일쯤 그결과가 돌아오겠죠...여기도 Cancellation fee는 없었던 것 같습니다.

항공권
저희 가족의 항공권이 좀 복잡합니다.(국적기를 이용하지만 제일 싼표로 구하다 보니...)
와이프와 큰아이는 가족 합산마일리지였었고, 저는 3개월짜리, 작은아이는 일정변경이 전혀 안되는 ticket 이었습니다.
마일리지로 끊은 항공권은 마일리지를 공여해준 사람들에게 각각 나눠서 돌려줍니다. 그리고 항공권 구입시 납부했던 세금도 돌려준다고 합니다.(카드 결제의 경우 카드로, 현금구매의 경우 지정계좌로..)
3개월 짜리 제 항공권은 10%를 공제한다고 합니다. 여정중의 하나라도 사용했으면 15%로 늘어나게 되구요. 3개월이라는 시간이 있기 때문에 혹시나 그사이에 다시 나갈 기회가 있기를 바라며 일단은 취소하지 않았습니다. 3개월내 언제 취소하던지 공제율은 같다고 하더군요.
작은 아이 항공권은 취소하는 방법 밖에 없었습니다. 25%나 공제하더군요. ㅠ.ㅠ

렌트카
Alamo.co.kr에서 예약을 했었는데, 막상 취소하러 들어갔더니 예약내용 확인이 안되어서 몇번 시도하다가 신경질나서 그냥 놔뒀습니다. 이것 역시 Cancellation Fee는 없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외에
Visa fee ($300, 와이프와 아이들만) : 언젠가는 갈테니까 deposit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아! 한가지 비용이 더 있군요.
이 싸이트에서 많이 많이 도와주신 여러분들의 수고, 그리고 미국에서 자기 일정 조정해 가며 우리 가족을 기다렸던 친구들에 대한 미안함을 추가해야 할 것 같습니다.

지금 막 대한항공 가서 항공권 취소하고 돌아오니 일하기도 싫고 해서 근무 시간에 사무실에서 끄적거려 봤습니다.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019년 5월 캘리포니아 Convict Lake Camping 계획 [7] 청산 2018.12.05 208 0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3] 아이리스 2016.12.02 349292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6] 아이리스 2016.07.06 562432 4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1] 아이리스 2016.02.16 456132 1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2] 아이리스 2015.01.31 464603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아이리스 2014.05.23 514288 2
914 서부여행(L.A에서 L.A로..),조언부탁드려요. [3] jay 2005.04.30 2551 95
913 자연에 반한 10일간의 여행 -1- (샌프란시스코 - 요세미티 - 모제이브 - 그랜드캐년 사우스림) [6] 정기경 2005.04.30 3540 95
912 시애틀-CA-그랜드캐년-일리노이 15일 여행세부계획입니다..조언부탁해요. [3] 최머시기 2005.04.30 4516 95
911 [re] 최머시기님의 여행계획을 검토해 보았습니다. (Q&A) [1] baby 2005.05.02 6371 97
910 RE; Victor님과 Baby님의 조언을 참조해서.. [5] 최머시기 2005.05.04 2930 98
909 렌트관련문의드립니다. [4] 엄혁 2005.04.29 2392 113
908 mariposa grove road closed? [5] jbp007 2005.04.27 2684 93
907 (내용무) 라스베가스,샌프란,샌디에고,la 등이 주 배경이 되는 영화 있으면 추천바랍니다. [2] jbp007 2005.04.27 3871 105
906 드뎌 다음주 출발합니다... [4] jbp007 2005.04.26 2444 95
905 Reservation rewards 가 뭔가요. [6] 신경목 2005.04.26 3648 95
904 7월초 라스베가스 출발, 서부쪽 관광 일주일 예정,,, 조언 부탁드립니다 [2] 오장환 2005.04.26 3526 149
903 사우스다코타 블랙힐스 여행 ④ (블랙힐스의 기타 관광명소) ★ baby 2005.04.25 10122 99
902 사우스다코타 블랙힐스 여행 ③ (윈드케이브와 배드랜드 국립공원) ★ baby 2005.04.25 11695 98
901 사우스다코타 블랙힐스 여행 ② (마운틴 러시모어 - 크레이지 호스 - 커스터 주립공원) ★ [1] baby 2005.04.25 15415 78
900 사우스다코타 블랙힐스 여행 ① (블랙힐스가 어디인가?) ★ [1] file baby 2005.04.25 13988 100
899 유니버설 스튜디오와 데스밸리 여행기2 [7] Juni 2005.04.24 4894 89
898 유니버설스튜디오 와 데스밸리 여행기 1 [6] Juni 2005.04.24 4292 98
897 산행 가이드 : 하이킹이나 등산할 때의 공중도덕과 법규 [펌] baby 2005.04.24 4092 100
896 미남서부 여행 일정입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 손오공 2005.04.24 3788 95
895 baby님 안녕하세요. [1] 손오공 2005.04.24 2543 95
894 제 여행 일정입니다. 조언부탁드려요 [2] Ken Park 2005.04.22 2287 94
893 현재까지의 진행상황 [4] 한라산 2005.04.21 4967 97
892 북가주의 보물 마운틴 샤스타와 래슨화산 국립공원 (Mt. Shasta & Lassen Volcanic) ★ [4] baby 2005.04.20 15458 96
891 미서부 (샌프란시스코에서 앨버커키까지의 일정) 조언 부탁 [6] 태백산 2005.04.16 3759 118
890 [re] 미서부 (샌프란시스코에서 앨버커키까지의 일정) 조언 부탁 [3] Juni 2005.04.17 3198 9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