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 일요일 도착으로 올드 페이스풀 + 맘모스 3박 예약해놨는데 올드페이스풀은 자기들이 벌써 취소를 했고 

맘모쓰 2박도 방금 전화 걸어서 취소했습니다 홈피에서 취소하려 하니까 forfeited window라고 디파짓 루즈라고 뜨길래

취소 수수료 없이 취소된다는 메일 받았지만 확실하게 하려고 전화로 취소했고요 취소 수수료 없이 디파짓 돌려받았습니다


저 이제 어쩌죠….?


원래 그랜드 티턴-옐로우 스톤 찍고 포틀랜드로 이동해서 포틀랜드 + 시애틀 이렇게 보기로 했었는데

그랜드 티턴에서 바로 그 쪽으로 출발해서 대안으로 마운틴 레이니어 + 올림픽 내셔널 파크을 넣어보려고 합니다 

포틀랜드 호텔도 취소해서 지금 상황으로는 19-24 5박 숙박이 없는 셈입니다 그 중 포틀랜드까지 가는 길에 1박, 사내에서 2박 하더라도

아직 2박이 불투명하게 남습니다


24-25일은 레이크 크레센트 롯지 1박을 급하게 잡았고요

거기서 1박 하고 25일에 페리 타고 시애틀로 넘어가서 시내에서 2박하고 27일에 여행 종료 예정입니다 


지금 대충 생각하기로는 미리 숙소를 예약하지 말고 찐 로드트립으로 그때 그때 상황 봐서 아무 inn에서 잘까도 하고 있어요


그랜드티턴-켄윅 거쳐서 니스퀄리로 진입해서 마운틴 레이니어 - 컬럼비아 고지를 엮으려면 이동을 어떤 루트로 하면 좋을까요?

구글맵으로 보니 니스퀄리에서 포틀랜드 시내로 나와서 동쪽을 향해서 컬럼비아 고지로 가는 경로를 보여주던데 이 경로가 최선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저러면 갔다가 어차피 다시 포틀랜드로 돌아와야 하는데 왕복으로 달릴 가치가 있는 드라이브 코스인지 궁금하고요


포틀랜드에서 일정 마치고 캐넌비치-아스토리아 거쳐서 포크스까지 쭉 올라갈 예정이라 마운틴 레이니어를 어떻게 집어넣어야 할지…

시애틀에서는 다운타운에 숙소가 있어서 그냥 시내 관광에 집중할 예정이거든요 

아니면 그냥 마운틴 레이니어를 포기하고 2박을 포크스 근처로 넣는 게 나을까요?



지금 웹캠이랑 날씨를 보니 마운틴 레이니어 날씨가 썩 좋지 않고 닫힌 구간이 많아서 또 그런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정말 가보고 싶은 곳이지만…

고견 부탁드립니다ㅜ 






댓글은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2주 정도 로드 트립 준비중입니다. 어떻게 식사를 해결해야 할 지 고민중입니다. [12] 쌍둥이파파 2023.01.17 791 0
공지 미국 국립공원 입장료, 국립공원 연간패스 정보 [4] 아이리스 2018.04.18 211434 2
공지 여행계획시 구글맵(Google Maps) 활용하기 [27] 아이리스 2016.12.02 624369 4
공지 ㄴㄱㄴㅅ님 여행에 대한 조언 : 미국여행에 대한 전반적인 준비사항들 [38] 아이리스 2016.07.06 805595 5
공지 goldenbell님의 75일간 미국 여행 지도 [14] 아이리스 2016.02.16 674403 2
공지 렌트카 제휴에 대한 공지입니다 [7] 아이리스 2015.01.31 673941 1
공지 공지사항 모음입니다. 처음 오신 분은 읽어보세요 [1] 아이리스 2014.05.23 726830 2
11563 LA,vegas,그랜드써클 일정 좀 봐주세요! [7] 도토리묵 2022.07.31 192 0
11562 6월에 다녀온 13박14일 그랜드서클 여행 후기 (1): 라스베가스 ~ 페이지 [3] file 핼쓱이 2022.07.30 321 1
11561 우당탕탕 미국 여행, 짧은 여행기 [2] file 미국소보로 2022.07.28 251 1
11560 10월 일주일 여행지 추천해주세요. [2] Roadtrip 2022.07.28 170 0
11559 미국 서부 Grand Circle Tour 2017 - Part 4 (Arches NP & Canyonlands NP & Utah 12번 국도) [3] file 똥꼬아빠 2022.07.23 299 1
11558 알카트래즈 애뉴얼패스로 예약할 방법은 없나요? [3] 미국초초초 2022.07.20 183 0
11557 산호세에서 엘에이 갈때 101 도로 질문 입니다. [6] greentea 2022.07.19 202 0
11556 그랜드캐년에서 페이지가는 길 비포장도로 가보신 분 계신가요? [2] 뛰빵이 2022.07.18 253 0
11555 (미국 두 달 여행)55.1만마일을 돌아 집으로.. [6] 리멤버 2022.07.18 331 0
11554 (미국 두 달 여행)54.두 달 여행의 의미 리멤버 2022.07.18 198 0
11553 (미국 두 달 여행)53.다르고 같은 미국 사람들 리멤버 2022.07.18 114 0
11552 (미국 두 달 여행)52.덴버- 매력 넘치는 도시 리멤버 2022.07.18 172 0
11551 (미국 두 달 여행)51.로키마운틴<2>-하늘을 머금은 호수 리멤버 2022.07.18 127 0
11550 (미국 두 달 여행)50.로키마운틴-하늘과 맞닿은 길에서 찾은 평온함 리멤버 2022.07.18 115 0
11549 (미국 두 달 여행)49.그랜드티턴<2>맘속에 담긴 풍경 리멤버 2022.07.18 105 0
11548 (미국 두 달 여행)48.그랜드티턴<1>-이보다 예쁜 곳이 있을까 리멤버 2022.07.18 123 0
11547 (미국 두 달 여행)47.옐로스톤/티턴-야생의 동물을 보다 리멤버 2022.07.18 69 0
11546 (미국 두 달 여행)46.옐로스톤<3>-과거로 돌아간 듯 리멤버 2022.07.18 50 0
11545 (미국 두 달 여행)45.옐로스톤<2>-야생화로 뒤덮힌 산에 오르다 리멤버 2022.07.18 75 0
11544 (미국 두 달 여행)44.옐로스톤<1>-끓는 물이 솟구치다 리멤버 2022.07.18 113 0
11543 (미국 두 달 여행)43.웨스트 옐로스톤-좋은 숙소, 나쁜 숙소, 이상한 숙소 리멤버 2022.07.18 143 0
11542 (미국 두 달 여행)42.글레이셔-천상의 길을 걷다 리멤버 2022.07.18 116 0
11541 (미국 두 달 여행)41.밴프, 글레이셔-찬란한 무지개를 보다 리멤버 2022.07.18 92 0
11540 (미국 두 달 여행)40.레이크 루이스-에메랄드 호수에서 뱃놀이 리멤버 2022.07.18 124 0
11539 (미국 두 달 여행)39.재스퍼<2>-야생동물의 천국 리멤버 2022.07.18 65 0
XE Login